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210 / 2,1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황교안 "강제북송은 귀순자 공개처형장 보낸 만행…야만 정권"

    나경원 檢출석엔 "이 정권의 야당탄압에 당당히 맞서 싸우겠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14일 정부의 북한 주민 강제북송 사건과 관련, "북한 어민들이 정부 합동조사에서 귀순 의사를 분명히 밝혔는데도 강제북송한 것은 귀순자를 북한의 공개처형장으로 보낸 만행"이라고 비판했다. 황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김연철 통일부 장관이 거짓말을 했다. 김 장관은 지난 8일 국회에서 북한 어민들이 조사과정에서 북한 귀환 의사를 밝힌 것처럼 ...

    한국경제 | 2019.11.14 10:44 | YONHAP

  • thumbnail
    한국당 '北주민 강제송환TF' 구성…"위헌·심각한 인권침해"

    ... 판단하고 이 문제를 파헤치기 위한 태스크포스(TF)를 꾸렸다. 단장을 맡은 이주영 의원은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어제 나경원 원내대표에게서 요청을 받고서 TF 단장을 맡아 활동하기로 했다"며 "정부의 강제북송을 헌법상 용납될 수 없는 심각한 인권침해 행위로 규정하고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TF에는 국회 국방위원회, 정보위원회, 외교통일위원회, 운영위원회 등 관련 상임위 한국당 간사와 국제인권법 전문가인 제성호 중앙대 ...

    한국경제 | 2019.11.14 09:57 | YONHAP

  • thumbnail
    [시론] 귀순 의사 외면한 反헌법적 '강제 북송'

    ... 것이다. 이 법조항을 적용해 보호 대상에서 제외한 탈북자도 여럿 있다. 정부는 이 법의 입법취지와 전례를 외면하고 탈북민을 사지(死地)로 내몬 것이다. 북한 사법체계의 잔혹성을 잘 알고 있는 이들 탈북민은 자해를 하면서까지 북송을 원치 않았다고 한다. 추방 과정에서 탈북자들의 눈을 가렸고 경찰이 동행했다는 사실에서 이들의 절박한 심정을 짐작할 수 있다. 이를 외면한 정부의 결정은 반(反)인도적 나쁜 결정이다. 이번 추방조치는 헌법정신에도 위배된다. 우리 ...

    한국경제 | 2019.11.13 18:22

  • thumbnail
    재일민단, '북송 60년' 맞아 北·조선총련에 사죄 촉구

    재일본대한민국민단(재일민단) 중앙본부가 재일동포 북송 사업 개시 60주년에 앞서 13일 북한과 재일조선인총연합회(조선총련)에 사죄를 촉구하는 결의문을 발표했다. 민단은 이날 도쿄(東京) 지요다(千代田)구 재일본한국YMCA에서 '북송60년 특별 심포지엄'을 개최한 뒤 '북송 60년 특별심포지엄 참가자 일동' 명의로 결의문을 냈다. 결의문은 "북한 당국과 조선총련의 '지상 낙원'이라는 허위 선전에 의해 추진된 북송 사업으로 일본인 처와 일본 국적 ...

    한국경제 | 2019.11.13 17:37 | YONHAP

  • thumbnail
    '나경원 檢출석'에 여야 긴장 고조…"엄중처벌" vs "정치탄압"(종합)

    ... 책임지겠다는 것을 분명히 하는 것"이라며 "현 정권의 야당 탄압에 결코 굴복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당은 또 북한 주민 송환과 관련한 의혹에 화력을 집중하며 대여 전선을 확대했다. 나 원내대표는 원내대표-중진회의에서 "(북송된 북한 주민들이) 합동신문과정에서 줄기차게 귀순 의사를 밝혔다고 한다"며 "도대체 왜 김연철 (통일부) 장관이 새빨간 거짓말을 했는지 궁금하다"고 말했다. 김명연 수석대변인은 논평에서 "북한 김정은의 심기 보전이 북한 주민들의 인권과 ...

