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8,2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윤석열, 정치색 짙은 발언에 야망론 '들썩'…현안엔 침묵

    ... 대권주자 선호도 조사 결과 윤 총장은 13.8%로 이낙연 의원(25.6%), 이재명 경기지사(19.6%)에 이어 3위를 유지했다. 윤 총장의 선호도는 전달보다 3.7%포인트나 상승했다. 검찰총장으로서 정치적 메시지를 앞세우는 것이 부적절하다는 비판도 나온다. 민주당의 비례대표 정당인 더불어시민당 공동대표를 지낸 최배근 건국대 교수는 페이스북에서 "정치를 하려면 검찰 옷을 벗어야 하기에 민주당은 윤 총장을 탄핵하고,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그를 징계해야 한다"고 ...

    한국경제 | 2020.08.04 12:11 | YONHAP

  • thumbnail
    靑 "강제징용 기업 자산압류, 사법적 결정…입장표명 부적절"

    청와대는 3일 강제징용 관련 일본 기업의 자산 압류 시기가 임박한 것에 대해 "(압류 절차는) 법원에 의해 진행되는 것"이라며 "청와대가 법원의 사법적 결정에 입장을 밝히는 것은 적절치 않다"고 말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을 만나 '강제징용 전범기업인 일본제철(옛 신일철주금)에 대한 한국 법원의 주식 압류명령 공시송달 효력이 4일부터 발생하는 것에 대한 청와대의 입장은 무엇인가'라는 ...

    한국경제 | 2020.08.03 17:31 | YONHAP

  • thumbnail
    "언론플레이 말라"…외교관 성추행 의혹에도 뉴질랜드에 큰소리 친 외교부

    외교부가 뉴질랜드 근무 당시 현지인 직원을 성추행했다는 의혹을 받는 외교관에 대해 귀국을 지시했다고 3일 밝혔다. 앞서 저신다 아던 뉴질랜드 총리가 지난달 28일 문재인 대통령과의 통화에서 한국인 외교관에 의한 자국민 성추행 피해사실을 언급한 후 약 한 주 만이다. 국가 정상간 통화에서 성범죄가 언급된 것은 사상 초유의 일이다. 이 사건은 지난 2017년 말 발생했다. 우리나라가 국제망신을 당한 후에야 외교부가 뒤늦게 대응에 나선 것 아니냐...

    한국경제 | 2020.08.03 16:54 | 김명일

  • thumbnail
    [일지] 일제 징용 피해자 일본제철 상대 소송

    ... = 대법원, 사건접수 2년 만에 김소영 대법관을 주심 대법관으로 지정 ▲ 2018.5.25 =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 관련 특별조사단, 강제징용 소송과 관련한 법원행정처 문건 공개 후 "청와대가 재판과 관련하여 (재판지연 등) 부적절한 요구 또는 요청을 한 것으로 의심되는 부분"이라고 발표 ▲ 2018.7.20 =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 강제징용 소송 재판거래 의혹 수사 착수 ▲ 2018.7.27 = 대법원, 징용 소송 재상고심을 전원합의체에 회부 ▲ 2018.10.30 ...

    한국경제 | 2020.08.03 12:01 | YONHAP

  • thumbnail
    '동물농장' 유튜브, 장애견에 '뒷다리 파업'이라니…"고개 숙여 사과" [종합]

    ... 강아지들이 사료를 먹기 위해 달려드는 장면에 'COVID19, 마치 유러피안들 사재기하듯'이라는 자막을 삽입해 논란을 일으켰다. 당시 시청자들로부터 거센 지적을 받은 '동물농장' 측은 "'부적절하며 올바르지 못한 자막'이 삽입됐다. 제작진의 명백한 잘못으로 시청자 분들께 불편을 끼쳐 드린 점, 머리 숙여 사과의 말씀을 전한다"고 입장을 밝히고는 다시보기 서비스에서 해당 영상을 삭제한 바 있다. 김수영 ...

