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7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 항소법원, 위스콘신 부재자투표 개표 연장에 제동

    하급심의 '개표 6일 연장 결정' 효력 정지 미국 연방 항소법원이 오는 11월 대통령선거의 주요 경합지인 위스콘신주의 부재자투표 개표 연장에 제동을 걸었다. 위스콘신 연방 항소법원은 27일(현지시간) 부재자투표 개표를 투표 후 6일까지 할 수 있다는 연방 지방법원 결정의 효력을 정지했다고 AP통신이 보도했다. 앞서 위스콘신 연방 지법은 지난 21일 대통령선거 투표 당일인 11월 3일 소인이 찍힌 부재자 투표 용지의 경우 선거 6일 후까지 유효한 ...

    한국경제 | 2020.09.28 09:34 | YONHAP

  • thumbnail
    美 대선…트럼프, 우편투표 맹비난 "더 늦기 전에 포기하라”

    ... 대해 불평하며 트위터로 문제를 제기해 왔다며 그간 그가 한 말과 그 진위에 대해 보도했다. AP 통신에 따르면 트럼프는 “우편투표를 시행하는 주들은 늦기 전에 포기하고 예전처럼 현장투표를 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대혼란! 부재자 투표는 괜찮다” 고 트위터에 게시했다. 여기서 트럼프는 우편투표의 사기와 '대혼란'의 가능성을 강조하고 있는데 실제로 우편투표 유권자들의 사기는 극히 드문 것으로 밝혀졌다. 2017년 선거를 토대로 브레넌 정의센터가 연구한 결과, ...

    조세일보 | 2020.09.24 08:22

  • thumbnail
    미 법원 "위스콘신 부재자투표 대선 후 6일까지 개표 가능"

    부재자투표 많은 민주 '환영'…공화 "'투표일 개표 마감' 현행법 지켜야" 11월 치러지는 미국 대통령선거의 경합지 위스콘신주의 부재자투표 개표가 투표 후 6일까지 가능하다는 법원의 결정이 나왔다고 AP통신이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에 따라 위스콘신주의 대선 결과가 투표 후 수일간 확정 공표되지 못하는 상황이 생길 수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위스콘신 연방지법의 윌리엄 콘리 판사는 투표 당일인 11월 3일 소인이 찍힌 부재자 투표 용지의 ...

    한국경제 | 2020.09.22 10:01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엄청난 혼란, 재앙·아수라장" 우편투표 때리기

    ... 매우 터프한 상황이다. 나는 누군가를 모욕하고 싶진 않다"면서도 자신의 정적, 즉 바이든 후보에게 유리한 쪽으로 선거판을 흔들려는 "당파적 처사", "정치꾼"이라는 등의 표현을 써가며 맹폭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다만 전통적인 부재자 투표에 대해서는 문제의식이 없다는 입장을 되풀이했다. 부재자 투표의 경우 유권자의 요청에 의해 이뤄지는 반면 우편투표의 경우 유권자의 요청이 없는 상태에서 광범위하게 이뤄진다는 것이다. 그러나 우편투표와 부재자투표 모두 유권자들이 우편으로 ...

    한국경제 | 2020.09.21 15:51 | YONHAP

  • thumbnail
    미국 4개주 조기투표 돌입, 대선 본격화…“예상보다 많이 몰려”

    ... 함에 따라 당국이 유례없는 양의 우편투표 용지를 기대하지만, 이날 많은 유권자가 조기 직접투표에 나섰다고 전했다. 일부 유권자는 애초 우편투표를 생각했지만 트럼프 대통령이 우편투표가 `조작`될 것이라는 주장을 펼치고, 우체국도 부재자 투표를 개표 시간에 맞춰 제때 처리할 수 없을 것이라는 보도가 나오면서 절차에 대한 우려가 커졌다고 말했다. 버지니아주 페어팩스 카운티의 유권자 짐 오코너는 "지금 당장은 우편을 믿지 않는다. 그게 오늘 투표하는 이유"라고 말했다. ...

