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5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승남 "불법 농지취득 범죄수익 환수해야"…개정안 발의

    ... 몰수보전에 관한 내용을 규정하고 있다. 하지만 농지법의 불법 농지취득에 관한 죄를 특정범죄에 포함하고 있지 않아 범죄수익에 대한 몰수와 몰수보전이 어려운 실정이다. 현행 농지법도 거짓이나 부정한 방법으로 농지를 취득한 경우 부당이득에 관한 환수 없이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만을 부과한다. 김 의원은 "현행법은 피의자가 농지를 이용해 수억원의 범죄수익을 갖더라도 환수할 방법이 없다"며 "법원판결이 확정되기 전 피의자가 불법 수익 재산을 처분하지 ...

    한국경제 | 2021.08.04 14:17 | YONHAP

  • thumbnail
    "에이치엘비 사들인 `한국판 게임스톱` 경고"

    ... 잘못된 소문을 유포하거나 거짓의 계책을 꾸밈으로써 상장증권의 가격을 인위적으로 변동시키는 행위, 또는 상장증권의 투자에 대한 타인의 잘못된 판단을 유발하는 행위다. 이는 자본시장법상 시장질서 교란행위에 해당할 수 있으며, 최대 부당이득의 1.5배의 과징금이 부과된다. 마지막 유형은로 특정 세력이 주도해 상장증권의 매매를 유인할 목적으로 시세를 변동시키거나 시세를 변동시킨다는 말을 유포하는 행위다. 자본시장법상 시세조종 행위에 해당할 수 있다. 금융위는 "금융당국 및 ...

    한국경제TV | 2021.08.01 15:16

  • thumbnail
    금융위, '한국판 게임스톱'에 경고…"위법행위 발견시 엄정조치"

    ... 잘못된 소문을 유포하거나 거짓의 계책을 꾸밈으로써 상장증권의 가격을 인위적으로 변동시키는 행위, 또는 상장증권의 투자에 대한 타인의 잘못된 판단을 유발하는 행위다. 이는 자본시장법상 시장질서 교란행위에 해당할 수 있으며, 최대 부당이득의 1.5배의 과징금이 부과된다. 마지막 유형은로 특정 세력이 주도해 상장증권의 매매를 유인할 목적으로 시세를 변동시키거나 시세를 변동시킨다는 말을 유포하는 행위다. 자본시장법상 시세조종 행위에 해당할 수 있다. 금융위는 "금융당국 및 ...

    한국경제 | 2021.08.01 14:54 | YONHAP

  • thumbnail
    선행매수 후 주식카페서 '매수추천'으로 부당이득…증선위 제재

    ... 인터넷 토론방에 기반한 주식투자 콘텐츠 등의 종목추천을 맹목적으로 따르기보다는 기업의 전반적인 재무 상태와 향후 정상적인 사업 운영 여부까지 살펴본 뒤 신중히 투자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 밖에 주식 수와 일일 거래량이 적은 우선주를 매입한 뒤 고가매수, 물량소진, 허수매수 등 이상 매매로 주가를 인위적으로 끌어올린 주식 관련 유명 유튜버도 검찰에 고발됐다. 이 유튜버는 이런 방식으로 약 13억원의 부당이득을 챙긴 것으로 드러났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01 12:00 | YONHAP

  • thumbnail
    [TEN리뷰] 김나영 "구속된 전 남편과 이혼, 솔로 육아 겁났다" ('내가키운다')[종합]

    ... "정말 감사드린다. 든든하게 옆에 있어주셔서 감사하다. 건강하셨으면 좋겠다"고 영상 편지를 보냈다. 한편, 김나영은 결혼 4년 만인 2019년 이혼을 발표했다. 앞서 김나영의 남편 최모 씨는 금융당국의 허가를 받지 않은 불법 선물옵션 업체를 차려 200억원대 부당이득을 챙긴 혐의로 구속됐다. 김나영은 남편 사업에 대해 무지했다며 죗값을 다 치르겠다고 밝힌 뒤 이혼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텐아시아 | 2021.07.31 07:52 | 태유나

  • 건물주 몰래 세놓고 번 돈, 누구 몫?

