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1,3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종합] 文대통령 "일본 경제보복, 초당적 대응"…황교안 "한일 정상회담 필요"

    ... 않는다"면서도 "일본에 이용당할 수 있음을 인식하고 신중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개헌과 선거제 개혁에 대해 정 대표는 "문 대통령은 2년 전 (국회가) 선거제 개편이나 개헌 등에 합의하면 분권형 개헌에 동의하겠다고 말한 바 있다. 그 말씀이 유효한지 묻고싶다"고 개헌 논의의 필요성을 언급했다. 심 대표 역시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를 다음 주부터 가동해 8월 말까지는 특위 차원의 선거제 개혁안이 나올 ...

    한국경제 | 2019.07.18 18:08

  • thumbnail
    文대통령 "초당적 대응 시급"…黃 "한일 정상 마주 앉아야"(종합2보)

    ... "대일 특사 파견에도 반대하지 않는다"면서도 "일본에 이용당할 수 있음을 인식하고 신중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개헌과 선거제 개혁도 거론됐다. 정 대표는 "문 대통령은 2년 전 (국회가) 선거제 개편이나 개헌 등에 합의하면 분권형 개헌에 동의하겠다고 말한 바 있다"며 "그 말씀이 유효한지 묻고싶다"고 개헌 논의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심 대표 역시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를 다음 주부터 가동해 8월 말까지는 특위 차원의 선거제 개혁안이 나올 수 있도록 노력해야 ...

    한국경제 | 2019.07.18 17:46 | YONHAP

  • thumbnail
    與 "日 '평화 헌법' 저지"…한국당 "문재인 정부 헌법 훼손해선 안돼"

    ... 들어선 뒤 헌법 제정의 기본 정신이 크게 흔들리고 있다”며 “5년짜리 단임 정부가 71년의 대한민국 헌법을 훼손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바른미래당과 민주평화당, 정의당은 선거제 개편과 분권형 대통령제를 근간으로 한 헌법 개정 의지를 피력했다. 세 정당은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을 골자로 한 공직선거법 개정을 주장해 왔다. 최도자 바른미래당 수석대변인은 “제헌 71주년을 맞은 국회는 또 하나의 결단을 앞두고 있다”며 ...

    한국경제 | 2019.07.17 17:18 | 하헌형

  • thumbnail
    여야, 제헌절 맞아 민주주의 한목소리…현실인식 온도차

    ... 71주년을 맞은 국회는 또 한 번의 결단을 앞두고 있다"면서 "더 나은 민주주의를 위한 선거제 개혁이 그것"이라며 선거제 개혁 필요성을 강조했다. 민주평화당 박주현 수석대변인은 "제헌절을 맞아 분권형 대통령제와 국민소환제를 핵심으로 하는 투 포인트 개헌을 제안한다"며 "개헌안에 대한 국민투표를 21대 총선과 동시에 실시할 것을 여야 각 당에 제안한다. 내일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 회담에서도 투 포인트 개헌이 ...

    한국경제 | 2019.07.17 12:11 | YONHAP

  • thumbnail
    여야 "심상정 당대표 취임 축하"…한국당 "제1야당 퇴출이 비전?"

    ... 수석대변인은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정치개혁과 양극화 해소를 위해 함께 손잡고 여당을 견인해낼 것을 제안한다"고 말했다. 이어 "20대 국회 마무리를 앞두고 1차 선거제 개혁을 완수하고 분권형 개헌과 국민소환제를 본궤도에 올려놓는 것에 평화당과 정의당이 다시 한번 '개혁선도연대'를 가동할 것을 제안한다"고 덧붙였다. 반면 자유한국당 장능인 상근부대변인 논평을 통해 "심 대표가 한국당을 역사의 ...

    한국경제 | 2019.07.14 17:08

  • thumbnail
    심상정 대표 선출에 민주당은 "축하"…한국당 "막말 사과해야"(종합)

    ... 수석대변인은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정치개혁과 양극화 해소를 위해 함께 손잡고 여당을 견인해낼 것을 제안한다"고 말했다. 이어 "20대 국회 마무리를 앞두고 1차 선거제 개혁을 완수하고 분권형 개헌과 국민소환제를 본궤도에 올려놓는 것에 평화당과 정의당이 다시 한번 '개혁선도연대'를 가동할 것을 제안한다"고 덧붙였다. 반면 자유한국당 장능인 상근부대변인 논평을 통해 "심 대표가 한국당을 역사의 ...

    한국경제 | 2019.07.14 16:23 | YONHAP

  • thumbnail
    심상정 대표 선출에 민주당은 "축하"…한국당 "막말 사과해야"

    ... 수석대변인은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정치개혁과 양극화 해소를 위해 함께 손잡고 여당을 견인해낼 것을 제안한다"고 말했다. 이어 "20대 국회 마무리를 앞두고 1차 선거제 개혁을 완수하고 분권형 개헌과 국민소환제를 본궤도에 올려놓는 것에 평화당과 정의당이 다시 한번 '개혁선도연대'를 가동할 것을 제안한다"고 덧붙였다. 반면 자유한국당 장능인 상근부대변인 논평을 통해 "심 대표가 한국당을 역사의 ...

    한국경제 | 2019.07.14 11:56 | YONHAP

  • thumbnail
    전국시장군수구청장協 "정책결정 과정서 기초정부 소외"

    "지방자치법 개정안 통과돼야…재정분권·지방분권형 개헌 추진"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는 11일 "정책 결정 과정에서 기초지방정부가 소외되고 있다"며 자치분권 보장을 위해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통과와 재정분권 공동 추진 등을 촉구했다. 226개 기초지방정부로 구성된 협의회는 이날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통과 ▲ 재정분권 추진 ▲ 복지대타협 실현 ▲ 지방소멸 위기 대응 ▲ 지방분권형 개헌 추진을 담은 '기초지방정부 ...

    한국경제 | 2019.07.11 15:13 | YONHAP

  • thumbnail
    유성엽 "내년 최저임금 동결 바람직…적어도 업종별 차등지급"(종합)

    ...류세 폐지해야"…국회 비교섭단체 대표연설 "'무노동 무임금' 국회 적용…공무원 30% 감축하고 공무원연금 줄여야" 사실상 의원정수 확대 제안…"분권형 개헌 연계해 정치개혁" 민주평화당 유성엽 원내대표는 9일 "내년도 최저임금은 동결이 바람직하지만, 정 어렵다면 적어도 업종별 차등지급이라도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유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 비교섭단체 대표연설에서 ...

    한국경제 | 2019.07.09 15:44 | YONHAP

  • thumbnail
    유성엽 "내년 최저임금 동결 바람직…적어도 업종별 차등지급"

    ...류세 폐지해야"…국회 비교섭단체 대표연설 "'무노동 무임금' 국회 적용…공무원 30% 감축하고 공무원연금 줄여야" 사실상 의원정수 확대 제안…"분권형 개헌 연계해 정치개혁" 민주평화당 유성엽 원내대표는 9일 "내년도 최저임금은 동결이 바람직하지만, 정 어렵다면 적어도 업종별 차등지급이라도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유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 비교섭단체 대표연설에서 ...

    한국경제 | 2019.07.09 14: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