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2,9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바이든, 통화감독청 수장에 가상화폐·대형IB 비판론자 지명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신임 통화감독청(OCC) 청장에 대형 투자은행(IB)과 가상화폐에 비판적인 의견을 보여온 사울 오마로바 코넬대 법학 교수를 지명할 계획이라고 블룸버그통신 등이 23일(현지시간) 전했다. 이에 따르면 백악관은 ... 최고 전문가 중 한 명이라면서 이처럼 밝혔다. 카자흐스탄 출신인 오마로바 교수는 미국에서 유학한 뒤 조지 W. 부시 행정부 시절인 2006∼2007년 재무부 규제정책 특별보좌관을 지냈으며 2014년부터 코넬대학 로스쿨에서 교수로 ...

    한국경제 | 2021.09.24 10:00 | YONHAP

  • thumbnail
    주미 중국대사 연일 강공…"잘난체하는 설교 용납 안 해"

    ...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23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친 대사는 22일(현지시간) 조지 부시 중국재단과 카터센터가 공동 주최한 온라인 행사에서 "미국 측의 경쟁은 특히 중국의 핵심 이익과 관련한 주요 이슈에서 ... 갖고 있으며 국제사회도 미국이 또다시 입장을 번복하지 않을까 의심하고 있다고 꼬집었다. 도널드 트럼프 전 미 대통령이 전임자인 버락 오바마 정부 당시 미국을 포함한 195개국이 비준한 2015 파리기후변화협약에서 탈퇴해버린 일을 ...

    한국경제 | 2021.09.23 10:42 | YONHAP

  • thumbnail
    미 경합주 아이오와 바이든 지지율 31%…비판여론은 배인 62%

    "대통령 지지율 50% 밑돌면 여당 중간선거서 평균 37석 잃어" 미국 대선의 주요 경합주 중 한 곳인 아이오와주의 최근 민심이 미국 사회의 눈길을 끌었다. 아이오와 유력 일간지 '디모인 레지스터'가 22일 공개한 최신 여론조사 ... 입장을 보였다. 무소속 유권자들의 지지율은 29%, 반대 62%로 나타났다. 디모인 레지스터는 "현재 바이든 대통령의 국정수행에 대한 아이오와 주민들의 평가는 조지 W. 부시대통령이 2008년 9월 기록한 25% 다음으로 낮다"고 ...

    한국경제 | 2021.09.23 08:18 | YONHAP

  • thumbnail
    "호날두 보고싶다" 아프간 女 청소년 축구팀, 포르투갈 망명

    ... 22일(현지시간) AP통신에 따르면 아프간 여자 청소년 축구팀 선수 26명과 코치와 그들의 가족 등 80명이 19일 밤 포르투갈의 수도 리스본에 도착했다. 이들을 아프간에서 해외로 망명시키는 '사커볼 작전'은 미국 조지 W 부시 대통령 시절 백악관 관리를 역임하고, 아프간의 특수부대에서 일했던 로버트 맥크리어리가 주도했다. 이번 작전에는 국제축구연맹(FIFA)과 함께 전직 미군 장군, 미 중앙정보국 CIA 베테랑 출신 인도주의 단체 설립자 등이 참여한 ...

    한국경제 | 2021.09.23 08:00 | 김정호

  • thumbnail
    체니가 미운 트럼프 vs 응원 나선 부시…전직 대통령 맞대결

    내년 미국 중간선거를 앞두고 공화당 소속 전직 대통령 간의 맞대결 양상이 벌어질 예정이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22일(현지시간) 조지 W. 부시대통령이 다음 달 텍사스주(州)에서 리즈 체니 하원의원의 선거자금 모금에 ... 체니 의원은 공화당 내에서 대표적인 '반(反) 트럼프' 인사다. 그는 대선 조작설을 퍼뜨린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을 비판하면서 지난 1월 하원 탄핵 당시 찬성표를 던졌고, 의회 난입 사태 조장에 대한 책임론을 제기했다. 당내 ...

