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4,0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규제 대상 플랫폼 기업, 韓 100개 vs EU 10개

    ... 겨냥한다면서 중소 스타트업에까지 일률적인 규제를 적용한다는 비판이 나온다. 24일 코리아스타트업포럼에 따르면 공정거래위원회가 국회에 제출한 온라인 플랫폼 공정화법 규제 대상은 100여 개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 법은 ‘매출 ... 과제’ 보고서에서 “소규모 온라인 플랫폼 중개서비스업자의 경우에는 상대적으로 온라인 플랫폼 이용사업자에게 불공정행위를 할 우려가 작다”며 “특히 사업 초기 단계인 스타트업은 이 법을 적용하도록 하는 경우 ...

    한국경제 | 2021.09.24 17:48 | 조미현

  • thumbnail
    '갑질 논란' 카카오·네이버웹툰 대표들 국감장 불려간다

    ... 의원실과 국민의힘 의원실 양측에서 증인으로 신청했다. 문체위가 두 대표를 증인으로 부르는 이유는 웹툰 업계의 불공정 계약 책임을 묻고 하도급 관행 개선을 요구하기 위해서다. 웹툰, 웹소설의 수익 분배 관련 현황을 파악하고 업계 간 ... 강조했다. 아울러 "네이버웹툰 역시 웹툰화를 명분으로 타 유통사에 유통 중인 원작 웹소설을 내려야 한다는 불공정한 조건을 내걸고 있다"며 "정부에 이들의 불공정 행위에 대한 강력한 대처를 요구한다"고 ...

    한국경제 | 2021.09.24 08:38 | 강경주

  • thumbnail
    공정위, 3년간 10대 재벌 과징금 1500억 부과…롯데 '최다'

    공정거래위원회가 지난 3년간 국내 10대 재벌그룹에 부과한 과징금이 150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윤관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공정위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8~2020년 공정위가 상위 10대 대기업집단에 ... 과징금 제재 결정에 불복해 소송을 제기한 건수는 3년간 22건으로 집계됐다. 이와 관련 윤 의원은 "거래상 지위 남용이나 불공정하도급 거래행위에 대한 엄정한 법 집행이 필요하다"며 "국민 편익과 대기업의 ...

    한국경제 | 2021.09.22 08:57 | 신민경

  • thumbnail
    '네·카 대표' 국감 뺑뺑이 돌 판…농해수위 증인 60%가 기업인

    ... 금융위원회 등 국무총리 산하 기관의 소관 법안 등을 심사하는 상임위다. 여야는 김 의장을 증인으로 불러 플랫폼대기업의 불공정 거래 등에 대해 따져묻는다는 계획이다. 머지플러스 환불 사태를 불러온 머지포인트의 권남희 대표와 홍원식 남양유업 ... 배보찬 대표도 국감 증인 명단에 올랐다. 숙박업주를 대상으로 과도한 광고비 수수료를 착취하고, 가맹 파트너사에 대한 불공정 행위 의혹이 있다는 게 증인 채택 이유다.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도 한성숙 네이버 대표, 여민수 카카오 공동대표를 ...

    한국경제 | 2021.09.16 17:35 | 전범진/조미현

  • thumbnail
    [단독] 농해수위, 국감에 네카오·삼성전자 대표 줄줄이 부른다

    ... ○플랫폼 기업 줄줄이 대상 정무위는 김범수 카카오 의장이 국감 증인으로 채택된 이유로 '플랫폼 대기업의 불공정 거래 개선'을 꼽았다. 정무위는 국감에서 카카오의 △문어발식 사업 확장 △독점적 시장구조에 따른 이용자 수수료 ... 야놀자 대표도 국감 증인 명단에 올랐다. 숙박업주 대상 과도한 광고비 수수료를 착취하고, 가맹 파트너사에 대한 불공정 행위 의혹이 있다는 게 증인 채택 이유다.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도 한성숙 네이버 대표, 여민수 카카오 공동대표를 ...

