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2751-12760 / 21,9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사설] 중국에 밀리는 조선업계 회생방안 시급하다

    ... 중국에 세계 1위를 뺏겼다. 관련 업계에 따르면 11월 초 현재 세계 조선 수주 잔량에서 중국은 34.7%의 점유율을 기록, 33.8%인 한국을 처음으로 추월했다고 한다. 연말까지 한국 조선업체가 수주할 물량은 STX와 대우조선해양의 브라질 벌크선 등 얼마되지 않는 만큼 결국 수주 잔량과 신규 수주량에서 모두 연말까지 중국에 1위 자리를 내줄 것이 거의 확실시되고 있는 상황이다. 세계 최고의 조선 대국임을 자부해 온 우리로서는 충격적인 일이라고 하지 않을 수 없다. ...

    한국경제 | 2009.11.06 00:00 | 김선태

  • thumbnail
    "내년 亞신흥증시 유망…韓·中 가장 좋아"

    ... 진단했다. 데스미츠 CIO는 한국 중국 인도 등 아시아 주식과 함께 원자재도 유망 투자처로 꼽았다. "중국 등 신흥국가의 성장세로 원자재의 수요가 많아질 것이 당연하기 때문"이라는 설명이다. 그는 "따라서 원자재 수출국인 브라질과 호주 시장도 좋아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다만 이 같은 전망의 실현 여부는 향후 미국 경제의 회복 정도에 달려 있다고 지적했다. 데스미츠 CIO는 "미국의 경제가 성장을 지속하면 아시아 증시로서는 추가 급등을 할 수 있는 ...

    한국경제 | 2009.11.06 00:00 | 김재후

  • thumbnail
    '형만한 아우들' U-17월드컵 8강

    ... 성공하면서 한국 축구의 미래에 기대를 갖게 했다. 한국은 이어 열린 경기에서 뉴질랜드를 5-0으로 제압한 개최국 나이지리아와 오는 10일 오전 3시 칼라바르에서 4강 진출을 다툰다. 2007년 한국대회에서 정상에 오르는 등 브라질과 함께 역대 최다 우승국(3회)인 청소년축구 강호 나이지리아는 에다페 에그베디와 사니 에마뉘엘이 두 골씩 넣고 스탠리 오코로가 한 골을 보태 뉴질랜드를 대파했다. 이번 대회 8강 대진은 한국-나이지리아를 비롯 콜롬비아-터키,스위스...

    한국경제 | 2009.11.06 00:00 | 김경수

  • thumbnail
    미래에셋 '인사이트' 韓·러 비중 늘려 선전

    ... 금융위기가 한창이던 지난해 11월20일 순자산이 -61.04%까지 떨어졌던 것에 비하면 2배 정도 불어난 셈이다. 적립식으로 가입해 매월 꾸준히 납입해온 투자자들은 15.32%의 수익을 내고 있다. 인사이트펀드의 올 수익률은 브라질펀드(101.99%)나 러시아펀드(96.16%)보다는 뒤지지만 브릭스펀드(60.44%)와 50%대인 중국펀드들에 비하면 앞서는 성적이다. 이 펀드가 추종하는 벤치마크(MSCI AC월드지수)에 비해서도 40%포인트나 웃돈다. 박현철 메리츠증권 ...

    한국경제 | 2009.11.06 00:00 | 서정환

  • thumbnail
    [이블린 킴의 iBT writing] Essay <48>- "Twofold and yet one am I"

    ... do the homework last night. Right : It took me a long time to do the homework last night. Wrong : Since 1976 he is living in Brazil. Right : Since 1976 he has been living in Brazil. ▶ Vocabs : △ 타고난 (inborn,innate,congenital,hereditary,inbred) △ 순결한 (si...

