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0,7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중남미에도 코로나19 퍼지나…악수·포옹·볼 뽀뽀 삼가

    ... 먼저 확진 판정을 받은 말레이시아 거주 이탈리아 남성을 공통으로 접촉한 것으로 알려졌다. 멕시코 보건당국은 해당 행사에 참석해 현지 확진자와 접촉한 또 다른 자국민에 대해서도 검사에 나섰다. 전날 중남미 첫 코로나19 확진자는 브라질에서 나온 사람으로, 북부 롬바르디아주를 다녀온 후 증상이 나타낫다. 중남미 지역은 코로나19의 발병지인 중국 우한과 거리가 멀고 직항도 드물어 6개 대륙 가운데 마지막까지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하지만 중국 외 지역에서 환자가 ...

    한국경제 | 2020.02.29 08:51 | 이송렬

  • thumbnail
    선방하던 중남미, 이탈리아서 넘어온 코로나19에 잇따라 뚫려

    ... 베르가모에서 열린 행사에 참석했다. 이들이 공통으로 접촉한 말레이시아 거주 이탈리아 남성이 먼저 확진 판정을 받았다. 멕시코 보건당국은 이 행사에 참석해 현지 확진자와 접촉한 또 다른 자국민에 대해서도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전날 브라질에서 나온 중남미 첫 코로나19 확진자도 북부 롬바르디아주를 다녀온 후 증상이 나타났다. 중남미 지역은 코로나19의 발원지인 중국 우한과 거리가 멀고 직항도 드물어 6개 대륙 가운데 마지막까지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그러나 중국 ...

    한국경제 | 2020.02.29 08:35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코로나19 의심환자 182명…확진자는 1명 그대로

    브라질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는 더 나오지 않고 있으나 의심 환자는 계속 늘고 있다. 브라질 보건부는 28일(현지시간) 기자회견을 통해 코로나19 의심 환자가 전날의 132명에서 182명으로 50명 늘었다고 밝혔다. 의심 환자는 전국 27개 주(수도 브라질리아 포함) 가운데 16개 주에 거주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보건부는 또 코로나19 검사가 시작된 이래 지금까지 71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말했다. 확진자는 이미 ...

    한국경제 | 2020.02.29 06:29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환경당국 "'스텔라배너'호 침수로 해양오염 우려"

    연료유 4천t 제거작업 진행 브라질 환경 당국이 자국 해역을 지나다 침수사고를 낸 '스텔라배너'호에서 연료유가 유출되면 해양오염이 우려된다고 주장했다. 28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정부 산하 환경관리 기관인 환경·재생 가능 천연자원 연구소(Ibama)는 '스텔라배너'호에 4천t가량의 연료유가 실려 있으며 환경피해를 막기 위해 제거 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연구소는 '스텔라배너'호에 실린 연료유가 지난해 북동부 해안을 오염시킨 ...

    한국경제 | 2020.02.29 02:03 | YONHAP

  • thumbnail
    파라과이는 뎅기열 비상…올해 들어 34명 사망

    ... 양상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뎅기열은 모기가 옮기는 급성 발열성 바이러스 질환으로, 건강한 사람은 일주일 정도 지나면 저절로 좋아지지만 심한 경우 사망에 이르기도 한다. 지난달에는 마리오 아브도 베니테스 파라과이 대통령이 뎅기열에 걸려 일정을 중단하고 치료를 받기도 했다. 파라과이엔 아직 코로나19 확진자는 없다. 그러나 국경을 맞댄 브라질에 확진자가 나오면서 한국을 비롯한 발병국에서 온 입국자들에 대한 검역을 강화한 상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29 01:53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북동부 경찰파업 기간 강력범죄 사망자 집계 중단 논란

    19∼24일 195명 사망 확인…당국, 25일부터 발표 안 해 브라질 북동부 세아라주(州) 경찰의 파업·폭동 기간에 일어난 강력범죄로 사망자가 급증하는 것으로 알려졌으나 당국이 피해 규모 공개를 중단해 논란이 되고 있다. 28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세아라주 정부는 지난 19일부터 24일 사이에 일어난 강력범죄로 195명이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는 내용을 25일 발표한 이후 이날까지 사흘째 발표를 중단한 채 입을 닫고 있다. 주 정부 ...

    한국경제 | 2020.02.29 01:42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보건장관 "코로나19 관리 가능…패닉에 빠질 이유 없어"(종합)

    "여름철·열대기후에서 반응 주목"…확산 대비 마스크 수출 금지 추진 브라질 보건부는 자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고 의심 환자가 급증하고 있으나 충분히 관리 가능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루이스 엔히키 만데타 브라질 보건부 장관은 28일(현지시간) 브라질 일간 폴랴 지 상파울루와 인터뷰를 통해 "중국의 상황이 브라질에서 재현되더라도 현재의 공공보건 시스템을 통해 상황을 안정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만데타 ...

    한국경제 | 2020.02.29 01:31 | YONHAP

  • thumbnail
    멕시코에도 첫 코로나19 환자…이탈리아 다녀온 남성 2명(종합)

    중남미에선 브라질 이어 두 번째…"증상 심하지 않아" 멕시코에도 첫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멕시코 보건부는 28일(현지시간) 멕시코시티에 거주하는 35세 남성이 두 차례의 코로나19 진단 검사에서 모두 양성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 남성은 지난 14∼22일 이탈리아 북부를 방문했으며 귀국 이튿날인 23일부터 증상이 나타났다고 보건부는 밝혔다. 현재 폐렴은 없이 가벼운 증상을 보이고 있으며, 격리 치료를 받고 ...

    한국경제 | 2020.02.29 00:58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대통령, 코로나19로 유럽 3개국 방문 취소할 듯

    이탈리아·폴란드·헝가리 우파 포퓰리스트 연쇄 회동 계획 차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확산하면서 자이르 보우소나루 브라질 대통령의 유럽 방문 계획이 취소될 것으로 보인다. 보우소나루 대통령은 다음 달 이탈리아와 폴란드, 헝가리 등 3개국을 방문할 예정이었다. 28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보우소나루 대통령은 전날 코로나19 때문에 유럽 방문 일정을 보류할 수 있다는 뜻을 밝혔다. 대통령실은 이에 대해 구체적인 ...

    한국경제 | 2020.02.29 00:51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보건장관 "코로나19 관리 가능…패닉에 빠질 이유 없어"

    "여름철·열대기후에서 반응 주목"…남부지역 확산 가능성 우려 브라질의 루이스 엔히키 만데타 보건부 장관은 브라질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고 의심 환자가 급증했으나 충분히 관리 가능한 상황이라고 밝혔다. 만데타 장관은 28일(현지시간) 브라질 일간 폴랴 지 상파울루와 인터뷰를 통해 "중국의 상황이 브라질에서 재현되더라도 현재의 공공보건 시스템을 통해 상황을 안정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만데타 장관은 ...

    한국경제 | 2020.02.29 00:0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