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2481-12490 / 21,9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고교 중퇴 백만장자들 "졸업장보다 중요한건 열정"

    ... 모았다. 프로듀서이자 '아메리칸 아이돌' 심사위원으로 유명한 사이먼 코웰(51)은 16살 때 고교를 그만두고 잡역부로 전전하다 23세 이후 연예기획 사업에 몸담았으며,지난해에만 7500만달러의 수익을 올리며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브라질 출신의 슈퍼모델 지젤 번천(30)은 14살 때 브라질의 한 쇼핑몰에서 모델 에이전트에게 발탁돼 모델의 길로 들어섰다. 1996년 미국 뉴욕 패션무대에 데뷔했고 베르사체,디올 등과의 모델 계약을 통해 지난해에만 2500만달러를 벌었다. ...

    한국경제 | 2010.02.02 00:00 | 강현철

  • OECD, 이머징마켓 자산 거품 경고

    [한경닷컴] 앙헬 구리아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사무총장이 28일 중국과 브라질 등 이머징마켓의 자산시장 거품을 경고했다. 구리아 사무총장은 이날 CNBC와의 인터뷰에서 “브라질이나 인도 같은 이머징마켓의 자산 버블 위험을 주시해야 하는 상황”이라며 “자산 버블이 세계 경기회복에 찬물을 끼얹을 수 있다”고 밝혔다.또 그는 “국제유가가 치솟고 소비 지출이 늘지 않으며 고실업이 계속될 가능성도 크다”고 덧붙였다. 한편 귀도 만테가 브라질 재무장관은 ...

    한국경제 | 2010.02.01 00:00 | 조귀동

  • 현대모비스, 올해 글로벌 매출 21조원 목표

    ... 세웠다고 밝혔다. 모듈제조 사업 부문에서는 글로벌 생산 거점 확대에 주력하며, 올해 준공되는 미국 조지아공장을 비롯해 기존의 중국·인도·유럽·북미 지역 현지공장의 독립경영체제를 강화한다. 내년과 2012년 사이 준공 예정인 러시아와 브라질, 중국 제3공장 건설도 차질 없이 준비하겠다는 방침이다. 글로벌 수주 확대를 위해서는 해외영업 마케팅활동에 공격적으로 나설 예정이다. 현대모비스는 올해 해외 완성차업체로부터 전년대비 40% 증가한 7억6000만 달러 규모의 모듈·핵심부품 ...

    한국경제 | 2010.02.01 00:00 | gene

  • thumbnail
    해외 주식형펀드 자금 2년만에 50조 밑으로

    ... 가입해 매달 똑같은 돈을 납입했다면 지난 주말 기준 누적수익률이 각각 2.6%,4.0%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펀드의 설정액은 작년 9월10일에 비해 3500억원,2600억원씩 줄어든 상태다. 오 연구원은 "고수익을 겨냥해 브라질펀드 등에 새로 가입하는 투자자도 있지만 펀드에 오래 전 가입한 투자자들을 중심으로 세금 부과를 피하기 위한 펀드 환매가 올해 내내 지속될 가능성이 크다"고 전망했다. 김재후 기자 hu@hankyung.com

    한국경제 | 2010.02.01 00:00 | 김재후

  • thumbnail
    브라질·인도네시아 펀드 수익률 상위 '싹쓸이'

    글로벌 금융위기가 시작된 지 2년여가 지나고 있는 가운데 위기 여파를 직접 받아냈던 해외펀드들은 어떻게 됐을까. 해외펀드 수익률을 비교해 본 결과,일부 해외펀드는 이 기간 최고 40%에 육박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브라질과 인도네시아 펀드들이 해외펀드 수익률 상위 목록을 휩쓸어 관심을 끌고 있다. 브릭스(브라질 · 러시아 · 인도 · 중국)에 이어 비시스(브라질 · 인도 · 중국 · 인도네시아)의 시대가 올 것이라는 전망에 힘을 실어주는 결과다. ...

