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12,4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中 '도시 봉쇄' 초강수에도…"이미 수백만명 우한 떠났다" 공포 키워

    ... 감염증(우한 폐렴)이 중국은 물론 세계 곳곳으로 빠르게 번지고 있다. 중국 내에선 하루 만에 사망자 수가 두 배로 늘어났고 확진자 수도 100명 넘게 증가했다. 첫 확진 환자가 나온 미국에선 또다시 의심 환자가 발생했고 멕시코와 브라질, 러시아에서도 의심 환자가 생겼다.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는 23일 전국 25개 성(省)급 지역과 홍콩, 마카오, 대만 등 중화권에서 616명이 우한 폐렴 확진 판정을 받았고 17명이 사망했다고 발표했다. 전날에 비해 확진자는 100명 ...

    한국경제 | 2020.01.23 16:04 | 강동균

  • thumbnail
    캐나다도 '우한 폐렴' 의심 증상자 5명 입원

    ... 명확하지 않다. 필요한 모든 조치를 시행 중이다"라며 주민들에게 안심해 달라는 성명을 발표했다. 23일 현재 우한 폐렴 확진자는 중국 본토에서 571명이며 이들 중 17명이 사망했고 95명이 중태인 상황이다. 중국 외에는 중화권인 홍콩, 마카오, 대만을 비롯해 한국, 일본, 미국, 태국에서 확진 환자가 발생했고 러시아, 멕시코, 브라질 등지에서도 의심 환자가 계속 보고 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1.23 14:07

  • 우한 폐렴 퍼지는 와중에…브라질 신종 바이러스 발생

    세계 각국에서 ‘우한 폐렴’ 우려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남미에서 신종 바이러스 중 하나인 아레나바이러스로 인한 사망자가 나왔다. 22일(현지시간) 엘파이스 브라질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브라질 보건부는 아레나바이러스 확산 가능성에 대비하기 위해 사망자와 접촉한 것으로 알려진 의료진과 일대 주민 등 100~150명을 다음달 3일까지 추적 관찰하기로 했다. 관찰 기간 중에 고열 등 증세를 보이면 즉시 격리해 치료한다는 방침이다. ...

    한국경제 | 2020.01.23 13:09 | 선한결

  • 다보스 지속가능 100대 기업…신한금융, 8년 연속 선정

    ... 자원·재무관리·리더십 등 21개 성과지표를 기준으로 조사·선정한다. 신한금융은 2013년부터 매년 100대 기업에 선정됐다. 올해는 전 세계 기업 중 43위에 올랐다. 금융사 중에서는 ING그룹, 브라질은행, BNP파리바, 인테사상파올로, 내셔널오스트레일리아 은행에 이어 6위를 기록했다. 국내 금융사 중 100대 기업에 꼽힌 곳은 신한금융이 유일하다. 국내 기업을 통틀어선 신한금융과 삼성SDI(80위) 두곳만 이름을 올렸다. 신한금융 ...

    한국경제 | 2020.01.22 15:26 | 정지은

  • 대웅제약, 식도 역류질환 치료제 멕시코에 5000만弗 규모 수출

    ... 마케팅 전략을 지속 협의해 나갈 예정이다. 목샤8은 소화기, 심혈관계, 중추신경계 등 다수의 글로벌 제약사 제품을 성공적으로 판매했던 경험과 멕시코 전 지역을 포괄하는 병·의원 네트워크를 보유한 전문 제약사다. 멕시코는 브라질에 이어 중남미에서 두 번째로 규모가 큰 의약품 시장이다. 현재는 역류성 식도염에 널리 쓰이고 있는 프로톤펌프억제제(PPI)가 멕시코의 항궤양제 시장의 95%를 차지하고 있다. 박현진 대웅제약 글로벌사업본부장은 “위장 장애에 대한 ...

    한경헬스 | 2020.01.22 14:59 | 전예진

  • 구글 "안면인식 서비스 당분간 중단"

    ... 정보를 이용한 감시가 이뤄진다는 논란을 낳았다. 중국은 정부 차원에서 안면인식 기술을 적극 도입하고 있는 나라 가운데 하나다. 중국 정부는 신장위구르자치구에서 위구르족을 감시하는 데 안면인식 기술을 이용해 비난을 받고 있다. 미국, 영국, 인도, 브라질 등도 민간 분야를 중심으로 안면인식 기술 도입이 늘고 있다. 반면 EU는 안면인식을 포함해 인공지능(AI) 기술을 규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안정락 기자 jr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1.21 14:56 | 안정락

  • thumbnail
    기후변화로 작년 브라질 산불만 8만건…美도 직간접 피해 92兆

    호주 산불 사태의 주요 원인인 지구온난화에 대한 경각심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브라질과 인도네시아, 러시아, 미국 서부 등에서 산불이 기승을 부린 것도 지구온난화 때문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노벨 경제학상 수상자인 폴 크루그먼 미국 뉴욕대 경제학과 교수는 뉴욕타임스 기고를 통해 “지금과 같은 (지구온난화) 상황이 이어지면 인류는 계속 재난 현장을 목도하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지난해 산불로 가장 넓은 규모의 국토가 ...

    한국경제 | 2020.01.20 17:10 | 정연일

  • thumbnail
    中 공급과잉·원자재값 ↑…철강업계 올해도 '험난'

    철강업계는 작년 쉽지 않은 한 해를 보냈다. 자동차 조선 건설 등 철강재가 쓰이는 전방 산업의 업황이 부진했기 때문이다. 브라질 호주 등 주요 철광석 생산국의 자연재해로 원재료 값까지 치솟았다. 올해도 상황은 녹록지 않다. 철강 수요는 아직 회복될 기미를 보이지 않는 상황에서 중국 철강업체의 공급도 줄어들지 않고 있기 때문이다. 철강업체들은 부진 탈출을 위해 가격 인상을 추진하고 있지만 전방 업체들의 반발이 만만치 않아 치열한 줄다리기가 예상된다. ...

    한국경제 | 2020.01.20 15:26 | 최만수

  • thumbnail
    BTS '블랙스완', 93개국 아이튠즈 차트 1위…컴백 전부터 뜨겁다

    ... 앞서 공개한 '블랙스완(Black Swan)'으로 전 세계 아이튠즈 차트를 석권했다. 지난 17일 공개된 방탄소년단 '블랙스완'은 18일 오전 9시 미국, 캐나다, 영국, 러시아, 프랑스, 독일, 브라질, 아르헨티나, 멕시코, 사우디아라비아, 인도 등 전 세계 93개 국가 및 지역 아이튠즈 '톱 송'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앞서 방탄소년단은 네 번째 정규 앨범 '맵 오브 더 솔 : 7(MAP OF THE ...

    HEI | 2020.01.20 09:07 | 김수영

  • thumbnail
    방탄소년단 '블랙스완', 93개국 아이튠즈 1위…"자체 최고 기록"

    ... '블랙 스완(Black Swan)'으로 전 세계 아이튠즈 차트를 석권했다. 지난 17일 공개된 방탄소년단의 'Black Swan'은 18일 오전 9시 기준 미국, 캐나다, 영국, 러시아, 프랑스, 독일, 브라질, 아르헨티나, 멕시코, 사우디아라비아, 인도 등 전 세계 93개 국가 및 지역 아이튠즈 '톱 송'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이는 K-팝(POP) 사상 최다 국가에서 1위 기록이다. 지난해 발매한 'MAP ...

    HEI | 2020.01.18 16:45 | 최민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