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조별리그 3전 전승 김학범호 '선수는 휴식…감독은 전력분석'

    김학범 감독은 베트남-북한전 관전…김정수 감독은 UAE-요르단 분석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챔피언십 조별리그에서 3전승을 따낸 김학범호 태극전사들이 19일 치러지는 8강전에 대비해 '숨 돌리기'에 나선다. 다만 코칭스태프는 8강 상대 전력 분석에 나선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 U-23 축구대표팀은 15일 태국 랑싯의 탐마삿 스타디움에서 열린 우즈베키스탄과 대회 조별리그 C조 최종전에서 2-1 승리를 따내며 ...

    한국경제 | 2020.01.16 11:46 | YONHAP

  • thumbnail
    '위기'의 박항서호, 북한전 다득점 승리해야 8강행 '실낱 희망'

    ... 2·무득점)이 3위, 2연패를 당한 북한(승점 0)이 4위에 랭크됐다. 북한은 최종전 결과에 상관없이 조별리그 탈락이 확정됐다. 이에 따라 D조에서 8강에 진출할 두 팀의 운명은 16일 치러지는 조별리그 D조 최종전 베트남-북한전, 요르단-UAE전 결과로 결정된다. 베트남이 2020 도쿄올림픽 아시아지역 최종 예선을 겸하는 이번 대회 8강에 진출하려면 반드시 북한에 다득점으로 승리한 뒤 요르단-UAE 경기 결과를 지켜봐야 한다. 비기거나 지면 곧바로 탈락이다. ...

    한국경제 | 2020.01.14 15:29 | YONHAP

  • thumbnail
    8강행 '적신호' 박항서 "북한전, 초반부터 공격적으로 갈 것"

    "요르단전 승점 3점 얻었어야…무득점 문제지만 무실점은 잘한 일" AFC(아시아축구연맹) U-23(23세 이하) 챔피언십 예선 두 경기를 잇달아 0-0으로 비기면서 8강행에 적신호가 켜진 베트남 U-23 대표팀의 박항서 감독은 13일 "북한과의 조 예선 최종전에는 초반부터 공격적으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박 감독은 이날 밤 태국 부리람의 부리람 스타디움에서 열린 D조 2차전 경기 요르단과 경기 후 기자회견장을 찾아 "앞서 아랍에미리트(UA...

    한국경제 | 2020.01.14 01:20 | YONHAP

  • thumbnail
    기록으로 본 2019년 한국 축구…황의조 최다골·통산 499승

    ... 벤투호는 한국 대표팀 역사상 첫 2경기 연속 무관중 경기라는 황당한 경험도 했다. 벤투호는 10월 평양 원정으로 치른 북한과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3차전에서 무관중 경기를 치른 데 이어 11월 레바논과 4차전에서도 반정부 시위 여파로 무관중 경기를 펼쳐야만 했다. 특히 북한전은 무관중뿐만 아니라 생중계 없이 치러졌다. 월드컵 예선으로는 1985년 네팔과의 어웨이 경기 이후 34년 만에 생중계 없이 진행된 경기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12.26 15:45 | YONHAP

  • thumbnail
    벤투호, 초고난도 모의고사…'몸값 7배' 브라질을 막아라

    ... 수비수 김민재(베이징 궈안)와 영리한 김영권(감바 오사카)의 센터백 조합이 브라질의 초호화 공격진을 상대로도 제 몫을 해낼지 주목된다. ◇ 강팀에 강한 태극전사들…이번에도 일낼까 한국도 브라질만큼이나 반전이 절실한 상황이다. 북한전에 이어 레바논전에서도 답답한 경기 끝에 무득점 무승부에 그쳐 비난 여론이 높아졌다. 브라질에 승리한다면 한 번에 팬들의 마음을 되돌릴 수 있지만, 절대 쉽지 않을 전망이다. 한국의 처음이자 마지막 승리는 벌써 20년 전 일(1999년 ...

