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4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 관객 입장 허용…표 가격 최고 450달러

    ... 개최하기로 했다. 이 가운데 NLCS와 월드시리즈 개최지로 정해진 글로브 라이프 필드는 올해 새로 개장한 텍사스 레인저스의 홈구장이다. 월드시리즈가 한 구장에서만 열리는 것은 1944년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세인트루이스 브라운스(볼티모어 오리올스의 전신)의 대결이 스포츠맨스 파크에서 열린 이후 처음이다. 사무국은 경기당 약 1만1천500명의 팬이 경기장을 직접 찾을 수 있다고 밝혔다. 글로브 라이프 필드의 정원은 약 4만명이다. 사무국은 일부 좌석은 텍사스 ...

    한국경제 | 2020.10.01 15:12 | 채선희

  • thumbnail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 '유관중' 경기로 열린다

    ... 개최하기로 했다. 이 가운데 NLCS와 월드시리즈 개최지로 정해진 글로브 라이프 필드는 올해 새로 개장한 텍사스 레인저스의 홈구장이다. 월드시리즈가 한 구장에서만 열리는 것은 1944년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세인트루이스 브라운스(볼티모어 오리올스의 전신)의 대결이 스포츠맨스 파크에서 열린 이후 처음이다. 사무국은 경기당 약 1만1천500명의 팬이 경기장을 직접 찾을 수 있다고 밝혔다. 글로브 라이프 필드의 정원은 약 4만명이다. 일부 좌석은 텍사스 구단의 ...

    한국경제 | 2020.10.01 15:00 | YONHAP

  • thumbnail
    '동산고 선후배' 류현진·최지만, 결국 올해도 못 만났네

    ...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획득한 류현진이 올 시즌을 앞두고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에서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토론토 블루제이스로 이적하면서다. 토론토를 비롯해 최지만의 소속팀 탬파베이 레이스와 뉴욕 양키스, 볼티모어 오리올스, 보스턴 레드삭스가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를 구성한다. 동산고 졸업 후 KBO리그 한화 이글스에 2006년 신인으로 입단한 류현진은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2013년부터 지난해까지 다저스에서만 뛰었다. 4년 뒤 동산고를 졸업한 ...

    한국경제 | 2020.10.01 11:11 | YONHAP

  • thumbnail
    MLB 포스트시즌 30일 개막…류현진·김광현 '동반 진출'

    ... 116번째 월드시리즈는 10월 21일 텍사스 레인저스의 홈구장인 글로브라이프필드에서 열전을 시작한다. 월드시리즈가 한 장소에서만 열리는 건 1944년 같은 구장을 공동 홈으로 썼던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세인트루이스 브라운스(볼티모어 오리올스의 전신)의 대결 이래 76년 만이다. 올해 메이저리그 포스트시즌은 챔피언십시리즈까지 휴식일 없이 진행된다는 점이 큰 변수다. 예를 들어 2018년 NL 디비전시리즈의 경우 다저스와 애틀랜타는 로스앤젤레스에서 1∼2차전을 ...

    한국경제 | 2020.09.28 10:06 | YONHAP

  • thumbnail
    세인트루이스, 최종전서 PS 진출 확정…토론토는 AL 8번 시드

    ... 1일부터 3전2승제의 와일드카드 시리즈를 치른다. 김광현(세인트루이스)도 미국 진출 첫해 포스트시즌 데뷔를 앞두고 있다. 토론토는 8번 시드로 AL 포스트시즌을 시작한다. 토론토는 28일 미국 뉴욕주 버펄로 세일런필드에서 치른 볼티모어 오리올스전에서 5-7로 패했다. AL 동부지구 2위 자리는 뉴욕 양키스에게 내줬고, 와일드카드 2순위 자격으로 포스트시즌에 나선다. 류현진이 마운드를 이끄는 토론토는 30일부터 최지만 소속팀이자 AL 승률 1위 탬파베이 레이스와 ...

