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28,8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평창 콤비' 정의용·김여정 판문점 재회

    ... 실장 외에 서호 통일부 차관과 장례위원회를 대표하는 박지원 김대중평화센터 부이사장(민주평화당 의원) 등이 참석했다. 통일부는 지난 11일 이희호 여사 장례위원회의 요청을 받아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통해 북한 측에 이 여사의 부음을 전달한 바 있다. 당초 정부는 북한이 조문단을 파견할 것으로 기대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연철 통일부 장관은 전일 이 여사의 빈소가 차려진 서울 신촌 세브란스병원에서 문상을 마치고 나오면서 “(북한의 조문단 파견과 관련해) ...

    한국경제 | 2019.06.12 17:37 | 이미아

  • thumbnail
    하토야마 전日총리 "이희호 여사 유언대로 한반도평화 이뤄지길"

    ... 보도해주신 데 대해 생전에 고맙게 생각하셨다"고 설명했다. 다만 이 총리는 '하토야마 전 총리와 최근의 한일 관계에 관해 이야기를 나누었는가'라는 기자들의 질문에 "특별한 이야기가 없었다"고 답했다. 하토야마 전 총리는 민주당 정권이 집권했던 2009∼2010년 총리직을 맡았으며, 최근 본인의 저서 출판을 기념해 한국을 방문 중이던 차에 이 여사의 부음을 듣고 조문한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06.12 17:11 | YONHAP

  • thumbnail
    北김정은, 김여정 통해 '李여사 조의' 전달…정의용이 수령

    ... 국가안보실장, 서호 통일부 차관, 장례위원회를 대표해 박지원 김대중평화센터 부이사장(민주평화당 의원) 등이 나가 수령할 예정이다. 앞서 정부는 이 여사 장례위원회의 요청을 받아 전날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통해 북한 측에 부음을 전달했다. 북한이 조문단을 보내올 경우 하노이 북미정상회담 결렬 이후 교착된 남북관계의 돌파구로 작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북측의 조문단 파견 여부가 초미의 관심사였다. 정부도 북측이 조문단 파견 또는 조전 발송 등으로 직접 이 ...

    한국경제 | 2019.06.12 15:02 | YONHAP

  • thumbnail
    북미교착 국면서 '김정은 친서'…분위기 반전여부 주목

    ... 분위기는 남북관계에서도 감지된다. 북한은 고(故) 이희호 여사 별세와 관련해 조문단을 파견하지 않고 조화와 조의만 전달할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통일부는 전날 고 이희호 여사 장례위원회 요청으로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통해 부음을 전달했다. 정부 안팎에서는 북한이 고위급 인사를 조문단으로 파견한다면 이 계기에 남북 당국 간 대화가 이뤄질 수 있다는 기대감도 있었지만, 현재로선 어려워 보이는 상황이다. 이런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노르웨이 ...

    한국경제 | 2019.06.12 12:18 | YONHAP

  • thumbnail
    "北, 故이희호 여사 조문단 대신 조화·조전 보내기로"

    ... 이런 의사가 정부 측에 전달됐다면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의 남북 연락대표 간 오전 접촉을 통해 이뤄졌을 가능성이 크다. 앞서 정부는 이희호 여사 장례위원회의 요청을 받아 전날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통해 북한 측에 이 여사의 부음을 전달했다. 정부는 북측이 조문단 파견 또는 조전 발송 등으로 직접 이 여사에 대한 조의를 표해올 가능성을 주시하며 여러 경우에 대비해왔다. 김연철 통일부 장관은 전날 저녁 이 여사의 빈소를 찾아 조문한 뒤 기자들과 만나 "장례위원회 ...

    한국경제 | 2019.06.12 10:52 | YONHAP

  • thumbnail
    통일부 "李여사 부음 연락사무소 통해 北에 전달…장례위 요청"

    통일부는 고(故) 이희호 여사 별세에 따른 부음을 11일 오전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통해 북측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통일부 당국자는 "고 이희호 여사 장례위원회 요청으로, 오늘 오전 부음을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통해 북측에 전달했다"고 전했다.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이날 이 여사의 빈소를 찾아 조문한 뒤 '북한에서 조문단이 오는 문제와 관련한 논의가 진행 중인가'라는 취재진의 물음에 "(이 여사의) ...

    한국경제 | 2019.06.11 17:16 | YONHAP

  • thumbnail
    장제원, 조진래 전 의원 사망에 "피눈물 난다…정치가 뭐길래"

    ... 끊은 조진래 형뿐이겠냐"며 KT 채용비리 의혹을 받는 한국당 김성태 전 원내대표를 거론했다. 장 의원은 "그도 결국 죽어야만 끝나는 것인지 (수사기관은) 털고 또 털고 있다"며 "또 다른 부음이 들려오지 않을까 봐 전화벨 소리가 겁이 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땅에서 정치를 하는 것이 이토록 힘든 것이냐"며 "사람 사는 세상인지, 사람 죽이는 세상인지 그 세상으로 나는 또 돌아가고 ...

    한국경제 | 2019.05.26 14:31 | YONHAP

  • thumbnail
    '의정부음악극축제' 10년만에 돌아온 대형야외극 맥베스로 개막...10일간의 다양한 프로그램

    제18회 의정부음악극축제가 5월 10일 의정부시청 앞 광장에서 펼쳐지는 대형 야외극 맥베스를 시작으로 개막을 알린다. 작년에 이어 의정부시청 앞까지 넓어진 축제장을 유지하고 특히 올해는 의정부예술의전당에서 새로이 개관하는 ‘의정부아트캠프’까지 활용하여 새로운 면모를 보여줄 예정이다. 올해 선보이는 개막작 는 2009년 의정부음악극축제에서 소개되어 많은 관객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던 작품으로, 셰익스피어의 4대 비극인 맥베스를 ...

    스타엔 | 2019.05.06 21:18

  • thumbnail
    국내 패션·연예계도 카를 라거펠트 추모 물결(종합)

    배우 송혜교·모델 한혜진 등 "편히 쉬기를" 샤넬의 수석 디자이너로 '패션계 거장'으로 불린 카를 라거펠트 부음 소식에 국내 패션계와 방송연예계 인사들도 잇따라 추모의 뜻을 밝혔다. 배우 송혜교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카를 라거펠트 흑백 사진을 올리고 "Rest in peace"(편히 쉬기를)라고 적으며 고인의 명복을 빌었다. 송혜교는 지난 2012년 서울에서 열린 카를 라거펠트의 ...

    한국경제 | 2019.02.20 14:49 | YONHAP

  • thumbnail
    이경희 별세, 원조 '눈물의 여왕'이 떠났다

    ...9;, '이 세상 어딘가에', '혈맥' 등에 출연하며 50년대와 60년대를 대표하는 멜로 여배우로 꼽힌다. 이후 2006년 여성영화인모임이 주최한 여성영화인축제에서 공로상을 받았다. 이영희의 부음에 후배 배우 한지일은 SNS를 통해 "50∼60년대 청순가련형 눈물의 여왕으로 군림한 이경희 선배께서 소천했다는 소식을 접하고 마음이 울컥해진다"면서 안타까움을 전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

    연예 | 2018.12.27 13:38 | 김소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