    한국경제 | 2019.11.13 16:51 | YONHAP

  • '나경원 檢출석'에 여야 긴장 고조…"엄중처벌" vs "정치탄압"

    ... 발생해 이를 막기위한 의원들의 투쟁이었다고 본다"며 패스트트랙 절차가 불법적으로 이뤄졌음을 거듭 주장했다. 한국당은 또 북한 주민 송환과 관련한 의혹에 화력을 집중하며 대여 전선을 확대했다. 나 원내대표는 "(북송된 북한 주민들이) 합동신문과정에서 줄기차게 귀순 의사를 밝혔다고 한다"며 "도대체 왜 김연철 (통일부) 장관이 새빨간 거짓말을 했는지 궁금하다"고 말했다. 한국당은 이 의혹과 관련해 관련 상임위원회를 조속히 ...

    한국경제 | 2019.11.13 12:03 | YONHAP

  • thumbnail
    한국당, '北주민 송환' 쟁점화 시도…"새빨간 거짓말…국가살인"

    ... "文정권 매사에 북한에 쩔쩔매" 자유한국당은 13일 북한 주민 송환과 관련한 논란에 화력을 집중하며 이 문제를 낱낱이 파헤치겠다고 예고했다. 해당 주민들이 지속해서 귀순 의사를 밝혔는데도 이들을 강제 북송했고, 정부는 이러한 사실을 숨기려고 국회에서 거짓말을 했다는 게 한국당의 주장이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이날 원내대표-중진의원 회의에서 "(북송된 북한 주민들이) 합동신문 과정에서 줄기차게 귀순 의사를 밝혔다고 한다"며 "도대체 ...

    한국경제 | 2019.11.13 11:19 | YONHAP

  • thumbnail
    나경원 "외교안보 끝없는 파탄…정의용 즉각 물러나라"

    ... 정권에 책임을 물어야 될 것 같다"며 이같이 밝혔다. 나 원내대표는 그러면서 "외교안보라인의 핵심인 정의용 (청와대 안보)실장, 국회에 나와서도 여러 번 거짓말한 게 사실로 밝혀졌다. 최근 (북한 선원) 북송 관련해서도 정 실장이 컨트롤타워가 아니냐는 의심이 더욱 짙어졌다"며 "정 실장은 더이상 그 자리에 있어서는 안 된다.즉각 물러나라"고 촉구했다. 그는 최근 마크 밀리 미국 합참의장이 '주한미군 주둔 ...

    한국경제 | 2019.11.13 09:45 | YONHAP

  • thumbnail
    '귀순 의사 일관되게 밝혔는데…' 북한 어민 관련 거짓 해명한 통일부장관

    북한 어민 강제 북송과 관련해 "(어민들이) '죽더라도 (북으로) 돌아가겠다'고 진술했다"는 김연철 통일부 장관의 해명은 거짓인 것으로 드러났다. 북한 어민들은 신문을 받는 과정에서 자필로 귀순 의향서를 썼다. 그러나 정부는 이 발언을 근거로 귀순 의사 진정성이 없다고 판단하고 어민들을 북한으로 송환했다. 이에 대해 통일부 당국자는 지난 12일 기자들과 만나 "이들은 나포됐을 때 귀순 의사를 표명했고, ...

    연예 | 2019.11.13 09:03 | 김명일

  • thumbnail
    "탈북주민 강제송환은 현 정부가 처음" 인권단체, 정부 책임자들 고발 예고

    ... 추방한 것과 관련해 국가정보원장, 통일부장관, 국방부장관을 국제형사재판소(ICC)에 고발하겠다고 밝혔다. 이들은 12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조사와 재판도 없이 단 5일 만에 북한선원 2명을 북송했다는 사실은 반헌법적·반인권적"이라면서 "이번 사건은 25년 동안 3만 5000여명의 탈북주민이 한국을 찾아온 이래 첫 강제송환"이라고 지적했다. 연합회는 "(이번 북송은)가장 파렴치하고 ...

    연예 | 2019.11.12 17:59 | 김명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