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61-70 / 12,7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먼지없는 봄 하늘이라니"…뜻밖의 코로나 선물 '에코 소비'

    ... 2005년 관측을 시작한 이래로 대기 상태가 가장 깨끗한 것으로 확인됐다. 미 서부 로스엔젤레스의 지난달 이산화질소 수치는 5년 전 같은달과 비교해 29% 떨어졌다. 미국뿐 아니라 프랑스 파리(-45%), 호주 시드니(-38%),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26%), 남아프리카공화국 더반(-9%) 등 전 세계 각 도시에서도 이산화질소 수치가 떨어졌다. 등산 등 야외활동을 할 때 입는 의류를 주로 제작하는 아웃도어 업계 역시 친환경 제품 생산과 마케팅에 발 벗고 나서고 ...

    한국경제 | 2020.04.29 13:51 | 이미경

  • thumbnail
    브라질 코로나19 첫 사망자 발생 한 달 만에 중국 넘어서

    브라질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발 이후 확진자와 사망자가 연일 큰 폭으로 늘고 있다. 29일(현지시간) 브라질 보건부에 따르면 브라질 내 코로나19 누적 사망자 수는 전날보다 474명 증가한 5017명으로 집계돼 중국(4643명)을 넘어섰다. 이날 코로나19 사망자 증가폭은 지난달 17일 첫 사망자 보고 이후 가장 크다. 확진자 수는 전날보다 5385명 늘어난 7만1886명으로 집계됐다. 확진자 대비 사망자 비율을 나타내는 ...

    한국경제 | 2020.04.29 08:09

  • "각자도생 최우선…새로운 통상질서에 대비해야"

    ... 세계무역기구(WTO) 보고서에 따르면 코로나19에 대처하기 위해 80여 개국이 자국 보호를 목적으로 새로운 수출 제한 조치를 도입한 것으로 집계됐다. 세계 자유무역 확대에 공헌할 수 있는 통상 협상도 줄줄이 흔들리고 있다. 브라질 아르헨티나 우루과이 파라과이 등 남미 4개국이 1995년 출범시킨 경제공동체 ‘메르코수르’의 새 통상 협정이 대표적이다. 메르코수르 순회 의장국인 파라과이 외교부는 최근 성명에서 “아르헨티나가 자국 ...

    한국경제 | 2020.04.28 17:11 | 구은서

  • thumbnail
    코로나이후 세계화와 역세계화의 기로에서

    ... 지역에서 중국의 위치는 확고해졌다. 중국은 최종 제품 거래를 통해 다른 허브 (미국과 독일) 와도 중요한 관계를 맺었을 뿐만 아니라 아시아 이웃 (일본, 한국, 대만 등 거의 모든 아시아 국가) 및 기타 신흥 국가(러시아, 브라질, 인도)와의 연계도 훨씬 훨씬 두껍게 되었다. 이는 세계화가 중국의 시장개방이후 중국 중심으로 급격하게 이루어 졌음을 보여준다. 반면 전통적인 미국-유럽의 경제 고리는 매우 약해졌다. 코로나19로 인하여 가장 많이 타격을 받은 나라가 ...

    글방 | 2020.04.28 13:29

  • thumbnail
    코로나19 확진자 6만명 넘은 브라질…마스크 착용 의무 지역↑

    브라질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이어지면서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한 지역이 늘고 있다. 27일(현지시간) 브라질 보건부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진자는 전날보다 4613명 많은 6만6501명으로 증가했다. 같은 기간 사망자는 338명 많은 4543명으로 늘었다. 확진자 대비 사망자 비율을 뜻하는 치명률은 6.8%로 높아졌다. 여기에 보건부가 코로나19 유사 증세를 보이다 사망한 1300여명을 조사 중이라 사망자 수는 계속 ...

    한국경제 | 2020.04.28 07:42 | 고은빛

  • 에어버스 "현금 바닥"…대규모 구조조정 예고

    ... 수요가 돌아가려면 5~10년은 필요하다”고 했다. 이는 시장 예상(3~4년)보다 훨씬 비관적인 전망이다. 경쟁사인 보잉 역시 조만간 1분기 실적 발표와 함께 구조조정 계획을 발표할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보잉은 최근 브라질 엠브라에르와의 민간항공기 합작법인 설립 계획을 포기했다. 보잉은 엠브라에르가 계약 조건을 지키지 않았다고 주장했으나 업계에선 유동성을 확보하려는 조치란 해석이 나왔다. 이고운 기자 ccat@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4.27 17:40 | 이고운

  • thumbnail
    "4분기 코로나 재발하면 최악…세계 GDP -7.2%까지 추락 가능"

    ... 거둘 경우 올 하반기부터 빠른 속도로 경제 활동이 재개되는 낙관적인 상황에서는 세계 경제가 4.0% 정도만 위축될 것으로 관측했다. 국가별로는 미국(-6.4%), 유로존(-8.1%), 일본(-4.0%), 독일(-5.5%), 브라질(-3.2%), 인도(-4.5%), 남아프리카공화국(-5.6%), 러시아(-5.8%) 등 대부분의 나라가 마이너스 성장률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됐다. 다만 중국만이 올해 2.0% 플러스 성장할 것으로 예측됐다. 반면 백신이 개발되지 ...

    한국경제 | 2020.04.27 10:56 | 노정동

  • 보잉-엠브라에르 '42억弗 빅딜' 무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글로벌 항공업계가 흔들리고 있다. 거대 항공기 제조업체인 미국 보잉과 브라질 엠브라에르의 인수합병(M&A) 계획이 무산됐고, 에어프랑스 KLM 루프트한자 등 경영난에 빠진 항공사들은 각국 정부를 상대로 자금 지원 요청에 나서고 있다. 25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보잉은 2018년 말부터 엠브라에르와 추진해 온 민간 항공기 합작법인 설립 계획을 철회했다. 당초 보잉은 42억달러를 ...

    한국경제 | 2020.04.26 17:45 | 박상용

  • 브라질 헤알화 가치 연일 '사상최저'

    브라질 헤알화 가치가 사상 최저치 기록을 이어가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른 경기 위축과 내부 정치 갈등 등이 겹친 결과다. 브라질 외환시장에서 23일(현지시간) 미국 달러화 대비 헤알화 환율은 전일 대비 2.19% 오른 달러당 5.528헤알에 마감됐다. 헤알화 환율이 달러당 5.5헤알을 넘은 것은 1994년 7월 ‘헤알 플랜’이 도입된 이후 처음이다. 헤알 플랜은 연간 물가상승률이 수천%에 ...

    한국경제 | 2020.04.24 17:25 | 안정락

  • thumbnail
    철광석값 오르고 수요는 줄고…철강업계 '이중고'

    ... 감소가 불가피하다”며 “2분기 실적에도 영향을 줄 것”이라고 우려했다. 포스코는 해외 생산기지 중 이탈리아 필리핀 말레이시아 인도 등 10곳이 셧다운(가동 중단) 상태라고 밝혔다. 현대제철도 미국 브라질 멕시코의 가공센터가 셧다운 상태다. 모두 자동차 강판 가공센터다. 현대제철 “전기로 가동 중단 검토” 철강업계에서는 포스코가 12년 만에 감산을 단행할지 주목하고 있다. 이미 아르셀로미탈 일본제철 US스틸 등 세계 ...

    한국경제 | 2020.04.24 17:19 | 최만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