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23,6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파 와중에 줄줄이 밖으로…텍사스 법무장관도 부인과 유타행

    ... 현재 매체 휴스턴 크로니클은 17일 저녁 텍사스주 내 200만 가구에서 여전히 전기가 끊긴 상황이었다며 프라이어 대변인의 설명에 의문을 제기했다. 팩스턴 장관 측은 유타 방문이 업무 때문이라고 주장했지만, 한파 사태와 관련해 부적절한 처신이 아니냐는 비판이 나왔다. CNN은 팩스턴 장관이 텍사스주 정부가 끔찍한 겨울 한파에 제대로 대응하지 감독할 책임이 있다고 지적했다. 텍사스주 내 민주당 의장인 길베르토 히노조사 등 민주당 정치인들은 성명을 통해 "텍사스주 ...

    한국경제 | 2021.02.23 15:55 | YONHAP

  • thumbnail
    수사 대상인데…경찰청 방문한 공수처장 "덕담 건네려고"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처장은 23일 “경찰청 방문은 예방 목적”이라고 말했다. 청탁금지법(김영란법) 위반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는 신분으로 수사기관을 방문한 게 부적절하다는 지적에 대한 대답이다. 김 처장은 이날 오후 김창룡 경찰청장을 만나기 위해 서울 미근동 경찰청 로비로 들어서면서 예우 차원의 방문이라는 점을 거듭 강조했다. 그는 “2주 전에 정한 약속인데 일정을 늦출만한 사정은 아니라고 판단했다”며 ...

    한국경제 | 2021.02.23 15:55 | 정지은

  • thumbnail
    광주시, '서구 불법 주정차 단속 면제' 일반인 확대 조사

    ... 공무원과 구의원 등 16명이 부당 면제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서대석 서구청장은 "이번 사건은 주정차 단속 시스템의 문제라기보다 불법주정차 과태료 면제 처리 기준을 명확히 정하지 않고 관행에 따라 처리한 사례와 일부 공직자 등의 부적절한 의식으로 인해 발생한 문제라고 생각한다"며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직원교육을 지속해서 실시하는 등 재발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김옥수 서구의원은 23일 구정 질의에서 "당초 서구에서 발표한 (과태료 ...

    한국경제 | 2021.02.23 15:04 | YONHAP

  • thumbnail
    '양육비 미지급' 김동성, 카톡에 전처 '밑빠진독'으로 저장 논란

    ... 받아 낸다"라고 했다. 한편 김동성이 공개한 카카오톡 메시지에는 전처가 '밑빠진 독'으로 저장되어 있다. 양육비 지급을 재촉하는 전처를 조롱하는 뜻으로 해석된다. 때문에 일부 누리꾼들은 김동성의 행동이 부적절하다고 비판하고 있다. 김동성은 전처 결혼 14년 만인 지난 2018년 12월에 이혼했다. 자녀들이 성인이 될 때까지 매달 300만원을 지급하기로 합의했으나 이를 지키지 않아 배드파더스(bad fathers)에 등재돼 논란이 일었다. ...

    한국경제 | 2021.02.23 13:57 | 김명일

  • thumbnail
    어느 당을? vs 어느 후보를?…국힘-安, 단일화 룰전쟁 서막

    ...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국민의힘 관계자는 23일 통화에서 "무슨 당 누구라고 표기한 다음 그가 야권 단일후보로 적합한지 묻는 것이 논리적으로 맞다"고 말했다. 반면 국민의당 관계자는 "단일후보로 누가 적합한지 묻는 것은 부적절하다"며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이길 사람이 누구냐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양측이 다음 달 초에 있을 단일화 진통을 최소화하고 협상 기간을 단축하기 위해 사전 실무 협의를 시도할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온다. 국민의힘 관계자는 "국민의당과 ...