    한국경제 | 2019.11.18 05:47 | YONHAP

  • thumbnail
    '잉글랜드 이적설' 김민재 "기회 되면 유럽 꼭 가보고 싶다"

    ... 0-0으로 비긴 가운데 김민재는 제 몫을 해내며 무실점에 기여해 유럽 팀이 원하는 이유를 몸소 증명했다. 그는 "결과를 가져와야 할 경기에서 가져오지 못했다. 실점은 안 하고 있지만, 결과를 가져와야 하는 시기"라며 "지난달 북한전도 그렇고, 오늘 같은 경기는 꼭 잡아야 했다"며 아쉬움을 표현했다. '무관중 경기'와 좋지 않은 잔디 상태 등 경기를 둘러싼 상황에 대해선 "무관중 경기는 북한에서도 했다. 그것 때문에 졌다고 하면 핑계"라며 "잔디도 상대와 ...

    한국경제 | 2019.11.15 02:04 | YONHAP

  • thumbnail
    레바논전 앞둔 벤투호 첫 대화는 '북한전 그림자 지우기"

    ... 태극전사들과 20분간 열띤 대화를 나눴다. 벤투 감독이 뭔가를 열성적으로 설명하면서 선수들에게 의견을 물었고, 평소 생각을 잘 얘기하지 않는 선수들도 점차 입을 열어갔다. 대표팀 관계자에 따르면 벤투 감독과 선수들은 지난 북한전에 대해 주로 얘기를 나눴다. 벤투 감독은 먼저 "골문 앞에 상대 선수들이 많이 있을 때는 크로스로 단순하게 가는 게 더 효과적일 수 있는데, 왜 굳이 패스로 경기를 풀어가려고 했는지 모르겠다"며 선수들의 의견을 물었다. 선수들도 ...

    한국경제 | 2019.11.11 23:38 | YONHAP

  • thumbnail
    U-19 여자축구, 남북 대결서 1-3 완패 '6년만 정상 탈환 무산'

    ...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U-19 여자 챔피언십 4강전에서 북한에 1-3으로 패배했다. B조 2위로 4강에 합류한 한국은 A조 1위 북한의 허를 파고드는 공격으로 고배를 마셨다. U-19 여자축구 대표팀의 북한전 전적은 1승5패가 됐다. 북한에 패한 한국은 또 다른 4강전인 일본-호주전 패자와 9일 오후 6시 3~4위전을 치르게 된다. 이 경기를 이겨야만 내년 나이지리아에서 열리는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출전권을 따낼 ...

    연예 | 2019.11.06 22:49 | 장지민

  • thumbnail
    천안함 예비역 회장 "북한 경기 때 군복 입고 가자" 제안

    평양에서 열린 대한민국과 북한의 카타르 월드컵 예선전 후폭풍이 거세다. 우리 선수들이 북한에서 핍박을 받고 온 것에 대해 전준영 천안함 예비역 전우회장은 21일 "홈에서 열리는 대한민국과 북한 경기 때 군복을 입고 직관하자"고 제안했다. 전 회장은 "응원가 대신 군가를 부르자"고도 제안했다. 전 회장은 천안함폭침 생존자다. 북한과의 2차전은 오는 2020년 6월 4일 한국에서 열린다. 한편 북한은 한국 ...

    연예 | 2019.10.22 09:15 | 김명일

  • thumbnail
    국정감사 종반전…조국·李총리 거취·돼지열병 등 쟁점(종합)

    ... 출석한 피우진 전 국가보훈처장이 선서와 증언 자체를 거부하면서 잠시 파행을 겪었다. 또 이 총리의 일왕 즉위식 및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와의 면담을 위한 오는 22∼24일 일본 방문, 월드컵 축구 대표팀의 '평양 원정' 북한전 녹화 중계 불발 건 등이 도마 위에 올랐다. 이날 국감에서는 경기도를 중심으로 발생한 아프리카돼지열병 문제도 집중적으로 거론됐다.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의 농림축산식품부 종합감사에서 야당 의원들은 아프리카돼지열병과 관련해 정부의 대응이 ...

    한국경제 | 2019.10.18 17:4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