    한국경제 | 2020.09.28 08:13 | YONHAP

  • thumbnail
    4연승 토론토, 양키스 추격…탬파베이는 AL 1번 시드 확정(종합)

    미국프로야구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막판 기세가 뜨겁다. 토론토는 27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버펄로의 세일런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홈경기에서 5-2로 승리했다. 토론토는 4연승을 질주하며 아메리칸리그(AL) 동부지구 2위 뉴욕 양키스와의 간격을 1경기로 유지했다. 양 팀 모두 정규시즌 종료까지 1경기만을 남겨둔 가운데 28일 마지막 경기 결과에 따라 최종 순위가 결정되게 생겼다. 볼티모어 선발 존 민스에게 노히트로 ...

    한국경제 | 2020.09.27 13:22 | YONHAP

  • thumbnail
    '양키스, 게 섰거라' 토론토, 볼티모어 꺾고 4연승

    미국프로야구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막판 기세가 뜨겁다. 토론토는 27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버펄로의 세일런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홈경기에서 5-2로 승리했다. 토론토는 4연승을 질주하며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2위 뉴욕 양키스와의 간격을 1경기로 유지했다. 양 팀 모두 정규시즌 종료까지 1경기만을 남겨둔 가운데 28일 마지막 경기 결과에 따라 최종 순위가 결정되게 생겼다. 볼티모어 선발 존 민스에게 노히트로 ...

    한국경제 | 2020.09.27 10:55 | YONHAP

  • thumbnail
    몬토요 감독 "류현진 몸 상태 괜찮아…1·2차전 가능성 열어놔"

    ... 감독에게 "류현진이 아픈가"라고 물었고, 몬토요 감독은 "류현진의 몸 상태는 괜찮다"고 답했다. 여전히 토론토의 와일드카드 시리즈 1, 2차선 선발은 예측하기 어렵다. 일단 토론토는 여러 가능성을 열어두고 있다. 토론토는 27일 볼티모어 오리올스전 선발로 예상됐던 맷 슈메이커를 마운드에 올리지 않았다. 대신 T.J. 조이크가 선발 등판했다. 워커는 26일 볼티모어전에서 공 42개만 던지고, 마운드를 내려왔다. 일단 토론토는 1, 2차전에 선발로 등판할 수 있는 ...

    한국경제 | 2020.09.27 09:35 | YONHAP

  • thumbnail
    토론토 감독·단장 "류현진 PS 1차전 투입, 아직 결정 안 했다"(종합)

    ... 감독과 로스 앳킨스 단장은 '에이스' 류현진의 포스트시즌(PS) 1차전 선발 투입 여부를 아직 결정하지 않았다고 입을 모았다. 몬토요 감독은 26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버펄로 세일런 필드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볼티모어 오리올스와 홈 경기를 마친 뒤 현지 매체들과 화상 인터뷰에서 "류현진은 어제 100구를 던진 여파로 약간 통증을 느끼고 있다"며 "휴식 시간을 좀 더 줄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오늘 경기에서 (선발 투수) 타이완 워커에게 ...

    한국경제 | 2020.09.26 16:36 | YONHAP

  • thumbnail
    PS진출 확정한 토론토, 투수 6명 투입…볼티모어전 10-5 승리

    포스트시즌 진출을 확정한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선수들의 컨디션 조절에 초점을 맞췄다. 토론토는 26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버펄로 세일런 필드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볼티모어 오리올스와 홈 경기에서 투수 6명을 투입해 10-5 승리를 거뒀다. 포스트시즌에서 류현진에 이은 '제2선발' 가능성이 큰 타이완 워커는 이날 경기에 선발 등판해 3이닝 동안 안타 없이 탈삼진 4개 무실점으로 호투하며 컨디션을 끌어올렸다. 부상에서 돌아온 ...

    한국경제 | 2020.09.26 11:3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