    ... 몫일까. 법원은 세입자의 전대 행위로 건물주의 임대료 수입이 감소하지 않았을 경우 임차인이 임대인에게 전대 수익을 지급할 의무가 없다고 판단했다. 대구고법 민사3부(진성철 부장판사)는 건물주 A씨가 임차인 B씨를 상대로 낸 부당이득금 소송 항소심에서 원고 항소를 기각했다고 29일 밝혔다. 건물주 A씨는 2011년 보증금 5000만원에 월세 150만원을 받는 내용으로 B씨와 임대차 계약을 했다. 계약서에는 ‘A씨 동의 없이 임차 물건 전부, 또는 일부를 전대하지 ...

    한국경제 | 2021.07.29 18:13 | 최진석

  • thumbnail
    극단 선택 부른 20대 중고차 사기단 징역 2년

    ... 알려졌다. 이후 피해자는 사기를 당해 억울하다는 유서를 남긴 채 스스로 생을 마감했다. 비슷한 기간 A씨 등은 팀장, 텔레마케터, 출동조, 허위 딜러 등으로 역할을 나눠 지난 2월부터 3월 28일까지 피해자 6명으로부터 7천만 원 상당의 부당이득을 취한 것으로 드러났다. 박 판사는 "범행의 주도면밀함과 횟수, 피해 금액, 피해자 수를 고려할 때 죄질이 무겁다"며 "모멸감을 이기지 못한 피해자가 극단적인 선택에 이르러 피해자 유족들로부터 용서받지 못한 점 등을 참작했다"고 양형 ...

    한국경제 | 2021.07.29 14:00 | YONHAP

  • thumbnail
    건물주 몰래 재임대로 부당이득 챙긴 임차인…법원 판결은?

    ... 전대란 빌린 것을 다른 사람에게 다시 빌려주는 것을 말한다. 법원은 전대 행위로 건물주의 임대료 수입이 감소하지 않은 만큼 위자료만 지급하라고 판단했다. 대구고법 민사3부(진성철 부장판사)는 건물주 A씨가 임차인 B씨를 상대로 낸 부당이득금 소송 항소심에서 원고 항소를 기각했다고 29일 밝혔다. 건물주 A씨는 2011년 보증금 5000만원에 월세 150만원을 받는 내용으로 B씨와 임대차 계약을 했다. 계약서에는 A씨 동의 없이 임차 물건 전부 또는 일부를 전대하지 않는다는 ...

    한국경제 | 2021.07.29 13:46 | 최진석

  • thumbnail
    건물주 몰래 전대해 얻은 이익은 누구 몫

    ... 약식명령을 받았다. A씨는 B씨 불법행위로 정신적 손해를 입었다고 주장하며 손해배상청구소송을 내 2019년 위자료 400만원을 받아내는 등 일부 승소했다. 이어 B씨가 2011∼2018년 전대 금지 조항을 어기고 얻은 2억3천여만원이 부당이득인 만큼 이를 반환하라는 소송을 냈다. 법원은 A씨 주장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대구고법 민사3부(진성철 부장판사)는 A씨가 B씨를 상대로 낸 부당이득금 소송 항소심에서 원고 항소를 기각했다고 29일 밝혔다. 재판부는 "피고의 전대 ...

    한국경제 | 2021.07.29 09:37 | YONHAP

  • thumbnail
    고양시, 다세대주택 단지 조성 편의 봐준 공무원 수사의뢰

    ... 과정에서 인허가를 담당하는 고양시가 사실상 편의를 봐준 것으로 시의 자체 감사 결과 드러났다. 시는 감사 결과 위법·부당한 것으로 판단된 담당부서에 주의 조처하고, 당시 업무 담당자는 고의성 여부에 대한 수사가 필요한 것으로 보고 사법기관에 ... 기반시설 설치 등이 없이 다세대주택이 건축됨으로써 입주민의 주거환경이 열악해지고 건축주들에게는 수억원 이상의 금전적인 이득을 취하도록 도와주는 결과를 만들었다고 강조했다. 고양시 관계자는 "담당부서 주의조처와 당시 업무 담당자 수사의뢰를 ...

    한국경제 | 2021.07.27 17:5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