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2,3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수자원공사 충주 이재민에 반찬류·생수 등 구호품 지원

    한국수자원공사 충주권지사는 6일 집중호우 피해를 본 지역 주민들에게 긴급 구호품을 지원했다. 구호품은 수재민들이 임시 거주하는 마을회관과 경로당 20여 곳에 전달됐다. 지원된 구호품은 즉석밥과 반찬류, 세면도구, 물티슈, 위생 물품, 과일, 간식, 생수 등 14종이다. 충주권지사는 열린의사회와 함께 수해 지역에 임시 진료소도 설치해 의료봉사활동을 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6 17:56 | YONHAP

  • 중·고생 수행평가·필기시험 중 하나만 선택

    ... 하도록 할 계획이다.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에서는 전국 학교가 휴교 또는 원격 수업을 해야 한다. 동아리·봉사·진로활동 등은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대면활동 범위를 조절한다. 1~2단계에서는 대규모 활동 및 숙박활동은 지양하고 방역지침에 따라 활동하는 것을 권장한다. 3단계에서는 수학여행과 수련활동이 불가하고, 동아리 활동도 원격으로 대체한다. 고입전형에 반영되는 봉사활동시수도 폐지된다. 원격 수업 시 예·체능 과목만 ...

    한국경제 | 2020.08.06 17:10 | 배태웅

  • SK가스, 국립생태원 손잡고 생태계 보전 '사회적 가치 창출'

    ... 원장 등이 참석했다. 두 회사는 기후변화와 환경오염으로 멸종위기에 처한 동·식물 보호를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기로 했다. SK가스는 국립생태원이 주관하는 시민봉사단 양성 프로그램 ‘시민과학자’ 활동을 ... 동·식물 서식지 보호 캠페인을 함께 펼칠 예정이다. 올해는 우선 SK가스 기지가 있는 울산 지역을 중심으로 활동하기로 했다. 태화강 상류에 서식하는 천연기념물 제328호 하늘다람쥐의 서식지를 관리하고, 태화강 생태보존 활동을 ...

    한국경제 | 2020.08.06 16:51 | 안재광

  • thumbnail
    어선 뒤집히고 캠핑장에 파도 덮쳐…충남 서해안 비바람에 휘청(종합2보)

    ... 풀렸다. 비가 소강상태에 접어들면서 수해 복구작업에는 속도가 붙었다. 이날 하루 충남도 내 9개 시·군에서 자원봉사자 1천여명, 공무원 1천400여명 등 4천400여명이 토사 등을 쓸고 닦고 걷어내는 데 팔을 걷어붙였다. 충남 ... 1만63건의 응급 복구가 마무리됐다. 방역 당국은 침수지역에서 물에 들어있는 세균 때문에 전염병이 생길까 싶어 예방 활동에 나서기도 했다. 이재민 796명 중 아직 귀가하지 못한 180명은 몸과 마음을 추스르고 집으로 돌아갈 준비를 ...

    한국경제 | 2020.08.06 16:15 | YONHAP

  • thumbnail
    "손 볼 곳 천지인데" 충북 수해지역 장비·인력 없어 '발동동'

    ... 하면서 수해복구를 지원하는 것은 불가능해 보인다. 일각에서는 외지인 수해 복구 참여를 코로나19 방역 문제와 연결하기도 한다. 단양군자원봉사센터의 정아향 사무국장은 "코로나19 사태로 봉사활동이 제한적이기는 하다"며 "저희는 마스크를 착용하고 발열 체크를 한 뒤에 봉사할동에 임한다"고 강조했다. 군자원봉사센터 소속 봉사자 143명은 이날 침수 피해를 본 7가구에서 토사 제거, 물청소, 이불 세탁 등 활동으로 수재민들의 아픔을 나눴다. /연...

    한국경제 | 2020.08.06 16:06 | YONHAP

  • thumbnail
    2학기 온·오프라인 병행수업하면 수행·지필평가 중 1개만 실시

    ... 차시별로 출석 여부를 체크해야 했지만 2학기 때는 교사가 학생들의 출석을 학급별로 일괄 확인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개선한다. 대규모 단체활동이나 대내외 행사의 경우 사회적 거리두기 1·2단계에서는 가급적 지양하되 불가피한 경우 방역 조치 후 최소한의 인원만 제한적으로 참여하도록 안내했다. 3단계에서는 수학여행, 수련 활동은 불가능해지고, 동아리 활동도 전면 원격으로 전환한다. 봉사활동의 경우 코로나19로 현재 각급 학교의 봉사활동 시수가 일부 감축됐지만, ...

    한국경제 | 2020.08.06 15:00 | YONHAP

  • thumbnail
    LH, 집중호우 대응상황 긴급점검…이재민 긴급주거지원 논의

    ... 확인했다. 특히 토사 유실이나 침수 등 비로 인한 2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비상황을 집중 점검했다. 또 호우 피해가 심각한 지역에 대해서는 지자체 요청이 있을 경우 이재민을 위한 긴급주거지원을 제공하고 구호 키트와 구호봉사활동 등을 지원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LH는 5월 풍수해에 대비해 방재근무조를 편성하고 호우 특보가 내려지면 전국의 임대주택과 LH 건설 현장에서 24시간 대응 체계를 유지하며 재난 상황을 관리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변창흠 LH ...

    한국경제 | 2020.08.06 09:50 | YONHAP

  • thumbnail
    [종합] 기록적 폭우에…이재민 1610명·농경지 8033㏊ 피해

    ... 현재까지 56.7%에 해당하는 2670건의 응급복구가 완료됐다. 응급복구에는 공무원과 소방·경찰관, 자원봉사자 등 인력 4만8833명과 양수기·굴삭기·덤프트럭 등 장비 5779대가 투입됐다. 통제상황도 ... 집계됐다. 소방은 또한 891곳에서 급·배수 지원을 했고 주택 안전조치 880건, 낙석 등 도로정리 672건, 간판 등 기타 안전조치 675건 등의 안전활동을 펼쳤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8.05 17:41 | 안혜원

  • thumbnail
    폭우 피해 '눈덩이'…이재민 1천610명·농경지 8천33㏊ 피해

    ... 56.7%에 해당하는 2천670건의 응급복구가 완료됐다. 응급복구에는 공무원과 소방·경찰관, 자원봉사자 등 인력 4만8천833명과 양수기·굴삭기·덤프트럭 등 장비 5천779대가 투입됐다. ...피시킨 인원은 1천254명으로 집계됐다. 소방은 또한 891곳에서 급·배수 지원을 했고 주택 안전조치 880건, 낙석 등 도로정리 672건, 간판 등 기타 안전조치 675건 등의 안전활동을 펼쳤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5 17:35 | YONHAP

  • thumbnail
    롯데 '샤롯데 봉사단' 6기 출범

    롯데호텔은 서울 잠실의 롯데호텔월드에서 사내 봉사단 ‘샤롯데 봉사단’(사진) 6기 발대식을 열고 봉사활동에 나선다고 5일 밝혔다. 샤롯데 봉사단은 롯데호텔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운영되는 봉사동호회다.

    한국경제 | 2020.08.05 17: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