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591-17600 / 21,8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시장초점]삼성전자와 현대重의 신선한(?) 하락

    ... 부진은 이 회사가 갑작스레 경쟁사인 대우조선해양 인수전에 뛰어든 것에 대해 혹평이 쏟아진 탓이라고 볼 수 있다. 혹평은 다양하게 나왔다. 인수 시 독과점에 대한 문제, 인수자금관련 부담 증가, 조선 경기 하락세 우려 속에서 부적절한 시도라는 지적은 물론, 경쟁사의 속살을 들여다 보기 위한 염탐(?)이라는 음모설까지 여러 측면에서 낮은 점수를 받고 있다. 근래 들어 증시의 부진은 국내 요인보다는 신용위기, 경기둔화, 국제유가 급등, 환율 불안 등 거시적인 ...

    한국경제 | 2008.08.27 00:00 | vixen

  • 올림픽 막말해설ㆍ비하자막 제재 착수

    ... 조어, 반말 등을 사용해서는 안된다'고 규정하고 있다. 이에 따라 방송특위는 SBS 해설자가 중계 도중 지나치게 흥분한 나머지 '안돼', '바보야, 방심하지 말라고 했잖아', '미치겠네' 등 막말 해설을 하고 괴성을 지른 것은 부적절한 만큼 향후 유사 사례의 재발방지를 위해 행정지도 수준의 제재를 방송심의소위에 건의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행정지도는 재허가시 감점요인으로 작용하는 '주의' 이상의 법정 제재와 달리 일종의 권고 성격을 띤다.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

    연합뉴스 | 2008.08.25 00:00

  • thumbnail
    [독자의 窓] 독도와 혼다차

    ... 보호하면서 공세적인 수출로 막대한 돈을 벌어들이는 것이 한국인인 내게 그리 곱게만은 보이지 않는 것은 어쩌면 당연한 것일지도 모른다. 더욱이 우리에게 있어 일본이 어떤 나라인가. 왜곡된 역사인식을 그대로 드러내는 정치인들의 잇단 부적절한 발언과, 얼토당토않은 독도 영유권 주장을 되풀이하며 지난 수십년간 우리 국민들을 공분케 해 온 일본의 태도에서 과거사에 대한 진정성은 찾아볼 수 없었다. 이런 일본이 만든 자동차가 우리의 수입차 시장에서 1위를 하고 있는 것을 ...

    한국경제 | 2008.08.25 00:00 | 홍성호

  • thumbnail
    "종교차별 심각…" 불교계 뿔났다

    ... 정도로 개신교 인사들의 등용이 많았던 반면 불교 인사의 등용 비율은 10% 안팎에 그쳐 특정 종교 편중 인사라는 지적이 많았다. 또 "양극화는 신앙심 부족 탓"이라는 김성이 보건복지가족부 장관 후보의 발언을 비롯한 공직자들의 부적절한 종교 관련 발언과 행위가 잇따른 데다 국토해양부 지리정보 시스템의 사찰 누락,경기여고 교장의 교내 불교문화재 훼손,어청수 경찰청장의 '경찰복음화대성회' 포스터 등장,지관 조계종 총무원장 차량에 대한 경찰의 검문검색 등이 겹쳐 불교계 전체가 ...

    한국경제 | 2008.08.25 00:00 | 서화동

  • thumbnail
    빅뱅 G드래곤, 또 무대의상 논란…욕설·성적 문구 적힌 셔츠 입어

    ... 위해 무대위에 올랐다. 빅뱅의 G드래곤의 티셔츠에는 'Fuck you too' 'I♥SEX' '69' 등 욕설과 성적인 문구가 적힌 의상을 입었고 이 모습이 여과없이 안방까지 방송됐다. 이에 네티즌들은 "방송에 입고 나오기는 부적절한 의상이다" "더 신중하게 옷을 선택해야 하지 않나" "빅뱅 좋아하는 게 대부분 10, 20대 들인데 뭘 보고 배우겠나"등 의견을 올리며 비판했다. 한편 G드래곤은 얼마전 공개된 뮤직비디오 속에서도 성적인 단어가 적힌 병원복을 입고나와 ...