    연예 | 2020.08.03 11:38 | 김수영

  • thumbnail
    윤준병 "전세는 선이고 월세 악이라는 표현은 부적절"

    '전세가 월세로 전환하는 것은 자연스러운 현상'이라는 소셜미디어 글로 논란을 일으킨 더불어민주당 윤준병 의원이 3일 "전세는 선이고 월세는 악이라는 표현은 적절하지 않다"고 말했다. 윤 의원은 3일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임대인이나 임차인이 여건에 따라 전세를 선호할 수도 있고 월세를 선호할 수도 있다"면서 이렇게 밝혔다. 윤 의원은 이날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도 출연해 "전세에서 월세로 전환되는 과정은 현재도 진...

    한국경제 | 2020.08.03 10:16 | YONHAP

  • thumbnail
    교수 성희롱 등 문제제기해도…징계논의엔 소외되는 학생들

    "교수-학생 개별문제 아닌 구조적 폭력…피해자 측 참여해야" 서울지역 대학에서 최근 성희롱·성추행 등 교수들의 부적절한 행태가 잇따라 대학가에서 논란이 되고 있으나 학생들은 자신들이 해당 교수들의 징계 절차에 관여하지 못하고 진행 과정에 관한 정보도 공개되지 않는다며 '깜깜이' 징계에 대해 문제를 제기하고 있다. 지난 5월 한국외대 명예교수 A씨는 자신이 강의하는 경영정보학개론 2020년 1학기 중간고사 시험 범위에 '더 벗어요? - 남자는 깡, ...

    한국경제 | 2020.08.03 07:15 | YONHAP

  • thumbnail
    "문제제기하자 매장되고 험담 퍼져" 서울대 성추행 피해자들

    ... 요청을 거부했다"고 말했다. ◇ "'왜 이제 와서'가 아니라 '신고하기 얼마나 어려웠으면' 생각해야" 서울대 피해자들은 박원순 전 시장 고소인을 둘러싸고 일부 인사들의 부적절한 발언들이 논란이 된 일을 두고도 분노를 느꼈다고 한다. 박지희 아나운서는 지난달 14일 한 팟캐스트 방송에서 고소인을 언급하며 "4년 동안 대체 뭘 하다가 이제 와서 갑자기 세상에 나서게 된 건지도 너무 궁금하다"고 ...

    한국경제 | 2020.08.03 07:10 | YONHAP

  • thumbnail
    노조가 회사 법인카드 내역 열람…대법 "금융실명법 위반"

    ... A씨는 2013년 4월 신한카드 콜센터를 통해 전 건국대 총장과 전 학교법인 이사장의 법인카드 사용명세서를 요청해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A씨는 신용카드사에서 받은 법인카드 사용명세서를 토대로 전 이사장과 전 총장 간 부적절한 관계가 있었다는 사실을 확인하려 한 것으로 조사됐다. 1심은 A씨가 학교 총장과 법인 이사장이 사용하던 법인카드의 사용 내역을 받을 권한이 있다고 보기 어렵다며 A씨의 법인카드 내역 열람 행위를 유죄로 봤다. 또 A씨가 전 이사장이 ...

    한국경제 | 2020.08.03 06:00 | YONHAP

  • thumbnail
    국내 코로나 확진자 거주지 정보 가장 많이 공개된 곳은 세종시

    ... 쉽게 유추할 수 있게 했다. 예를 들면 대구의 '슈퍼전파자'라고 불렸던 사람의 인적 네트워크와 종교 활동을 함께 공개하자 지역사회 내에선 그의 신상이 공공연하게 노출됐다. 또 수원의 한 확진자는 그의 동선이 공개되자 특정 인물과 부적절한 관계가 아니냐는 추측이 난무하며 과도한 비난에 시달리기도 했다. 연구팀은 "국민 스스로 확진자와 잠재적 접촉을 했을 위험을 판단해야 하므로 어느 정도의 정보 공개는 필요하다"면서도 "지나친 사적 정보 공개로 '정보 과잉'이 발생한다"고 ...

    한국경제 | 2020.08.03 06: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