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1-300 / 1,4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여야 3당 원내대표, 개헌·선거구제 개편 '기싸움'

    ... 중심에 서겠다는 각오를 다시 한 번 밝힌다"고 말했다. 김동철 원내대표는 "권력구조가 빠진 개헌은 안 되고, 국회에서 개헌을 주도해야 한다"며 "민주당이 개헌안을 당론으로 정하겠다고 하는데, 분권형 대통령제 당론화를 공식화하면 헌정특위에서 논의가 빨라질 것이라 민주당이 길을 터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국민의당은 특히 선거구제 개편 필요성을 역설했다. 김동철 원내대표는 "(선거구제 개편은) 비례성을 강화해야 ...

    한국경제 | 2018.01.30 11:23 | YONHAP

  • 한국당 의원 결의문 "제왕적 대통령제 종식하고 분권형 개헌으로 가야"

    자유한국당 소속 국회의원들은 29일 결의문을 채택하고 “제왕적 대통령제를 종식하고 분권형 개헌으로 국민개헌을 쟁취하겠다”며 “(경남 밀양 화재참사 등) 사회적 참사에 대한 책임자 문책과 국민안전대책에 매진하겠다”고 선언했다. 한국당은 이날 경기 일산 동양인재개발원에서 열린 의원 연찬회에서 이 같이 결의했다. 한국당은 결의문에서 “문재인 정권은 제왕적 대통령제를 부여잡고, 좌파이념 세력의 장기집권을 ...

    한국경제 | 2018.01.29 20:46 | 박종필

  • thumbnail
    홍준표 "지방선거 끝나도 난 사라지지 않아"

    ... 극히 일부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선거에서 지면 홍준표가 물러나는 게 중요한 것이 아니라 (의원) 여러분이 다 망한다”고 덧붙였다. 한국당 의원들은 연찬회 직후 결의문을 채택하고 “분권형 개헌으로 국민개헌을 쟁취하겠다”며 “(경남 밀양 화재참사 등) 사회적 참사에 대한 책임자 문책과 국민안전대책에 매진하겠다”고 선언했다. 고양=박종필 기자 jp@hankyung.com

    한국경제 | 2018.01.29 18:46 | 박종필

  • 이낙연 총리 "정부 걱정은 가상화폐 선의 피해자 나오는 것"

    ... 말했다. 그는 "경북도 3천만원 농촌 일자리 보장제, 공무원 주4일 근무제 등 성공적인 사례 등 여러 방안을 확대 적용할지 모색 중"이라고 설명했다. 무안공항 활성화와 광주 군 공항 이전 등 지역 현안과 자치분권형 개헌 등 정치 현안에 대한 질의·응답이 이어졌다. 이 총리는 "접근성 확보를 통한 무안공항 활성화가 중요하며 그렇게 되면 민간공항 통합 논의로 자연스럽게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군 공항 이전 ...

    한국경제 | 2018.01.17 19:14 | YONHAP

  • thumbnail
    국회 개헌·정개특위 2라운드 돌입… '산 넘어 산'

    ... 있다는 이유다. 아울러 '제왕적 대통령제'의 폐단은 헌법과 법률 위에 군림하는 대통령에서 비롯된 것일 뿐 대통령제라는 제도 자체에서 비롯된 것은 아니라고 주장하고 있다. 그러나 한국당은 대통령의 권한을 분산하는 분권형 대통령제 또는 이원집정부제를 지지하고 있다. 특히 문 대통령이나 여당에서 주장하는 4년 중임제는 제왕적 대통령제를 8년으로 연장하는 '개악'이라며 절대 반대 입장을 보이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문 대통령이 신년 기자회견에서 ...

    한국경제 | 2018.01.14 08:51 | YONHAP

  • thumbnail
    박영선 "지방분권 가장 중요" vs 나경원 "권력구조 손질부터"

    여야 4선 여성의원, 라디오서 설전…통합신당엔 한목소리 비판 tbs '김어준 뉴스공장'의 원더걸스 코너에 고정출연 여야의 대표적 4선 여성 중진인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자유한국당 나경원 의원이 11일 헌법개정 문제를 두고 설전을 벌였다. 이날부터 고정 출연을 시작한 tbs '김어준 뉴스공장'의 '원더걸스'(가제) 코너에서다. 각 당의 간판급 여성 중진의원이 맞붙은 셈이어서 더욱 눈길...

    한국경제 | 2018.01.11 10:17 | YONHAP

  • thumbnail
    대기업까지 뛰어든 가상화폐… 투기상품에서 혁신기술로 '진화'

    ... 상장지수펀드(ETF)까지 출시된다면 투자 저변은 더욱 확대될 전망이다. 가상화폐의 화폐 인정 여부 논란도 스웨덴 러시아 에스토니아 등의 중앙은행이 가상화폐 개발에 나서면서 수그러들었다. 일반 기업마저 가세하면서 탈중앙·분권형 가상화폐의 발행은 더욱 가속화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오는 이유다. 비트코인을 ‘사기’라고 했던 제이미 다이먼 JP모간 회장도 자신의 지난 발언을 “후회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

    한국경제 | 2018.01.10 17:22 | 허란/박신영

  • thumbnail
    [신년회견 중계] ④ 문 대통령 "지방분권 개헌 당연…권력구조는 미룰수도"

    [ 포토슬라이드 201801103534Y ] 개헌 방식 중에는 대통령 4년 중임제, 분권형 대통령제, 의원내각제가 있는데 대통령은 어떤 형태를 선호하는가. ▲ 저는 과거 대선 기간 때부터 개인적으로 대통령 4년 중임제가 가장 바람직한 방안이라고 생각한다는 것을 말씀드린 바 있다. 국민도 가장 지지하는 방안 아닌가 생각한다. 다만 그러나 저는 개인 소신을 주장할 생각은 없다. 개헌을 할 수 있어야 하기 때문이다. 개헌안은 국회의 3분의 2 찬성을 ...

    한국경제 | 2018.01.10 11:10 | YONHAP

  • 與野, 개헌·정개특위 등 조속 구성키로

    ... 원내대표는 "국민 개헌은 국민의 냉철한 이성과 판단이 이뤄질 수 있는 좋은 날짜를 잡아서 해야한다"면서 6·13 지방선거에서 개헌 관련 국민투표를 동시에 해야한다는 여당의 입장과 대립했다. 국민의당은 개헌 논의 방향에 대해 분권형 개헌이 돼야 한다는 주장을 폈다. 이와 함께 여야는 사회적 참사 특별법에 따른 특조위원 구성을 10일 내 완료키로 했다. 또 국회 미래연구원 설립을 위해서는 조동성 인천대 총장을 준비위원장으로 하는 준비위원회를 구성키로 했다. ...

    조세일보 | 2018.01.08 14:33

  • 여야, 개헌·사개특위 조속가동키로… 개헌 시기·내용은 이견

    ... 6·13 지방선거에서 개헌 관련 국민투표를 동시에 해야 한다는 여당의 입장에 대해 "곁다리 개헌은 안 된다"며 반대하면서 연말까지 개헌하자는 입장을 밝히고 있다. 국민의당은 개헌 논의 방향과 관련, 분권형 개헌이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여야 3당 원내대표는 또 사회적 참사 특별법에 따른 특조위원 구성을 시한(10일) 내 완료키로 했다. 이밖에 국회는 여야 원내대표에게 국회 미래연구원 설립을 위해 조동성 인천대 총장을 준비위원장으로 ...

    한국경제 | 2018.01.08 13:0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