    한국경제 | 2008.08.24 00:00 | kkh

  • '번개' 볼트, 사상 4번째 단거리 3관왕

    ... 펠프스(23.미국)와 어깨를 나란히 하는 수준까지 위상이 격상됐다. 볼트는 100m와 200m에서 동시에 세계기록을 보유한 첫 선수라는 육상사에 길이 남을 이정표도 세웠다. 특히 펠프스가 접영 100m에서 이번 대회 공식 계측업체인 오메가사와 부적절한 관계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는 유착설이 제기되면서 이번 대회에서 진정한 슈퍼맨은 '흠'이 없는 볼트가 아니냐는 의견도 대두되고 있다. 200m 우승 후 TV 카메라에 '내가 세계 넘버 1'이라고 말한 것을 두고 자크 로게...

    연합뉴스 | 2008.08.23 00:00

  • thumbnail
    [베이징 2008] 달렸다 하면 세계新 볼트… '3관왕'

    ... 펠프스(23.미국)와 어깨를 나란히 하는 수준까지 위상이 격상됐다. 볼트는 100m와 200m에서 동시에 세계기록을 보유한 첫 선수라는 육상사에 길이 남을 이정표도 세웠다. 특히 펠프스가 접영 100m에서 이번 대회 공식 계측업체인 오메가사와의 부적절한 관계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는 유착설이 제기되면서 이번 대회에서 진정한 슈퍼맨은 '흠'이 없는 볼트가 아니냐는 의견도 대두되고 있다. 200m 우승 후 TV 카메라에 '내가 세계 넘버 1'이라고 말한 것을 두고 자크 로게...

    한국경제 | 2008.08.23 00:00 | 김경수

  • 감사원 "산업은행 임직원 월급.수당 펑펑"

    ... 각종 수당을 과다 지급하고 예산에 근거가 없는 지출을 하는 등 방만 경영이 도를 넘어선 것으로 감사원 감사 결과 드러났다. 감사원은 22일 "지난 2005년부터 올 3월말까지 산은의 경영실태를 감사한 결과 예산 과다편성, 부적절한 성과급 제도 운영, 대출업무 부당 처리 등을 적발하고 문책, 주의 등의 조치를 내렸다"고 말했다. 감사원에 따르면 산은은 최근 수년간 고위직을 늘리고 하위직을 줄이면서 S2-1급(부부장급) 이상 직원의 비중이 2000년말 24...

    연합뉴스 | 2008.08.22 00:00

  • 시간외 수당이 연간 1천만원이 넘는 직장은?

    ... 대출 원리금 전액 회수가능성이 불투명하게 됐다. □"오후 5시반부터 7시까지 일해도 시간 외 근무수당 줘요"= 시간외 근무수당으로 연간 1000만원 이상을 받는 직원이 12명(작년 기준)이나 될 만큼 산은의 시간외 근무수당은 부적절하게 운영되고 있었다. 원래는 오후 7시 이후의 근무 실적에 대해서만 시간외 근무수당을 지급하도록 했지만, 2006년 노사합의에 따라 근무시간 종료이후(근무시간 9시 30분~17시 30분) 7시사이의 근무에도 시간외 근무수당을 인정해 ...

    조세일보 | 2008.08.22 00:00

  • 국민연금 `공격 행보'에 비판 확산

    ... 된다는 식으로 논의를 진행하는 것은 위험하다"고 비판했다. 그는 박 이사장이 캘퍼스(캘리포니아 공무원연금)의 높은 수익률을 모델로 언급한 데 대해서도 "지역 공무원만을 한정한 캘퍼스를 공공성이 중요한 국민연금과 비교하는 것은 부적절하다"고 비판한 뒤 "국민연금 기금 수익률 목표는 시장 수익률 수준이면 충분하다"고 강조했다. 연금 전문가인 김원식 건국대 교수는 "공단 이사장이 기금운용에 대해 언급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못하다"면서 "이러한 투자가 실패했을 때 그 ...

    연합뉴스 | 2008.08.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