    한국경제 | 2010.01.31 00:00 | 김재후

  • thumbnail
    [주간펀드시황] 국내주식형 4% 넘게 뒷걸음질…중국·러시아펀드 급락

    ... 손해를 봤다. 수익률이 상승곡선을 그리던 일본펀드는 2.95%의 손실을 입었고 아시아태평양(일본제외)펀드도 순자산이 3.60% 줄었다. 해외펀드 중 국내 투자자들이 가장 많이 가입한 중국펀드의 손실률도 4.44%에 달했고 러시아와 브라질펀드는 각각 -6.49%,-7.04%로 크게 부진했다. 설정액 100억원,운용기간 1년 이상의 239개 해외주식형 전 펀드의 순자산이 감소했다. 그나마 신흥유럽과 중동,아프리카 등에 투자하는 '템플턴프런티어마켓A'가 손실률을 1.13%로 ...

    한국경제 | 2010.01.31 00:00 | 서정환

  • thumbnail
    [고수에게 듣는다] "주가 하락폭 클수록 더 사는 역발상 필요"

    ... "최근 10년간을 살펴보면 국내 펀드와 해외 펀드의 수익률이 연도별로 엇갈리게 나타났다"며 "해외 펀드의 비중도 40% 정도는 유지해야 국내 펀드에서 손실이 났을 때 만회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해외 펀드 중에서는 중국과 브라질을 중심으로 한 브릭스(BRICs) 펀드를 추천했다. 최근 이들 국가의 주가도 단기 변동이 심한 모습을 보이고 있지만 장기 성장성이 높은 국가는 역시 브릭스라는 설명이다. 이 팀장은 지난 25일부터 시행된 펀드 판매사 이동제와 관련,수수료보다는 ...

    한국경제 | 2010.01.31 00:00 | 유승호

  • 온두라스 새 정부 파산직전…美 차관보, 쿠데타 진상조사 위원회 구성 촉구

    ... 세계은행과 국제통화기금(IMF) 등 국제금융기구들에거 차관을 들여와야할 처지”라고 말했다.이미 경제적으로 피폐한 상태였던 온두라스는 지난해 6월말 개헌과 관련된 정쟁끝에 마누엘 셀라야 전 대통령을 쿠데타로 몰아냈다.이후 등을 돌린 브라질 아르헨티나 베네수엘라 등 중남미 우방들이 쿠데타는 어떤 명분으로도 정당화될 수 없다며 셀라야 전 대통령을 복귀시키도록 압력을 넣다.교역과 지원을 중단하는 사실상의 경제제재 조치가 지속되면서 온두라스의 국고가 바닥난 것으로 보인다. ...

    한국경제 | 2010.01.31 00:00 | 서기열

  • [다보스 포럼] "오바마 불참은 美 쇠퇴 상징"

    ... 해결하기에는 너무 약해진 게 아닌가 하는 근본적인 의문이 제기되고 있으며,미국이 글로벌 리더십을 상실한다면 어떤 강대국 조합이 권력공백을 메워야 하는가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가 오갔다. 미국의 위상이 떨어진 반면 중국과 인도,브라질 등 신흥국 대표단들의 기세는 등등했다고 외신들은 전했다. 이들 신흥국의 위상이 높아지면서 국제질서에서 통용되던 안보 개념에도 변화가 일고 있는 것으로 감지됐다. 중국 정부와 구글 간 대립으로 표출된 '사이버 보안' 문제는 주요 세션의 ...

    한국경제 | 2010.01.29 00:00 | 김동욱

  • thumbnail
    [Global Issue] 아! 아이티… 카리브해 연안 흑인 노예 후예들의 서글픈 역사

    ... 노동력을 보충하기 위해 아프리카 흑인들이 노예로 수입됐고 이들은 오늘날 카리브해 도서에 널리 퍼진 뮬라토(흑인과 백인 간 혼혈)의 선조가 됐다. 특히 16세기 유럽에서 설탕수요가 늘면서 설탕공급을 늘리기 위한 노예제 플랜테이션이 브라질을 시작으로 카리브해 곳곳으로 퍼져갔다. 당시 폭염 속에서 사탕수수를 꺾어 으깬 뒤 즙을 오랜시간 끓여야 하는 설탕제조 과정은 매우 고통스러웠을 뿐 아니라 즙을 끓이기 위해 수많은 나무를 벌목해야 했던 만큼 노예제 노동을 통해서만 유지되던 ...

    한국경제 | 2010.01.29 00:00 | 조귀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