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210 / 1,4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4월 국회 첫날부터 파행…본회의 불발·여야 쟁점법안 대립

    ... 관제 개헌안을 하루빨리 철회해 달라"고 촉구했고, 김동철 원내대표도 "민주당이 진정성 있는 태도로 분권을 제도화하지 않으면 개헌은 수포로 돌아갈 것"이라고 압박했다. 한국당은 특히 이날 오후 '분권형 대통령 및 책임총리제'를 핵심으로 한 개헌 당론 확정을 위한 의원총회를 열고 개헌 관련 대여 공격을 위한 논리를 가다듬었다. 평화와 정의의 의원모임 측의 정의당 노회찬 원내대표는 "권력구조는 특정 정당의 주장과 ...

    한국경제 | 2018.04.02 14:55 | YONHAP

  • thumbnail
    여야 4월 국회 첫날부터 전방위 대립…개헌·추경협상 험로 예고

    ... 3분의 1·현재 293석 기준 98석)을 확보하고 있는 자유한국당(116석)은 개헌 시기와 권력구조 개편문제 등 주요 쟁점에서 여당인 민주당과 다른 의견을 내는 상태다. 한국당은 이날 오후 의원총회를 열어 '분권형 대통령 및 책임총리제'를 골자로 한 개헌 당론을 확정하고 전당적인 대응에 나설 예정이다. 김성태 원내대표는 이날 정세균 국회의장 주재의 여야 교섭단체 원내대표 회동에서도 "문재인 대통령의 독단적이고 일방적인 관제 ...

    한국경제 | 2018.04.02 11:43 | YONHAP

  • thumbnail
    한국당, 오늘 개헌 의원총회… 당론 확정 박차

    ... 관련 의견을 청취한다. 한국당은 그동안 당 지도부와 국회 헌법개정·정치개혁특별위원회(헌정특위) 소속 의원들이 참여하는 개헌 관련 비공개회의를 수차례 개최, 개헌 관련 주요 쟁점을 정리해왔다. 한국당은 '분권형 대통령 및 책임총리제'를 비롯해 대통령의 개헌안 발의권 삭제, 대법원 등 헌법기관의 독립성 강화를 위한 대통령 인사권 제한 등 대통령의 권한을 축소하는 데 초점을 맞춘 개헌안을 검토 중이다. 또한 인구 편차가 심한 도시와 농촌의 ...

    한국경제 | 2018.04.02 05:43 | YONHAP

  • thumbnail
    [장규호의 데스크 시각] 성평등이 分權의 시작

    ... 스웨덴의 성평등 문화는 요즘 개헌 이슈로 시끄러운 한국 사회에 많은 생각할 거리를 던져준다. 제왕적 대통령제가 문제가 있다며 개헌을 통한 정치체제의 분권(分權)만 얘기하는 게 요즘 우리 사회다. 법을 뜯어고치면 사회 시스템과 문화가 분권형으로 곧 바뀔 수 있다고 믿는 것 같다. 하지만 이는 명백한 오판이다. 법과 제도의 개선은 분권형 사회의 필요조건일 뿐 충분조건이 아니다. 책임총리제가 헌법에 보장돼 있지만 실제 정치에선 대통령이 총리의 힘을 빼버리지 않는가. 이미 ...

    한국경제 | 2018.04.01 18:07

  • 개헌협상, 4교섭단체 체제로…'4색 개헌안'에 합의전망 불투명

    ... "제왕적 대통령제 종식"…권력구조 개편 '올인' 야권은 대체로 정부 개헌안은 '제왕적 대통령제' 종식 방안과는 거리가 멀다고 비판한다. 특히 제1야당인 한국당은 '분권형 대통령 및 책임총리제'를 기본 틀로 하는 자체 개헌안을 검토 중이다. 대통령이 통일·외교·안보 등 외치(外治)를 담당하고 국회에서 선출 혹은 추천하는 국무총리가 내치(內治)를 담당하는 방향으로 분권 장치를 두자는 ...

