전체뉴스 1-10 / 8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현역 은퇴 김동진 "내 선수생활 80점…2004년 독일전 골 못잊어"

    ... 출전했던 때와 2007-2008시즌 제니트 상트페테르부르크(러시아)에서 유럽축구연맹(UEFA)컵 우승을 차지할 때를 꼽았다. 가장 중요한 경기로는 204년 12월 19일 부산에서 치른 독일과의 친선경기를 들었다. 당시 요하네스 본프레레 감독이 이끈 한국 대표팀은 김동진의 선제골과 이동국의 결승골, 조재진의 쐐기골로 '거미손' 올리버 칸이 골문을 지킨 독일을 3-1로 격파했다. 김동진은 "독일은 최정예 멤버로 일본을 3-0으로 이기고 우리나라에 왔다. 우리는 당시 ...

    한국경제 | 2019.07.01 15:51 | YONHAP

  • thumbnail
    [아시안컵] 벤투호 A매치 10경기 무패…1990년 이후 최다 기록

    ... 4-0 대승을 지휘하면서 6경기 연속 무패(3승 3무)로 1997년 대표팀 전임 감독제 시행 이후 데뷔 감독의 최다 연속 경기 무패 기록을 세웠다. 종전에는 지난 2004년 데뷔 후 5경기 연속 무패(3승 2무)를 기록한 조 본프레레(네덜란드) 전 감독이 이 부문 최고 기록 보유자였다. 이어 벤투 감독은 새해 첫날 사우디아라비아전에서 0-0 무승부로 쑥스럽지만, 무패 행진을 이어갔다. 아시안컵에서 벤투 감독은 조별리그 상대인 필리핀, 키르기스스탄, 중국을 차례로 ...

    한국경제 | 2019.01.17 06:31 | YONHAP

  • thumbnail
    '지는 법을 잊었다'…벤투호 출범 5G 무패 '역대 최다 타이'

    ... 경기 2-0 승리를 시작으로 벤투 감독은 5경기에서 2승 3무로 무패를 기록 중이다. 이는 대표팀 감독 전임제가 시작된 1997년 이후 '데뷔 최다 무패' 타이기록이다. 5경기 무패 기록을 함께 보유한 이는 조 본프레레(네덜란드) 전 감독이다. 2002 월드컵 '4강 신화'의 주인공인 거스 히딩크(네덜란드) 전 감독은 2001년 1월 데뷔전인 노르웨이와의 칼스버그컵 경기에서 2-3으로 졌다. 재임 기간 승률 69%로 최고를 기록한 ...

    한국경제 | 2018.11.18 09:31 | 강경주

  • thumbnail
    벤투호, 평가전 마치고 해산…11월 12일 다시 모여 호주 원정

    ... 행진을 이어갔다. 2승 2무는 한국 대표팀이 전임 감독 체제로 전환된 1997년부터 사령탑 취임 후 4경기에서 거둔 성적표로는 나쁘지 않다. 전임 사령탑 1호였던 차범근 전 감독이 취임 후 4경기에서 3승 1패, 2004년 조 본프레레 전 감독이 2승 2무를 기록한 게 최고 성적이었다. 태극전사들은 파나마전 2-2 무승부 아쉬움을 접고 소속팀으로 복귀해 주말 경기를 준비한다. 대표팀 주장을 맡았던 손흥민(토트넘)은 주말인 20일 밤 11시 웨스트햄과 잉글랜드 ...

    한국경제 | 2018.10.17 08:04 | YONHAP

  • thumbnail
    슈틸리케 경질에도 잔여 연봉 15억여원 전액 지급

    ... 앞장섰던 거스 히딩크 전 대표팀 감독의 연봉은 12억원이었다. 축구협회는 종전에도 감독을 경질했을 때 잔여 연봉을 지급한 사례가 있다. 2006년 독일 월드컵 본선행을 이뤄냈음에도 성적 부진으로 2005년 8월 경질됐던 요하네스 본프레레 감독은 월드컵 본선시까지 잔여 연봉을 전액 받았다. 조광래 전 감독도 2014년 브라질 월드컵 예선 5차전 레바논 원정에서 1-2로 패한 2011년 11월에 경질된 후 축구협회가 남은 계약기간 7개월분의 월급 지급을 거부하자 소송 ...

