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51-3360 / 3,4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붕어빵 신분증'에 속아 거액환전…"은행책임 없다"

    얼굴 모습이 흡사한 친형의 신분증을 제시한 사기꾼에게 속아 거액의 수표를 환전해 준 농협에 대해 법원이 "배상할 책임이 없다"고 판결했다. 호텔 경영업체인 K사 관리이사로 재직하던 최모씨는 2002년 8월 대표이사의 지시에 따라 토지를 매각한 후 2억8천만원짜리 자기앞수표 1장과 2천만원권 자기앞수표 1장 등 3억원을 중도금으로 받았다. 최씨는 중도금을 받은 당일 농협을 방문해 자신과 얼굴이 흡사한 친형의 운전면허증을 제시하고 이를 1천만원...

    연합뉴스 | 2005.07.01 00:00

  • thumbnail
    '붕어빵 모녀' 대회

    8일 서울 명동의 차앤박피부과에서 열린 '자매 같은 붕어빵 모녀 대회'에서 수상자(앞줄)들이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대회를 연 한국스티펠은 모녀의 피부 나이 측정을 통해 가장 닮은 모녀 두 쌍을 최종선발했다. (서울=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5.06.08 14:30

  • 인사담당자 59%, "타사명 적힌 이력서 받아봤다"

    ... 처리한다'는 응답은 45.5%를 각각 차지했다. '이력서가 지원회사를 위해 작성된 것인지, 아니면 여러 회사에 무차별적으로 뿌려지는 것인지 구별되느냐'는 질문에는 97.7%가 '구별이 된다'고 답했다. 사람인의 김홍식 사업본부장은 "붕어빵 찍어내듯 쓰는 이력서나 자기소개서는 좋은 점수를 받기 힘들다"며 "지원하는 회사의 특성에 맞춰 자기소개서를 쓰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김희선기자 hisunny@yna.co.kr

    연합뉴스 | 2005.05.18 00:00

  • 韓美장병 '설 전통문화 체험행사'로 친선도모

    ... 친선을 도모할 예정이다. 한미 장병들은 이날 한복입기와 세배 등 전통예절 체험은 물론, 널뛰기, 윷놀이,제기차기 등 민속놀이로 서로의 실력도 겨룬다. 또 새해 소망을 담은 80여개의 연을 하늘에 띄우는 `연날리기 대회'와 전통 엿,붕어빵, 떡볶이 등 `토속음식 맛보기 행사'도 열린다. 부대 관계자는 "유사시 완벽한 연합작전을 수행해야 하기 때문에 양국군의 상호교류와 이를 통한 이해와 협력이 매우 중요하다"며 "이번 행사는 서로의 신뢰와 우정을 느낄 수 있는 화합의 ...

    연합뉴스 | 2005.02.07 00:00

  • 설연휴 서울곳곳 민속놀이.전통공연 '다채'

    ...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인천국제공항과 김포공항,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등은 설 연휴 별다른 행사를 준비하진 않았지만 탑승 수속대 등의 직원들이 한복을 입고 손님들을 맞이할 계획이다. 또 육군 제3야전군 사령부도 7일 주한 미군 장병 70여명을 부대로 초청, 떡국을함께 먹고 민속놀이를 즐기는 한편 전통 엿, 붕어빵, 떡볶이 등을 나누며 설의 풍요로움을 외국인과 함께 나눴다.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임주영 기자 sisyphe@yna.co.kr

    연합뉴스 | 2005.02.07 00:00

  • [교육…산업으로 거듭나야] (6ㆍ끝) '대학 살아남으려면'

    ... 있다"고 말했다. 그는 '회사 대학의 허용방안'이란 보고서에서도 "회사 대학이 허용될 경우 기업의 경영기법이 도입돼 경영혁신이 이뤄지고 주식시장에 상장,효과적으로 재원을 조달할 수 있다"며 "학교의 운영이나 지배구조가 투명해지고 현재 '붕어빵'처럼 천편일률적인 대학의 교육과정을 차별화시키는 효과도 더불어 기대할 수 있다"고 진단했다. 이병욱 전국경제인연합회 상무는 "회사 대학을 허용하면 학교 운영자들이 시설에 대한 금전적인 보상을 받을 수 있게 돼 구조조정이 원활해진다"며 ...

    한국경제 | 2005.02.04 00:00

  • [천자칼럼] 자기소개서

    ... 채용정보업체인 스카우트가 최근 조사한 자료를 보면 아직도 개성이 없고 상투적인 자기소개서가 대부분인 것으로 나타났다. "활달한 성격으로 대인관계가 원만하고" "유복하지는 않지만 화목한 가정에서" 하는 식인데,한 마디로 판에 박힌 '붕어빵 지원서'라는 얘기다. 이런 소개서가 가장 큰 감점 요인이 되고 있음은 물론이다. 인사담당자들이 지원서를 보는 시간은 2분 남짓이라고 한다. 이렇다면 첫 줄에서 눈길을 잡아야 한다. 기업가의 멋진 어록이나 소설,격언을 인용하면서 ...

    한국경제 | 2005.01.30 00:00

  • "붕어빵엔 붕어가 없고 제자중엔 제자 없더라"..김노동, 공박

    "붕어빵에는 붕어가 없고,제자라고 하는 사람 중 제자는 없더라." 김대환 노동부 장관이 최근 '제자들'이라며 자신의 노동정책을 비판하는 인하대 졸업생들에게 강한 어조로 역비판을 가했다. 김 장관은 17일 청와대에서 노무현 대통령 주재로 열린 중소기업특별위원회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지난달 28일 인하대 졸업생 2백27명이 공개적으로 장관에 대한 비판적 의견을 일간지(광고)에 낸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가"라는 질문에 이같이 대답했다. 김 장관은 ...

    한국경제 | 2005.01.18 09:54

  • "붕어빵엔 붕어가 없고 제자중엔 제자 없더라"..金노동부 장관

    "붕어빵에는 붕어가 없고,제자라고 하는 사람 중 제자는 없더라." 김대환 노동부 장관(사진)이 최근 '제자들'이라며 자신의 노동정책을 비판하는 인하대 졸업생들에게 강한 어조로 역비판을 가했다. 김 장관은 17일 청와대에서 노무현 대통령 주재로 열린 중소기업특별위원회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지난달 28일 인하대 졸업생 2백27명이 공개적으로 장관에 대한 비판적 의견을 일간지(광고)에 낸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가"라는 질문에 이같이 대답했다. ...

    한국경제 | 2005.01.17 00:00

  • 金노동 "붕어빵엔 붕어가 없는 법"

    김대환(金大煥) 노동부 장관은 17일 한때 자신이몸담았던 인하대 졸업생 일부가 지난해 말 노동장관에 대한 비판적 의견을 일간지에게재한 것과 관련, "붕어빵에는 붕어가 없듯이 제자라고 (자칭)한 사람들 중 제자는없더라"고 말했다. 김 장관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중소기업특별위원회 전체회의 참석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신문에 비판기사를 실은 학생들 이름을 확인해 보니 (나에게 직접 배운) 제자는 없었고, 적어도 경제학과 제자는 한 명도 없었다"고 ...

    연합뉴스 | 2005.01.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