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20 / 12,8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백신 개발돼도 일반인 접종 올해 안에는 어려워"

    ... 단계를 1~2개월로 단축했다. 3상도 이르면 올가을 마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그러나 개발 완료 후에도 생산과 유통, 배급 등의 문제가 남아 올해 안에 일반 시민들이 접종받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로이터통신은 지적했다. 미국과 브라질, 인도 등은 자국 국민의 물량을 선점하기 위해 개발사들에 수억달러를 미리 투자하기도 했다. 치료제로는 최근 스테로이드제 덱사메타손(부신피질호르몬제)이 주목받았다. 영국 보건부에 따르면 중증 코로나19 환자에게 덱사메타손을 처방한 결과 ...

    한국경제 | 2020.06.28 17:45 | 강현우

  • thumbnail
    글로벌 코로나 재확산 비상…1000만명 돌파

    미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이 다시 위험 수위를 넘나들면서 경제활동 재개에 급제동이 걸렸다. 브라질, 인도 등에서도 확진자 발생이 연일 최다치를 넘어서고 있다. 겨울로 접어든 남반구의 남미와 아프리카에서 코로나19가 빠르게 확산하면서 북반구에서도 올가을 2차 대유행이 나타날 것이란 우려가 커지고 있다. 통계사이트 월도미터에 따르면 글로벌 코로나19 확진자는 전날 17만여 명이 추가돼 누적 1007만여 명으로 늘어났다. 미국에선 ...

    한국경제 | 2020.06.28 17:45 | 강현우/주용석

  • thumbnail
    G20 2분기 성장률 -18%…'V자 반등' 멀어졌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각국의 2분기 경제 성장률이 대폭 악화할 것으로 관측되는 가운데 3분기 경기 반등 기대도 흔들리고 있다. 미국과 브라질 인도 중동 등 세계 곳곳에서 코로나19 확산이 이어지거나 재유행하고 있어서다. 28일 블룸버그가 24개 투자은행(IB)과 경제연구소의 성장률 전망치를 집계한 결과 주요 20개국(G20)의 2분기 성장률 전망치는 평균 -18.1%(계절조정 연율 기준)로 집계됐다. 코로나19 확산으로 ...

    한국경제 | 2020.06.28 17:29 | 김현석

  • thumbnail
    "철광석값 급등 더는 못 버텨"…포스코·현대제철도 철강 가격 올리나

    ... 지난달 미국의 US스틸도 철강값을 올리겠다고 발표했다. 글로벌 철강사들이 도미노 가격 인상에 나선 배경은 원재료값 상승이다. 철광석 가격은 이달 초 9개월 만에 t당 100달러를 넘어섰다. 두 달 새 26.8%나 올랐다. 주요 산지인 브라질에서 코로나19 확산으로 생산에 차질이 생긴 영향이다. 중국 정부의 경기부양 기대로 중국 철강사들이 생산량을 급격히 늘린 것도 철광석 가격 상승으로 이어졌다. 중국의 5월 조강생산량은 9227만t으로 사상 처음으로 9000만t을 넘어섰다. ...

    한국경제 | 2020.06.28 17:20 | 최만수

  • thumbnail
    전세계 코로나19 확진자 1000만명 돌파…미국·브라질 급증

    ... 감염증) 확진자가 1000만명을 넘어섰다. 국제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 집계에 따르면 28일 오전 6시경 기준 전 세계 코로나19 확진자는 누적 1001만3690명으로 집계됐다. 코로나19 확진자 1000만명 돌파는 최근 들어 미국과 브라질 등에서 일일 신규 확진자 수가 수만명씩 늘어나면서 예견됐다. 중국이 작년 12월31일 세계보건기구(WHO)에 우한에서 정체불명의 폐렴이 발생했다고 보고한 지 6개월 만이다. 국가별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미국 258만7479명 △브라질 ...

    한국경제 | 2020.06.28 10:17

  • thumbnail
    코로나 폭증 인도, 종이침대 궁여지책…"병상이 없다"

    ...지부는 27일 인도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가 전날보다 1만8552명 늘어 누적 50만8953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사망자는 누적 1만5685명이다. 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인도의 누적 확진자 수는 미국 255만명, 브라질 128만명, 러시아 62만명에 이어 세계 네 번째로 많다. 일일 신규 확진자 수도 24일 1만5000여명, 25일 1만6000여명, 26일 1만7000여명으로 지속 증가하고 있다. 미시간대 생물통계학 교수인 브라마르 무케르지가 ...

    한국경제 | 2020.06.27 15:14 | 오세성

  • 美 하루 확진 4만명대…텍사스, 경제재개 중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가장 많은 미국과 브라질, 인도에서 연일 최다 확진자가 쏟아지고 있다. 전 세계 코로나19 감염자는 970만 명을 넘어섰다. 26일 통계사이트 월도미터에 따르면 전날 하루 동안 전 세계에서 17만9718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누적 확진자는 970만2386명, 누적 사망자는 49만989명으로 집계됐다. 미국에선 4만184명이 추가됐다. 하루 추가 확진자가 4만 명을 넘은 것은 처음이다. ...

    한국경제 | 2020.06.26 17:19 | 강현우

  • thumbnail
    브렉시트·코로나 사태로 신흥국 통화 닮아가는 파운드화

    ... 스위스 프랑, 유로 등과 함께 5대 기축통화로 꼽혔다. 하지만 브렉시트 선언 이후 파운드화의 유동성이 감소하면서 상황이 달라졌다는 게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FT는 “이번 코로나19 사태에서 파운드화보다 내재변동성이 더 커진 통화는 브라질 헤알화밖에 없다”며 “파운드는 주요 10개국(G10) 통화보다 신흥국 통화와 더 많이 닮아가고 있다”고 지적했다. 박상용 기자 yourpencil@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6.26 15:48 | 박상용

  • thumbnail
    [홍재화 무역인문학] 코로나 이후 미국은 디플레이션, 다른 나라는 인플레이션 가능성이 높다

    ... 아니고 위안화도 아니고 달러 품귀 현상이 나서 거덜 나는 나라들이 많아졌다는 것이다. 과거 피그(PIGS) 국가라고 일컬어졌던 포르투갈, 스페인, 그리스, 스페인이 다시 흔들리고 있다. 이탈리아가 여러 가지 측면에서 가장 어렵다. 브라질, 멕시코, 인도네시아는 자원도 많아서 괜찮을 것같았지만, 국가시스템이 약한데다 외자(外資)가 빠져나가면서 국가부도 위기에 몰리고 있다. 달러수요는 결국 국가 간의 무역에서 결제 통화의 비율로 나타난다. 국제은행간통신협회(SWIFT)에 ...

    글방 | 2020.06.26 10:00

  • thumbnail
    벌크선 운임 3배 폭등…해운 '최악의 바다' 지났다

    ... 대형 벌크선 운임을 나타내는 BCI는 BDI 산정 시 40%의 비중을 차지한다. BCI는 이달 1일 82포인트에서 17일 2455포인트로 30배 가까이 올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철광석 생산을 중단했던 브라질의 철광석 업체인 발레가 수출을 재개하면서 화주들의 운송 수요가 급증한 결과다. 팬오션 대한해운 등 국내 벌크선사엔 숨통이 트였다. 하림그룹 계열의 팬오션과 SM그룹 해운 부문의 대한해운은 벌크선을 주력으로 내세우고 있다. 보통 5월 ...

    한국경제 | 2020.06.25 17:25 | 이선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