    한국경제 | 2018.04.01 05:58 | YONHAP

  • thumbnail
    한국당, 개헌협상서 권력구조에 '올인'… 선택과 집중 전략

    ... '선택과 집중' 전략을 취하고 있다. 개헌 동력 마련을 위해서는 전선을 넓히는 것보다는 권력구조 개편과 이를 뒷받침할 권력기관 개혁에 집중하고 선거구제 개편과 개헌투표 시기는 협상의 지렛대로 사용하겠다는 구상이다. 당내에서는 분권형 대통령제와 국회 선출 책임총리제 관철을 위해 기본권이나 헌법 전문 등 다른 부분까지 폭넓게 손대는 것이 아니라 권력구조 개편에 집중한 사실상 '원포인트 개헌'을 해야 하는 것 아니냐는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김성태 원내대표는 ...

    한국경제 | 2018.03.30 10:51 | YONHAP

  • thumbnail
    '블랙하우스' 강유미, 전두환 전 대통령 집 찾아가 "왜 검찰에 출두 안 하십니까?"

    ... 연희동 골목길에서 뜻밖에 마주하게 된 특급 호텔 뷔페 차량. 강 특보는 전 재산이 29만 원뿐인 전 전 대통령과 뷔페 차량의 관계를 파헤친다. # 개헌에 숨겨진 권력에 대한 꼼수는? 개헌안 발의 후 대통령 4년 중임제와 분권형 대통령제가 화두에 올랐다. 이에 권력 구조 개편안의 서로 다른 셈법으로 여야는 설전을 벌이고 있다. 이슈를 한 삽 더 깊게 파보는 '이슈 벙커'에서는 권력 구조 논쟁 뒤에 가려진 ‘권력 욕망’의 ...

    연예 | 2018.03.29 11:37 | 김현진

  • thumbnail
    '깜깜이 전략' 한국당, 자체 개헌안 언제 공개하나

    ... 개헌안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국당이 정부·여당의 개헌안에 대해 연일 비판의 목소리를 내고 있지만, 자체 개헌안 공개 시점은 차일피일 미루고 있기 때문이다. 28일 현재까지 드러난 한국당의 개헌 입장은 '분권형 대통령제'와 '책임총리제'다. 제왕적 대통령제의 종식을 위해 대통령의 권한을 총리에게 분산해야 한다는 것이 골자다. 특히 한국당은 책임총리제 확립을 위해 국회에서 총리를 선출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사법개혁 ...

    한국경제 | 2018.03.28 11:36 | YONHAP

  • thumbnail
    여야 3당 원내대표, 팽팽한 신경전 속 개헌 협상 착수

    ... 주장해 핵심 쟁점의 접점 찾기에도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보인다. 비공개 협상에 들어가기에 앞서 여야 원내대표들의 '개헌 신경전'은 여전했다. 우 원내대표는 모두발언에서 "정부와 민주당은 촛불 혁명의 정신을 담아 분권형 개헌안을 마련했다. 야당이 개헌안을 (협상) 테이블에 올릴 때"라며 "15개월간 개헌특위에서 여야가 충분히 논의한 만큼 쟁점과 내용은 충분히 나왔다. 각 당 지도부의 결단만 남았다"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18.03.27 17:42 | YONHAP

  • thumbnail
    한국당, 개헌투표 시기는 '유연'… 권력구조 개편은 '비타협'

    ... 자유한국당은 27일 여야 간의 본격적인 개헌협상을 앞두고 권력구조 개편·선거구제 개편·권력기관 개혁·개헌투표 시기 등 4가지 협상 요소 가운데 시기 문제에서는 유연성을 발휘할 수 있지만, 분권형으로의 권력구조 개편은 절대 양보할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김성태 원내대표는 이날 KBS 라디오 '안녕하십니까, 윤준호입니다'에 출연해 "5월까지는 그래도 국회 차원에서의 개헌안이 합의가 이뤄지면 6월에는 여야가 ...

    한국경제 | 2018.03.27 11:4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