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2461-12470 / 23,0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브라질 올해 차생산, 364만대 사상최대

    [0730]올해 브라질의 자동차 생산량이 360만대를 넘어서 사상 최대치를 기록할 것이라고 브라질 자동차산업협회(Anfavea)가 6일 밝혔다.Anfavea는 이날 발표한 자료에서 “올 들어 11월까지 생산량이 336만대로 집계돼 종전 사상 최대치인 2008년 전체 생산량을 이미 돌파했다”고 전했다.1~11월 생산량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4.6% 늘어났다. Anfavea는 올해 전체 생산량이 지난해보다 14.4% 증가한 364만대에 이를 것으로 ...

    한국경제 | 2010.12.07 00:00 | mincho

  • 올해 남미 최고 성장 국가는 파라과이

    [0730]파라과이가 올해 남미 지역에서 가장 큰 폭의 성장세를 보일 국가로 지목됐다. 브라질 일간 폴랴 데 상파울루는 7일 “유엔 전망에 따르면 파라과이가 남미국가 중 성장세가 가장 높을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이 신문은 유엔 산하 중남미·카리브 경제위원회(Cepal)와 파라과이 중앙은행 등의 자료를 인용,“올해 파라과이 경제 성장률이 남미 국가 가운데 가장 높은 10%에 달할 것”으로 전망했다. 650만명의 인구를 가진 파라과이는 남미 ...

    한국경제 | 2010.12.07 00:00 | mincho

  • 철광석 가격 상승 반전…철강업계 수익성 '적신호'

    ... 원료다. 올 4분기 t당 209달러까지 내려갔던 강점탄 가격은 내년 1분기 216달러 수준에서 공급될 것으로 보인다. 내년 1분기 철광석 가격 역시 올 4분기 대비 7~8%가량 인상될 것으로 업계는 보고 있다. 일본 철강사들은 최근 브라질 발레 등과 내년 1분기 철광석 공급가격 협상에 들어갔다. 올 4분기 t당 126달러였던 철광석 가격을 내년 1분기 135달러 수준에 공급하는 선에서 협상이 마무리될 것으로 알려졌다. 따라서 포스코가 들여오는 내년 1분기 철광석,유연탄 ...

    한국경제 | 2010.12.07 00:00 | 장창민

  • 발레, 브라질 기업 최초 홍콩상장

    [0730]세계 2위 광산업체인 브라질 발레가 오는 8일 홍콩 증시에 상장한다. AFP통신에 따르면 발레는 5일 홍콩에서 열린 기자회견을 통해 “홍콩 증권거래소에서 오는 8일 총 6억5200만달러 규모의 주식예탁증서(DR)를 발행한다”고 밝혔다.이번 DR발행은 기발행 보통주와 우선주를 대상으로 했으며 상장 주관 업무는 JP모건이 맡았다.발레 측은 현재까지 신주발행 계획은 없지만,향후 언제나 가능성이 열려있다고 밝혔다. 이로써 발레는 브라질 기업 ...

    한국경제 | 2010.12.06 00:00 | mincho

  • 버핏의 기부금으로 핵연료은행 설립

    ... 인용,원자력을 평화적으로 이용하려는 국가들이 핵연료봉을 직접 만드는 대신 국제핵연료은행을 설립해 핵연료를 제공받는 방안에 대해 35개 이사국 중 28개국이 찬성,가결됐다고 보도했다.이날 투표에서 베네수엘라와 튀니지,남아프리카공화국,브라질,아르헨티나,에콰도르는 기권했으며 파키스탄은 사전에 표결 불참을 선언했다. 버핏은 이날 뉴욕타임스와의 인터뷰에서 “핵연료은행은 안전한 세계를 건설하기 위한 투자” 라며 “가공할 만한 파괴력을 가진 무기의 확산은 인류가 직면해 있는 ...