    연합뉴스 | 2017.06.15 15:14

  • 이영표 "잦은 감독 교체가 한국 축구 고질"

    ... 결정되는 일이 있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이영표는 2002년 한일월드컵, 2006년 독일월드컵,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에서 수비수로 뛰다가 올해 초 대표팀에서 은퇴했다. 히딩크, 움베르투 코엘류, 요하네스 본프레레, 딕 아드보카트, 핌 베어벡, 허정무, 조광래 등 무려 7명의 대표팀 감독을 대표팀 주축 선수로서 경험했다. 이영표는 사우디아라비아 알힐랄에서 특급 외국인 선수로 활약하면서 국내와 중동 구단에서 무수한 입단 제의를 받았으나 미국 메이저리그를 ...

    연합뉴스 | 2011.12.27 00:00

  • 이영표 "감독 출신 따지기보다 선수 자세가 중요"

    ... 이영표는 2002년 한일월드컵, 2006년 독일월드컵,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에서 주전 수비수로 뛰었고 올해 국가대표에서 은퇴했다. 그간 이영표가 선수로서 경험한 대표팀 감독은 거스 히딩크, 움베르투 코엘류, 요하네스 본프레레, 딕 아드보카트, 핌 베어벡, 허정무, 조광래 등이다. 이영표는 최근 조광래 감독이 경질되자 트위터에 대한축구협회가 결실을 볼 때까지 인내심을 갖고 기다려야 했다는 취지의 소신 발언을 남겨 주목을 받았다. 그는 차기 감독이 지녀야 ...

    연합뉴스 | 2011.12.18 00:00

  • 허정무 감독 "히딩크 업적 누구든 인정해야!"

    ... 집중했다"면서 "(히딩크는) 모든 전략과 전술을 2002년에만 맞췄다. 2002년 이후를 내다보는 세대교체, 특히 취약한 수비 부문의 세대교체에는 전혀 신경을 안 썼다"고 쓴소리를 했다. 허 감독은 또 "히딩크의 뒤를 이은 쿠엘류, 본프레레, 베어벡도 다 마찬가지였다. 코앞의 성적 올리기에만 몰두했지 밑바닥에서부터 유망주들을 발굴하려는 노력은 없었다"면서 "좀 심하게 말하면 이 사람들이 한국 축구를 말아먹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고 지적했다. 하지만 이에 대해 허 ...

    연합뉴스 | 2010.07.20 00:00

  • `아름다운 퇴장'…허정무의 2년6개월

    ... 약 7년 만이었다. 2000년 허 감독이 퇴임하고 나서 대한축구협회는 이듬해 네덜란드 출신 거스 히딩크 감독에게 지휘봉을 맡겼고, 그 이후로도 대표팀 사령탑은 줄곧 외국인 지도자의 몫이었다. 움베르투 코엘류(포르투갈), 요하네스 본프레레, 딕 아드보카트, 핌 베어벡(이상 네덜란드) 등이 차례로 대표팀을 이끌었다. 2002년 한·일 월드컵에서 4강 신화를 썼을 때도, 2006년 독일 월드컵에서 원정 첫 승리를 올렸을 때도 공은 외국인 지도자에게 돌아갔다. 7년 ...

    연합뉴스 | 2010.07.02 00:00

  • [월드컵] 첫 승리 허정무-오카다 '닮은꼴 이력'

    ... 지휘봉을 반납했다. 허 감독의 뒤를 이어 히딩크 감독이 2001년 부임했고 이후 한국은 허 감독이 2007년 12월 다시 권좌를 찾을 때까지 7년간 외국인 지도자에게 대표팀을 맡겼다. 움베르투 코엘류(2003년.포르투갈), 조 본프레레(2004년.네덜란드), 딕 아드보카트(2005년.네덜란드), 핌 베어벡(2006년.네덜란드) 등이 주인공이었으나 대부분 성적이 신통치 않아 계약기간을 채우지 못하고 중도하차했다. 오카다 감독은 1998년 프랑스 월드컵을 앞두고 ...

    연합뉴스 | 2010.06.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