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7,1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문대통령, 한미정상회담 앞두고 美정보국장 접견

    ... 접견했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서면브리핑에서 "문 대통령과 헤인스 국장은 한미 양국 간 현안 및 한반도 정세 등에 대해 폭넓고 심도 있는 의견을 교환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21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에서 열리는 한미정상회담을 일주일 가량 앞둔 시점에서 양측은 바이든 행정부의 새로운 대북전략을 공유하고 북미 비핵화 협상 재개방안에 대해 논의했을 것으로 보인다. 양측은 또 한미동맹을 강화해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문 대통령은 "한미동맹은 안보 동맹을 ...

    한국경제 | 2021.05.14 17:18 | YONHAP

  • thumbnail
    북한서 넘긴 상자 담긴 6·25참전 미군유해 신원 추가 확인

    ... 참전해 1950년 12월 1일 장진호 전투에서 20세의 나이로 사망한 것으로 보고됐다. 그의 유해는 6월 14일 출신지인 아이오와주 조지아에 안장될 예정이다. 박 상병의 유해는 지난 2018년 6월 싱가포르에서 열린 제1차 북미정상회담 이후 북한이 미국에 넘긴 상자 55개에 포함돼 있었다. DPAA는 지난달 12일 기준 이 상자들에 담긴 유해 중 74구의 신원을 확인했다고 밝힌 바 있다. 빅 상병의 유해까지 포함하면 75구다. 이 상자들에서는 한국군 유해 ...

    한국경제 | 2021.05.14 09:12 | YONHAP

  • thumbnail
    문대통령-與지도부, 청와대 회동…부동산 등 현안 논의

    ... 지난 10일 취임 4주년 특별연설에서 '투기 차단·실수요자 보호·공급 확대'라는 부동산 정책 기조를 유지하겠다고 밝힌 가운데 당청 간 공감대가 이뤄질지 주목된다. 또한 문 대통령이 오는 21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의 첫 정상회담을 앞둔 만큼 남북·북미 대화 재개를 포함한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진전 방안에 대한 의견 수렴도 예상된다. 당초 이번 간담회에서는 인사청문 정국에 대한 해법 논의가 주를 이룰 것으로 전망됐으나, 전날 박준영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가 ...

    한국경제 | 2021.05.14 05:00 | YONHAP

  • thumbnail
    NSC 상임위 개최…한미정상회담 준비상황 점검

    "美 새 대북전략 토대로 남북·북미 대화 재개되도록 노력" 청와대는 13일 서훈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회의를 열고 21일로 예정된 한미정상회담 준비상황을 살펴봤다. 참석자들은 이번 회담에서 한미동맹의 굳건함을 재확인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과 경제 회복, 기후변화 등에 대한 양국 협력을 심화할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기로 했다. 아울러 미국의 새로운 대북정책 검토 결과를 바탕으로 ...

    한국경제 | 2021.05.13 18:41 | YONHAP

  • thumbnail
    이인영 "美 대북정책 기대…한국 구상과 일맥상통"

    ... 기대를 갖게 한다”고 말했다. 이 장관은 북한의 대화 참여를 위해 오는 21일로 예정된 한·미 정상회담이 분수령이 될 것이라고 바라봤다. 이 장관은 “이번 정상회담을 계기로 북한이 협상 테이블로 유연하게 다시 나와서 현실적이고 구체적인 해법이 모색되기 시작하길 바란다”며 “미국에게도 북미 대화를 조기에 재개하는 실질적인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정부는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한반도 ...

    한국경제 | 2021.05.13 16:22 | 송영찬

  • thumbnail
    "대북전단은 남북 합의한 문제…북한 자극할 리스크 관리해야"

    ... 대북정책 방향과 한미 협력방안' 학술회의에서 "대북전단은 남북이 합의한 문제"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이 전 장관은 또 "다가오는 한미정상회담에서 전향적인 대북정책을 표명해야 한다"면서 "스냅백(제재 복원) 조치를 전제로 한 단계적 동시행동을 공개적으로 제안하는 것도 고려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정철 서울대 교수는 "북미 간 대화가 되려면 일단 바이든 대통령이 김정은에게 프레지던트라는 공식 호칭을 써야 한다"면서 "이런 상징에 대한 이해가 미국의 대북 ...

    한국경제 | 2021.05.13 15:26 | YONHAP

  • thumbnail
    이인영 "북미대화 재개 최선 다할 것…한미정상회담 큰 분수령"

    국립외교원·통일연구원·국가안보전략연구원 공동학술회의 축사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오는 21일 열리는 한미 정상회담이 한반도 평화 진전에 큰 분수령이 될 것이라며 북미대화 재개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장관은 ... 평화를 향한 실질적 성과로 이어지게 하기 위해 남은 것은 속도와 여건의 문제"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한미정상회담이 큰 분수령이 될 것"이라며 "이번 회담을 통해 북한이 협상 테이블로 다시 나와 현실적이고 구체적인 해법이 모색되기를 ...

    한국경제 | 2021.05.13 11:40 | YONHAP

  • thumbnail
    북한, 길어지는 침묵의 속내…또 도발할까 대화 응할까

    ... 발표하기까지 한국 정부와 긴밀한 공조와 협의가 있었다는 점을 부각했다”라며 “향후 개최될 한미정상회담을 통해 양국 정상은 북한 이슈에 대해 유연성을 가지고 합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알렉시스 ... 최근 '북한 비핵화' 대신 '한반도 비핵화' 표현을 사용했고, 2018년 싱가포르 북미 합의를 완전히 배제하지 않겠다는 언급을 했다”라며 “만약 미국의 이런 배려에도 북한이 향후 ...

    한국경제 | 2021.05.13 10:54 | 이미나

  • thumbnail
    北 김정은, '남북정상회담' 빠진 외교화보 발간…文 사진도 없어

    북한이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정상외교 활동을 정리한 '외교화보'를 발간하면서 세 차례 진행된 남북정상회담 내용을 제외하고 문재인 대통령의 사진을 의도적으로 잘라냈다. 북한 외국문출판사는 김 위원장이 2018년 3월부터 ... '노딜'로 끝난 2019년 2월 하노이 북미정상회담과 관련해서도 '역사적인 제2차 조미수뇌상봉과 회담'이라고 홍보했다. 그러면서도 2019년 6월30일 '남북미 판문점 회동'과 관련해서는 ...

    한국경제 | 2021.05.12 19:36 | 이보배

  • thumbnail
    北이 내놓은 '김정은 화보집'…文대통령 사진만 잘랐다

    ... 비롯해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등이 포함됐다. 하지만 같은 기간 세 차례나 김정은과 정상회담을 가졌던 문 대통령의 사진은 모두 빠졌다. 2018년 4월, 5월, 9월 연이어 열린 남북 정상회담은 의도적으로 ... 기록된 2019년 2월 하노이 미·북 정상회담에 대해서도 “역사적인 제2차 조미수뇌상봉과 회담”이라 평가했다. 김정은이 “지칭하고 지혜와 인내를 발휘하면 난관과 곡절을 딛고 북미 관계를 ...

    한국경제 | 2021.05.12 15:29 | 송영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