    한국경제 | 2010.12.06 00:00 | mincho

  • thumbnail
    [마켓 리더에게 듣는다] 김동환 리딩투자증권 자본시장본부장 "이머징마켓 채권 투자매력 크다"

    ... 등으로부터 "채권을 사달라"는 의뢰가 쏟아지기도 했다. 김 상무는 개인들도 이머징마켓으로 눈을 돌려야 한다고 조언했다. 특히 이머징마켓 주식도 나쁘지 않지만 채권 투자매력이 높다고 강조했다. 터키의 경우 1년짜리 국채수익률이 연 6%,브라질 국채는 11%를 호가한다. 브라질은 장기투자를 유도하기 위해 외국인 투자자에게 6%의 세금을 물리는 조치를 취했지만,장기적인 성장성 면에서 여전히 국제 투자자금의 주목을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 상무는 "개인투자자들은 이머징마켓 국채에 ...

    한국경제 | 2010.12.06 00:00 | 조진형

  • thumbnail
    [오광진의 World Biz] BRICs 부패 덫에 걸린 다국적社

    세계 2위 할인점 체인업체 까르푸가 최근 브라질 비즈니스 탓에 이미지를 구겼다. KPMG의 감사 결과 브라질법인이 한번에 5억5000만유로(8300억원)의 비용을 회계에 반영하게 됐기 때문이다. 한 달 전 예상된 비용 처리 규모의 3배 수준으로,이 소식이 알려지자 브라질 당국은 즉각 까르푸 현지법인 회계 감사를 맡았던 딜로이트앤드터치를 상대로 조사에 들어갔다. 브라질 연방회계위원회는 사기가 있었는지 따지겠다고 했고,까르푸는 브라질법인의 임원 5명을 ...

    한국경제 | 2010.12.06 00:00 | 오광진

  • 돈줄 더 죄는 브라질…지준율 5%P 올려

    브라질 중앙은행이 은행 지급준비율을 인상했다. 시중의 과잉 통화량을 줄여 인플레이션 압력을 완화하기 위한 조치다. 5일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브라질 중앙은행은 시중은행의 정기예금에 대한 지급준비율을 15%에서 20%로,요구불예금 지급준비율은 8%에서 12%로 각각 상향 조정했다. 24개월 이상 장기 개인대출에 대한 자본확보율(capital requirement)도 100%에서 150%로 올렸다. WSJ는 이에 대해 "인플레 억제에 나서겠다는 ...

    한국경제 | 2010.12.05 00:00 | 김태완

  • 경제난 美ㆍEU "돈 더 풀 수도"

    중국과 브라질 등이 긴축정책으로 선회하고 있는 가운데 미국 유럽 등 선진국들은 양적완화 조치를 더욱 강화하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이에 따라 신흥국과 선진국 간 경제정책을 둘러싼 갈등이 더욱 첨예화될 전망이다. 벤 버냉키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 의장은 5일 미국 CBS 시사프로그램 '60분'에 출연,"추가적인 국채 매입 가능성을 배제하고 있지는 않다"고 말했다. CNN머니 등 일부 언론은 버냉키 의장이 '3차 양적완화' 가능성을 시사한 ...

    한국경제 | 2010.12.05 00:00 | 김태완

  • thumbnail
    "이머징마켓 공사발주 크게 늘 것"

    ... IHS글로벌인사이트의 존 스콧 헤즐튼 수석연구원은 기조연설에서 "내년에 유럽 등 선진국 시장의 실질 국내총생산(GDP) 증가율은 약 2.5%로 4%인 세계 평균에 못 미치지만 이머징 마켓의 GDP 증가율은 7%에 육박한다"며 "중국 인도 브라질 등 이머징 마켓이 침체된 세계 건설시장을 이끄는 견인차가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그는 "이머징 마켓 국가들이 도로 항만 철도 교량 등 대규모 사회간접자본(SOC) 투자에 주력하고 있어 한국 건설사들은 파이낸싱 능력을 강화하는 등 ...

    한국경제 | 2010.12.03 00:00 | 김태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