    한국경제 | 2021.02.23 13:50 | YONHAP

  • thumbnail
    美 라이다 업체 벨로다인 회장, 부적절한 행동으로 사임

    ... 홀도 최고마케팅책임자(CMO) 자리에서 물러났다. 이 소식에 이날 벨로다임 주가는 전날 대비 14.87% 하락한 17.97달러에 마감했다. 회사 측은 성명을 통해 "지난해 말부터 시작된 조사 결과 홀은 회사 규정에 어긋난 부적절한 행동을 했으며 정직, 청렴을 지키지 못했다"고 밝혔다. 벨로다인 이사회는 홀이 자발적으로 이사회 의장직에서 물러났다고 덧붙였다. 홀은 자율주행차의 라이다 센서 개발의 선구자로 존경받아 왔다. 라이다(LIDAR)는 'Light ...

    한국경제 | 2021.02.23 10:25 | 안정락

  • thumbnail
    '사고뭉치' 줄리아니 성희롱 역풍…골프계도 미셸 위 응원 봇물

    ... 외모가 출중했고 키가 6피트(약 183㎝)였다"며 "퍼팅 자세가 이상해서 허리를 끝까지 구부려 팬티가 보였는데 언론들(파파라치)이 거기에 환장을 했다"고 말했다. 위 웨스트는 줄리아니의 발언이 매우 부적절하고 불쾌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그는 "그 사람이 기억해야 할 것은 당일 내가 64타를 쳐서 남자 골퍼들을 모두 이기고 우리팀을 승리로 이끌었다는 점"이라고 반발했다. 그러면서 "줄리아니가 나를 물건 취급하고 ...

    한국경제 | 2021.02.23 09:59 | YONHAP

  • thumbnail
    김진욱 "경찰청 방문 2주 전 잡힌 것…협조 사항만 논의"

    ... 서울경찰청이 맡게 된 것과 관련해 "김창룡 경찰청장과의 오늘 만남은 거의 2주 전에 잡힌 것"이라고 말했다. 김 처장은 이날 출근길에 "우연히 그렇게 된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의 언급은 경찰청 방문을 놓고 일각에서 부적절한 게 아니냐는 의견이 나오는 것을 의식한 것으로 보인다. 앞서 투기자본감시센터는 김 처장을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대검찰청에 고발했고, 이 사건은 경찰로 이관돼 서울경찰청이 수사를 맡게 됐다. ...

    한국경제 | 2021.02.23 09:44 | YONHAP

  • thumbnail
    미 법무장관 지명자 "인준되면 의회난입 수사가 최우선 과제"

    ... 것으로 생각했다면 이 일을 맡지 않았을 것"이라며 "대통령은 그러한 결정은 법무장관만이 내릴 것이라고 약속했다. 나는 누구의 간섭도 받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검사들에게 분명히 하고 싶다"며 "당파적 동기나 다른 부적절한 동기들로부터 그들을 보호하는 게 내 임무"라고 강조했다. 이런 약속은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 시절 트럼프의 정치적 동지들에게 이익이 되도록 형사 사건에 개입했다는 지적을 받은 윌리엄 바 전 법무장관과 대조를 이뤘다고 로이터통신은 ...

    한국경제 | 2021.02.23 07:26 | YONHAP

  • thumbnail
    '우디 앨런 성추행' 다큐 방영…앨런 한국계 아내 "중상모략"

    ... '미투'(#MeToo·'나도 당했다') 운동이 불거지며 이 사건은 다시 주목을 받았다. HBO는 21일 방영한 첫 번째 에피소드에서 딜런 패로와 미아 패로의 증언을 내보냈고, 앨런이 딜런 패로에게 부적절한 행동을 하는 것을 목격했다는 주변 사람들의 인터뷰 내용도 소개했다. 딜런 패로는 앨런이 심리적 유대관계를 형성하는 이른바 '그루밍'(길들이기) 수법으로 자신을 성추행했다고 밝혔다. 그는 "나는 앨런을 숭배했고, ...

    한국경제 | 2021.02.23 07: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