    한국경제 | 2021.09.22 22:32 | YONHAP

  • thumbnail
    아프간 女청소년축구팀 포르투갈 망명…'사커볼 작전' 성공

    ... 작전'이 성공했다. 22일 AP통신에 따르면 여자 청소년 축구팀 선수 26명과 코치, 그들의 가족 등 80명이 19일 밤 포르투갈의 수도 리스본에 도착했다. 이들을 아프간에서 해외로 망명시키는 '사커볼 작전'은 미국 조지 W 부시 대통령 시절 백악관 관리를 역임하고, 아프간의 특수부대에서 일했던 로버트 맥크리어리가 주도했다. 맥크리어리는 "포르투갈이 이들의 망명을 허가했다"며 "이 소녀들은 세계와 인류의 진정한 빛의 상징"이라고 기뻐했다. 이번 작전에는 국제...

    한국경제 | 2021.09.22 11:06 | YONHAP

  • thumbnail
    대통령 유엔연설, 북미관계 따라 부침…올해는 외교 강조

    ... 최후수단" 일반론으로 간접 메시지 트럼프 첫해엔 "완전한 파괴" 위협…북미 관여 본격화 후 유화적 기조 미국 대통령의 뉴욕 유엔총회 연설에서 올해도 북한이 화두로 등장했다. 미국이 핵 위협 내지 핵확산 제지 대상 국가로 여기는 ... "북한은 핵실험의 대가를 치러야 한다"고 경고했다. 북한을 이란, 이라크와 함께 '악의 축'으로 지칭했던 조지 W. 부시대통령은 2007년 북한을 시리아, 이란 등과 함께 야만정권(Brutal Regime)이라고 강도 높게 비판했다. ...

    한국경제 | 2021.09.22 04:51 | YONHAP

  • thumbnail
    '다른 사람 꿈에 갇히지 마라' BTS 뷔, ADB 美 대사도 주목한 '긍정의 메시지''

    ... 빌딩 전경사진과 함께 커티스 전 대사가 올린 인용구는 바로 뷔가 한 말로, 다른 사람의 기대에 갇히지 말고 스스로의 가치를 추구하라는 이 말은 팬들 사이에서도 위로와 영감을 주는 명언으로 사랑 받아 왔다. 커티스 친은 조지 W. 부시, 버락 오바마 미 전 대통령 하에서 제 15대 아시아개발은행 미국 대사 및 이사회 멤버를 포함하여 아시아 태평양 지역과 미국의 민간, 비영리 공공부문에서 지도자 직책을 수행해 온 정책 전문가다. “#beyours...

    텐아시아 | 2021.09.18 08:14 | 김순신

  • thumbnail
    대중압박 美英濠 '오커스', 핵잠수함 협력까지…中 "무책임"(종합2보)

    ... 불씨를 남겼다. ◇핵보유국 美·英, 호주와 손잡고 중국 압박 의기투합…핵잠 기술 이전 추진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는 15일(현지시간) 화상 공동 기자회견을 통해 3국의 새로운 안보 ... 계획을 설명하고 핵연료를 공급받고 싶다는 뜻을 전했으나 미국이 난색을 보였다는 보도도 있었다. 아울러 조지 W. 부시 행정부 시절 미국이 NPT에 가입하지 않은 인도와 핵기술과 연료 제공을 골자로 한 핵협정을 맺으면서 북핵 협상에 ...

    한국경제 | 2021.09.16 20:29 | YONHAP

  • thumbnail
    부시·클린턴·오바마…미 전 대통령들 아프간 난민 돕는다

    ... 역할을 맡을 것이라고 로이터통신이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웹사이트에는 버락·미셸 오바마 부부, 조지·로라 부시 부부, 빌·힐러리 클린턴 부부 등 6명이 명예 공동의장으로 나란히 올라 있다. 웰컴닷유에스는 "새로운 아프간 이웃들의 ... 집을 빌려주는 등 난민 정착을 돕고 싶을 때 더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단일 창구 역할을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부시 대통령 부부는 성명에서 "수천 명 아프간인이 더 안전한 세상을 만들고자 우리와 함께 전방에 섰으며, 이제 우리의 ...

    한국경제 | 2021.09.15 10:3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