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57,9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러시아 바이칼 호수 인근서 규모 5.3 지진…"사상자는 없어"

    ... 20분께 규모 2~3의 두 번째 지진이 이어졌다고 전했다. 지진이 나자 진동이 크게 느껴진 지역의 일부 주민들은 중요한 서류와 담요 등을 들고 거리로 뛰쳐나왔다고 현지 언론은 소개했다. 일부 지역에선 전력 공급이 끊어지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비상사태부는 "수색구조팀이 지진 지역으로 파견됐다"면서 "건물 파손이나 붕괴는 없으며 사상자도 보고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르쿠츠크주 주정부는 지진 발생 지역에 비상대비태세를 발령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2 16:45 | YONHAP

  • thumbnail
    강원도의회, 도내 군부대에 '지역경제 활성화' 협조 요청

    ... 명의로 지역경제 활성화 협조 요청 서한문을 보냈다. 곽 의장은 서한문에서 "병력자원 감소 등 변화되는 여건에 따라 국방개혁이 불가피함을 인식하고 있으나 군부대 축소가 지역사회에 미치는 영향이 매우 크며, 일부 지역에서는 주민 생계기반 붕괴가 우려되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이어 "군과 함께 성장하면서도 군사규제로 경제활동에 많은 제약을 받아온 지역 상황을 고려해 군부대 발주 공사에 지역업체 참여 확대와 도내 농·축·수산물의 군납 공급 확대 방안 마련에 협조해달라"고 요청했다. ...

    한국경제 | 2020.09.22 16:12 | YONHAP

  • 미국 기술주 지분율↑…단기 조정에 베팅하는 개미

    ... 해당 종목을 추가 매수하는 건 상승세로 다시 방향을 틀 가능성이 높다고 보기 때문이다. 실제로 증권가에서는 최근 조정이 기술주 대세 하락은 아니라고 보는 목소리가 많다. 안소은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IT 버블 붕괴 당시와 비교하면 현재 기술주에 대한 평가가 비이성적인 수준은 아니다”라며 “합리적인 이익 개선 기대가 뒷받침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이런 목소리가 기술주 추가 매수를 추천한다는 건 아니다. 조정까지는 ...

    한국경제 | 2020.09.22 15:40 | 양병훈

  • thumbnail
    조명래 "석탄화력발전소 수출, 원칙적으로 중단해야"

    ... 공기업인 한국전력공사는 해외에 석탄화력발전을 수출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하지만 전력 수요 급증에 비해 공급 여력이 부족한 개발도상국에게는 '사다리 걷어차기'가 될 수 있다는 반론도 만만찮다. 관련 산업 붕괴도 문제다. 탈(脫)원전에 감(減)석탄으로 국내 원자력·석탄화력발전소 건설사업이 사실상 힘들어진 두산중공업과 관련 중소기업은 해외시장에서 활로를 모색하고 있다. 조 장관은 “(석탄화력발전소 수출 관련해) 정부의 ...

    한국경제 | 2020.09.22 15:07 | 구은서

  • thumbnail
    화재·수해 현장서 이웃 생명 구한 시민 7명 '119 의인상'

    ... 윤호21병원에서 큰불이 나자 본인들 소유의 이삿짐 사다리차와 고소작업차 등을 몰고 현장으로 달려가 건물 안에 있던 사람들을 구조했다. 고대권(46)·박성안(35)·손성모(37)·최봉석(44) 씨는 지난달 폭우로 섬진강 제방이 붕괴해 전남 구례군 일대에 대규모 침수가 발생하자 가지고 있던 보트로 고립된 사람들을 구조했다. 소방청은 119 의인상과 별도로 인명구조에 기여한 경찰관 고진형 경장과 의용소방대원 박춘수 씨 등 2명에게 소방청장 표창을 수여하기로 했다. ...

    한국경제 | 2020.09.22 12:01 | YONHAP

  • thumbnail
    '제2의암호 사고 막자'…허영 의원 저수지댐법 개정안 발의

    ...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5명이 숨지고 1명이 실종된 춘천 의암호 선박 전복사고의 재발을 막기 위해서다. 저수지댐법 개정안에는 재해 원인에 태풍·홍수·호우·댐 방류를 포함, 저수 방류에 따른 안전 관리 기준 마련, 저수의 방류 또는 붕괴 위험이 있을 때 긴급안전 조치 의무 규정, 긴급안전 조치 불이행 시 벌칙 부과 등 내용을 담았다. 특히 관리자가 저수지·댐 관리 규정을 마련할 때 저수의 수위조절과 방류, 수문개방에 관한 사항, 저수지·댐 관리에 필요한 각종 시설의 ...

    한국경제 | 2020.09.22 11:10 | YONHAP

  • thumbnail
    코스피, 뉴욕증시 부진에 '하락'…코스닥 장중 850선 '붕괴'

    ... 현대차 카카오 기아차 등이 하락 중이다. 삼성전자 LG화학 등은 상승하고 있다. 글로벌 제약사 아스트라제네카사와 의약품 위탁생산 계약을 맺은 삼성바이오로직스는 2%대 강세다. 코스닥지수도 이틀 연속 하락해 장중 850선이 붕괴됐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17.03포인트(1.96%) 하락한 849.96에 거래 중이다. 코스닥에서 개인은 475억원 순매도 중이다.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499억원, 33억원 매수 우위다.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

    한국경제 | 2020.09.22 09:30 | 윤진우

  • thumbnail
    K-방역 벤치마킹한 이탈리아, 코로나19 선방에 WHO도 주목

    ... 관광객을 유인하고자 입국자 의무 격리 기간을 10일 이내로 줄이기 시작했지만 이탈리아는 여전히 WHO에서 권고한 14일을 고수하고 있다. 무방비 상태에서 코로나19의 습격을 받아 국가 보건·의료시스템이 사실상 붕괴하는 뼈아픈 경험을 한 이탈리아 정부와 국민은 바이러스가 통제 불능 상태로 재확산할 경우 그 대가가 무엇인지 너무도 잘 알고 있다고 한 전문가는 짚었다. 다만, 이탈리아가 현 상황을 앞으로도 이어갈 수 있을지는 좀 더 지켜봐야 한다는 ...

    한국경제 | 2020.09.22 08:00 | YONHAP

  • thumbnail
    이탈리아 중도좌파 연정, 르네상스 발상지 토스카나주 수성

    ... 결집하면서 대거 투표장에 나왔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우파 후보를 지지하는 중·장년층 유권자 일부가 투표를 포기한 덕도 봤다. 민주당과 연정 입장에선 토스카나주를 방어함으로써 연정 붕괴론에서 벗어나 정책 주도권을 계속 쥘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는 평가다. 자니 후보는 당선이 확정된 뒤 "특별한 승리"라며 한껏 고무된 반응을 나타낸 반면 동맹을 이끄는 마테오 살비니 상원의원은 "매우 어려운 싸움이 될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9.22 07:01 | YONHAP

  • thumbnail
    외국인 팔자에 코스피 '2400선' 붕괴…코스닥 2%대 하락

    코스피지수가 하락 마감했다. 개인과 기관의 매수세에도 외국인이 팔자에 나서면서다. 21일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23.01포인트(0.95%) 내린 2389.39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코스피는 0.04포인트(0.00%) 상승한 2412.44에 출발해 등락을 거듭했다. 외국인과 기관의 순매수에 장중 상승세로 전환하면서 2427.17까지 올랐다. 그러나 오후 들어 외국인이 매도세로 돌아서면서 장중 한때 2379.38까지 밀렸다. 코스피에서 외국...

    한국경제 | 2020.09.21 15:46 | 윤진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