    한국경제 | 2009.11.06 00:00 | 오춘호

  • "브라질ㆍ호주 등 수도이전 모두 실패"

    행정수도 이전을 한 다른 나라들의 사정은 어떨까. 청와대가 5일 내놓은 외국 사례에 따르면 전쟁과 통일의 결과로 행정 수도를 분할한 독일과 남아프리카공화국 등은 행정비효율이 극심하게 일어났다. 행정수도를 이전한 브라질과 호주 등도 여전히 자족기능이 취약한 것으로 나타났다. 브라질은 국토 균형발전과 국민통합을 명목으로 신수도(브라질리아)를 건설했고 1960년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천도했다. 하지만 상당수 이주 공무원은 동부해안(리우 · 상파울루)에 거주함으로써 ...

    한국경제 | 2009.11.05 00:00 | 홍영식

  • thumbnail
    [글로벌 인재포럼 2009] "핵 없어야 더 큰 안전 보장 받는다는 사실 인식시켜야"

    ... 활동을 강화하는 제3의 길을 보여줘야 한다. ▼사회=한국이 G20 의장국을 맡은 것이 화제다. G20의 역할을 어떻게 보는가. ▼아이켄베리 교수=우리는 세계적인 권력 지형에서 큰 변환점을 맞이하고 있다. 중국이 떠오르고 있고 브라질 인도 남아프리카공화국도 마찬가지다. 한국은 이 같은 신흥세력의 상징이 됐다. 반면 미국과 안전보장이사회 등 전통적인 세력은 정체돼 있다. 이 가운데 유연한 메커니즘을 가진 G20이야말로 집단적인 리더십과 실질적인 협력을 이끌어낼 것이다. ...

    한국경제 | 2009.11.05 00:00 | 김유미

  • IMF "외환보유액 최다 증가국은 한국"

    ... 예상되고 있다. 한국에 이어 올해 8월까지 외환보유액이 가장 많이 늘어난 국가는 홍콩으로 415억6200만달러가 증가했으며 ▲스위스 339억5200만달러 ▲덴마크 335억4500만달러 ▲일본 313억8200만달러 등의 순이었다. 브라질(276억3200만달러)과 영국(239억3600만달러), 독일(236억4000만달러) 등도 200억달러 이상 증가했다. 이어 스웨덴(165억6500만달러), 호주(157억7900만달러), 이스라엘·이탈리아(각 121억7800만달러), ...

    한국경제 | 2009.11.04 00:00 | greg

  • thumbnail
    佛 최고지성 인류학자 레비-스트로스 타계

    ... 프랑세즈가 3일(현지시간) 밝혔다. 향년 100세. 아카데미 프랑세즈의 최고 연장자 회원이던 레비-스트로스는 구조주의의 선구자로,프랑스에서 장 폴 사르트르 이후 최고의 지성으로 평가되고 있는 인물이다. 벨기에 브뤼셀에서 태어난 고인은 1935년 브라질 상파울루대 교수를 지낼 당시 남아메리카 오지를 탐험한 경험을 토대로 문화와 인간의 보편성에 대한 통찰을 담고 있는 문명 비평서인 '슬픈 열대'(1955년)를 썼다. '구조인류학'(1958년) '야생의 사고'(1962년) 등의 주요 ...

    한국경제 | 2009.11.04 00:00 | 오광진

  • thumbnail
    수익 난 해외주식형은 연내 정리해야 유리

    ... 것이 유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이 경우 주가 회복이 관건인 만큼 지역별 전망을 주의 깊게 따져봐야 한다는 지적이다. 오성진 현대증권 자산관리센터장은 "해외펀드 중에서 성장성과 기대수익률이 높은 국가펀드는 중국 인도 브라질 러시아 순"이라며 "이들 지역에 투자하는 펀드는 원금을 회복할 가능성이 높으므로 섣불리 환매하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러시아와 브라질펀드는 올 들어 97% 이상 수익을 내고 있으며 중국 본토펀드엔 해외펀드 최장 기간 순유출 ...

    한국경제 | 2009.11.04 00:00 | 김재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