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51-1460 / 1,4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鄭대표 '분권형 대통령제' 요구..민주 유보적 반응

    국민통합21 정몽준 대표가 민주당 노무현 후보와의 대선공조와 관련,'분권형 대통령제'를 제안해 노 후보의 수용 여부와 이에 따른 대선공조의 향방이 주목된다. 정 대표는 26일 설악산 등반길에서 기자들과 만나 "노 후보에게 오는 2004년 5월 제17대 국회 개원과 함께 대통령과 '책임형 국무총리'가 권력을 실질적으로 분점하는 분권형 대통령제 개헌안을 발의,개헌을 추진하자고 제안했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노 후보는 민주당 공약에 제왕적 대통령의 ...

    한국경제 | 2002.11.26 00:00

  • <정몽준 "개헌 쟁점화해야">

    후보단일화 패배 이후 2박3일 일정으로 설악산을찾은 국민통합 21 정몽준(鄭夢準) 대표는 26일 자신의 분권형 대통령제 개헌 주장과관련, "2007년 개헌은 불가능한 만큼 2004년 17대 국회 개원시 이를 (발의)하지 않으면 시간이 없다"며 "이번 대선에서 쟁점이 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밝혔다. 다음은 정 대표와의 일문일답 요지.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후보와의 회동에서 분권형 대통령제 개헌을 요구했나. ▲한나라당은 정권교체를 주장하고 ...

    연합뉴스 | 2002.11.26 00:00

  • 통합21 '공동정부' 보도 부인

    통합21 전성철(全聖喆) 정책위의장은 26일 정몽준(鄭夢準) 대표가 `공동정부'에 준하는 분권형 대통령제 개헌을 모색중이라는 일부보도를 부인했다. 전 의장은 이날 민주당측과의 선거공조에 따른 권력분산 문제에 대해 "고도의 정치적 영역인 만큼 현재로선 논의할 단계가 아니고 일절 논의도 없었다"면서 "'공동정부' 구성과 같은 얘기가 나오는 것은 여론조사 승복 분위기를 훼손하는 것으로지나친 비약"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개헌을 하기 위해선 재적의원 ...

    연합뉴스 | 2002.11.26 00:00

  • 盧.鄭 `선거공조' 어떻게

    ... 대변인은 "민주당과 선거공조를 한다고해서 민주당의 정강정책을 무조건 따르는 것은 아니다"며 "양당 공조가 이념과 철학이 다른데서 출발할 수 없으므로 우선 정책조율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통합21측은 일단 정책의 공통분모부터 산출한 뒤 분권형 대통령제 등 고난도 정책에 접근해가자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양당 관계자들에 따르면 우선 `정책공조' 모색을 시작으로 `접합'이 용이한 조직부터 공조체제를 구성할 가능성이 높다. 지난 97년 대선을 앞둔 `DJP 공조'의 ...

    연합뉴스 | 2002.11.26 00:00

  • 민-통 '정책공조' 합의

    ... 양당의 대선공조를 위한 첫 정책협의회를 열어 '후보단일화 정신을 기조로 양당의 정책공조'에 합의하고 재벌정책 등 서로 다른 정책분야에 대한 구체적인 조율을 벌여나가기로 했다. 양당은 특히 통합 21 정몽준(鄭夢準) 대표의 `분권형 대통령제 개헌' 주장과 관련, 이 문제가 정 대표의 공동선대위원장 담임 등 양당간 선거공조의 전제조건이 아니라는 데 인식을 같이 한 것으로 알려졌다. 회의 후 브리핑에서 전성철(全聖喆) 통합 21 정책위 의장은 "통합 21의 ...

    연합뉴스 | 2002.11.26 00:00

  • [盧.鄭 '선거공조' 어떻게]

    ... 가능성이 높다. 양당은 이에 앞서 지난 22일 후보단일화에 합의하면서 "정치개혁과 경제성장 등양당이 공동 추구하는 정책과 공약 실현에 노력한다"고 천명한 바 있다. 통합 21측 정책관계자는 "우선 정책의 공통분모부터 산출한 뒤 분권형 대통령제등 고난도 정책에 접근해갈 것"이라고 밝혔다. 조직통합의 경우 선대위 부의장단과 대변인, 선대본부, 지역별 선대위 등 대선과 직.간접적 연관성이 높은 조직이 우선 공동운영 대상이 될 것으로 보이고, 연설원 지원 등 `선거 ...

    연합뉴스 | 2002.11.25 00:00

  • [李.盧 정책공약 비교] ① 정치개혁

    ... 총리 임명동의권', `총리의 각료제청권' 등을실질적으로 실현하는 책임총리제를 강조하고 청와대를 국가경영전략 및 주요 현안에대한 조정기능 중심으로 운영한다는 구상도 들어있다. 그의 정치개혁 일정은 2003년까지 정당을 당정분리 분권형 구도로 만든뒤 국회의원 중.대선거구제를 도입해 2004년 총선에서 정책중심 구도로 재편하고 다수당에총리지명권을 부여, 현행 헌법하에서 책임총리제를 운용해 본 결과를 갖고 2007년권력구조 문제에 관한 국민의 의견을 물어 개헌을 추진한다는 ...

    연합뉴스 | 2002.11.25 00:00

  • 한나라 '분권형 개헌' 공세

    한나라당은 22일 통합21 정몽준(鄭夢準) 후보가 대통령과 총리의 권한을 나누는 `분권형 대통령제' 개헌을 공약으로 제시한 데 대해 `DJP식 권력 나눠먹기 음모'라며 공격을 퍼부었다. `분권형 대통령제' 개헌은 정 후보가 단일화 협상을 벌이고 있는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후보에게 후보포기 대가로 총리 자리를 제의한 것으로 `단일화=권력나눠먹기'라는 것을 은폐하려는 시도라는 게 한나라당 주장의 요지다. 김영일(金榮馹) 사무총장은 정 후보의 분권형 ...

    연합뉴스 | 2002.11.22 00:00

  • [후보단일화 타결 안팎]

    ... 원칙이 자꾸 무너지고 합의가 번번이 파기돼 심각하게 생각한다"고 우려했다. 김경재(金景梓) 홍보본부장은 "처음부터 유출에 따른 재협상은 핑계였다"고 21측의 단일화 의지를 폄하하기도 했다. 특히 전날 정 후보가 기자회견을 통해 분권형대통령제를 공약을 채택한데 대해서도 일부 참석자들은 "양진영의 분열을 조장하는 행위"라고 비판했다. 김원기 고문은 "온 국민의 관심이 단일화에 쏠려있는데 정 후보가 어제 분권형대통령제를 주장한 것은 국민앞에서 두 후보가 `러브샷'하고 ...

    연합뉴스 | 2002.11.22 00:00

  • 鄭 "집권땐 분권형 대통령제 개헌"

    국민통합21 정몽준 후보는 21일 "대통령에 당선될 경우 '분권형 대통령제'개헌을 통해 제왕적 대통령제의 폐단을 고치겠다"고 말했다. 정 후보는 이날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대통령이 되면 2004년 5월 17대 국회 개원과 함께 헌법개정안을 발의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힌뒤 "이 경우 대통령은 통일 외교 국방 안보를 맡게 되고,국무총리는 경제 치안 복지 등 다른 모든 분야를 관장하게 된다"고 말했다. 그는 "새 헌법이 통과되면 국무총리는 대통령이 ...

    한국경제 | 2002.11.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