    한국경제 | 2021.09.16 16:24 | 전범진,조미현

  • thumbnail
    야놀자 대표 국감장 선다…"광고비·수수료 착취 의혹 논의"

    최근 과도한 광고비·수수료 논란을 잇따라 겪은 플랫폼 기업 야놀자가 공정거래위원회의 국정감사 대상 기업 명단에 들었다. 공정위는 야놀자가 중소상공인이 운영하는 숙박업체 등에 높은 광고료와 수수료 등을 부과해왔다는 의혹을 ... 국감 증인으로 신청했다. 공정위 소속 의원 여러 명의 신청이 겹쳤다. 공정위는 야놀자에 대해 가맹 파트너사에 대한 불공정행위·일감 몰아주기·경쟁자 배제와 관련한 의혹 등을 따져볼 계획이다. 숙박업주를 대상으로 ...

    한국경제 | 2021.09.16 16:19 | 선한결

  • thumbnail
    카카오 상생안에도…"면피용일 뿐" 택시·소상공인 반발 격화

    ...샐러드 배달 중개 서비스 철수 △가맹 택시 사업자와의 상생 협의회 구성 △대리운전 20% 고정 수수료 대신 수요 공급에 따라 0~20%의 범위 '변동 수수료제' 확대 등의 내용이 포함됐다. 택시 4단체는 공정거래위원회에 카카오의 택시 호출시장 독점에 따른 불공정행위에 대한 철저한 조사도 촉구했다. 공정위는 카카오모빌리티의 가맹택시 '카카오T 블루'에 대한 콜 몰아주기 의혹을 조사 중이다. 국회 차원의 플랫폼 규제 입법도 요구했다. ...

    한국경제 | 2021.09.16 14:14 | 강경주

  • thumbnail
    정의당, 면접서 페미니즘 질문 논란에 "사상검증 제동 걸어야"

    ... "페미 사상 검증에 확실한 제동을 걸어야 한다"며 이를 비판했다. 15일 KBS 보도에 따르면 한 전자상거래 업체의 무역마케팅 직무에 지원한 20대 취업준비생 A 씨는 면접관으로부터 "페미니즘에 관한 생각을 말해달라"는 ... 지원자들의 성별에 따라 느끼는 압박이 달랐을 것"이라며 "페미니스트라면 채용하지 않겠다는 암시를 주는 행위 자체가 성차별이자 불공정이고 갑질"이라고 꼬집었다. 끝으로 "채용 과정에서 페미니즘 사상검증은 ...

    한국경제 | 2021.09.15 15:32 | 김대영

  • 구글 "안드로이드 생태계 고려 안해…항소할 것"

    구글이 공정거래위원회가 스마트폰 제조회사에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 적용을 강요한 혐의로 과징금을 부과한 것에 불복해 법원에 항소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구글과 관련된 세 개의 사안을 추가로 들여다보고 있는 공정위와의 기싸움을 ... 사안을 포함해 구글을 상대로 총 네 건의 조사를 하고 있다. 게임사가 구글 경쟁 앱마켓을 활용하는 것을 방해한 행위, 앱개발자에게 인앱결제를 강제한 행위, 맞춤형 광고시장 내 불공정거래 행위 여부 등을 조사하고 있다. 업계에서는 ...

    한국경제 | 2021.09.14 17:42 | 구민기

  • 'OS 갑질' 구글에 과징금 2074억

    공정거래위원회가 14일 삼성전자 등 스마트기기 제조업체에 자사 운영체제(OS)를 쓰라고 강요한 구글에 대해 시정명령과 함께 2074억원의 과징금 처분을 내렸다. 공정위가 불공정행위 혐의로 해외 기업에 부과한 과징금 가운데 세 번째로 큰 규모다. 공정위에 따르면 구글은 2011년부터 스마트기기 제조업체와 파편화금지계약(AFA)을 맺고 각 업체가 출시하는 모든 기기에 안드로이드OS를 변형해 개발한 ‘포크OS’를 장착하는 것을 금지했다. ...

    한국경제 | 2021.09.14 17:39 | 정의진/김주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