    한국경제TV | 2020.09.19 09:36

  • thumbnail
    미국 4개주 조기투표 돌입 '대선 본격화'…"4시간 줄서기도"

    ... 함에 따라 당국이 유례없는 양의 우편투표 용지를 기대하지만, 이날 많은 유권자가 조기 직접투표에 나섰다고 전했다. 일부 유권자는 애초 우편투표를 생각했지만 트럼프 대통령이 우편투표가 '조작'될 것이라는 주장을 펼치고, 우체국도 부재자 투표를 개표 시간에 맞춰 제때 처리할 수 없을 것이라는 보도가 나오면서 절차에 대한 우려가 커졌다고 말했다. 버지니아주 페어팩스 카운티의 유권자 짐 오코너는 "지금 당장은 우편을 믿지 않는다. 그게 오늘 투표하는 이유"라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0.09.19 09:04 | YONHAP

  • thumbnail
    미 대선서 우편투표 무효표 급증 예상…경합주 승부에 변수(종합)

    ... 치러진 예비선거에서 1천여명이 중복 투표를 한 사실이 확인되면서 우편 투표의 안정성에 대한 우려를 불러일으켰다. 조지아주 선거 관리 당국은 지난 6월 예비선거에서 1천여건의 중복 투표 사례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문제의 중복 투표자들은 부재자 투표를 한 뒤 다시 현장 투표에도 참여했으며 이런 사례는 조지아의 100개 카운티에 걸쳐서 발생했다. AP는 중복 투표가 실제로 선거 결과에 영향을 미쳤는지는 즉각 확인되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09 16:00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노스캐롤라이나 유세 중 마스크 착용 의무 위반"

    ... 개발의 결승선이 보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위대한 미국이 돌아오고 있습니다"라며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그러나 노스캐롤라이나에서는 이러한 백신 광고가 통하지 않을 수도 있다는 게 CNN의 지적이다. 이미 지난주 투표용지가 배달돼 부재자 투표가 가능하기 때문이다. 노스캐롤라이나는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 3주 동안 3번 방문할 만큼 격전지로 통한다. 트럼프 대통령은 최근 여론조사에서 바이든 후보와 접전을 벌이고 있으며, 2016년 대선에서는 근소한 차이로 승리했다. ...

    한국경제 | 2020.09.09 11:25 | YONHAP

  • thumbnail
    임단협 파행 위기 속 르노삼성차, 금속노조 택하나

    르노삼성차 노조가 9일부터 10일까지 민주노총 금속노조 가입을 위한 조합원 찬반투표를 진행한다. 르노삼성 노조는 부산공장 지정 투표장과 전국 10개 영업사업소 지정 투표장에서 전체 조합원 1983명을 상대로 9일 부재자 투표, 10일 본투표를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투표 결과는 마감 시간인 10일 오후 8시 30분 이후에 집계된다. 현 르노삼성 노조 집행부를 대표하는 박종규 노조위원장은 지난 2011년 민주노총 산하 금속노조 르노삼성지회를 설립하고 ...

    한국경제 | 2020.09.08 15:38 | 오세성

  • thumbnail
    르노삼성차 노조 9~10일 민주노총 가입 조합원 찬반투표

    ... 르노삼성자동차 노조가 민주노총 산별노조에 가입하기 위한 조합원 찬반투표를 한다. 르노삼성차 노조는 9일부터 이틀간 민주노총 금속노조 가입을 위한 조합원 찬반투표를 한다고 8일 밝혔다. 전체 조합원 1천983명을 상대로 한 이번 투표는 9일 부재자 투표, 10일 본투표로 나눠 진행된다. 르노삼성차 부산공장 지정 투표장과 전국 10개 영업사업소 지정 투표장에서 투표한다. 투표 결과는 투표 마감 시간이 10일 오후 8시 30분 이후에 집계될 예정이다. 르노삼성차 노조는 최근 ...

    한국경제 | 2020.09.08 11:1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