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퇴직금만 870억원…비데킹 포르쉐 CEO

    퇴직금 중 절반 사회기부 독일 최대 자동차회사인 폴크스바겐(VW) 인수 실패로 사임한 스포츠카 제조업체 포르쉐의 벤델린 비데킹 최고경영자(CEO, 56)가 퇴직 보상금으로 5000만 유로(7000만 달러·약 874억원)를 받게 된다. 영국 BBC방송 인터넷판은 24일 포르쉐의 비데킹 CEO가 폴크스바겐 인수 시도 무산의 책임으로 사임했다며 이같이 보도했다. 지난 1983년 포르쉐에 입사한 비데킹은 1993년 CEO직을 맡아 포르쉐는 물론 독일 ...

    한국경제 | 2009.07.24 00:00 | greg

  • thumbnail
    럭셔리카 품은 '비틀'…1위 도요타도 넘본다

    ... 지난해 순이익은 64억유로로 폭스바겐(47억유로)보다 많은 알짜회사다. 통합회사는 폭스바겐과 포르쉐가 지분 50% 이상을 갖고 독일 니더작센 주정부가 20%,QIA가 14.9~19.9%로 3대주주가 되는 구조다. ◆피흐 vs 비데킹?b엇갈린 운명 포르쉐의 폭스바겐 경영권 쟁탈전을 처음 시작한 벤델린 비데킹 포르쉐 최고경영자(CEO)는 폭스바겐 인수 과정에서 회사가 100억유로에 달하는 빚을 지게 해 거꾸로 인수당한 책임을 지고 물러났다. 폭스바겐 측의 퇴진 ...

    한국경제 | 2009.07.24 00:00 | 김미희

  • 오늘의 주요뉴스 (오전 11시)

    ... 500만원,300만원 문국현 대표 항소심서도 의원직상실형…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 ◆DJ, 인공호흡기 부착 다시 중환자실로…"건강수치 정상으로 회복중" ◆'성폭행' 민노총 前 간부 징역 3년선고…서울중앙지법 국제 ◆포르쉐 CEO 비데킹사임…신임 CEO에 마흐트 최고생산책임자 포르쉐 경영감독위, 폴크스바겐 합병에 대해 50억 유로의 증자계획 승인 ◆오바마 미국 대통령 11월 방일 추진…니혼게이자이신문 스포츠 ◆클리블랜드 추신수, 터론토전 3타수 1안타 2타점 ...

    조세일보 | 2009.07.24 00:00

  • 포르쉐 CEO 사임…폭스바겐 '피인수' 급물살 탈 듯

    독일 자동차업체 포르쉐의 최고경영자(CEO) 벤델린 비데킹(56)이 사임한다. 로이터, 블룸버그통신 등에 따르면 포르쉐 이사진은 23일(현지시간) 독일 슈터가르트에서 열린 경영감독위원회에서 비데킹 CEO와 홀거 헤르터 최고재정책임자(CFO)가 곧 사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비데킹 CEO의 사임 이유는 폭스바겐이 추진 중인 포르쉐의 인수를 더욱 원활히 진행하게 하기 위해서다. 비데킹은 포르쉐를 약 80억 유로에 인수하겠다는 폭스바겐의 제안에 강력히 ...

    한국경제 | 2009.07.23 00:00 | hiskang

  • 아부다비 '오일달러', 세계경제의 錢主로

    ... 등장했다.독일 시사주간 포쿠스 최신호(6월8일자)에 따르면 카타르는 독일 자동차업체 포르쉐의 폭스바겐 인수를 돕겠다는 의사를 밝혔다.카타르의 셰이크 하마드 빈 할리파 알 타니 국왕은 국부펀드인 카타르투자청(QIA)을 통해 포르쉐의 벤델린 비데킹 최고경영자(CEO)와 폭스바겐에 지분을 투자키로 구두 합의했다.앞서 아부다비 국부펀드는 독일 최고급 자동차업체 다임러의 지분 9.1%를 확보하는 등 독일 자동차 산업의 실제 주인으로 위상이 급변하고 있다. 이같은 아부다비 자본의 활발한 ...

    한국경제 | 2009.06.07 00:00 | 김동욱

  • 폭스바겐ㆍ포르쉐 경영진 '합병 신경전'

    ... 페르디난트 피흐 폭스바겐 회장은 지난주 첫 미팅에서 "포르쉐는 통합 이전에 90억유로(약 120억달러)의 부채를 해결해야 하며,새 통합회사의 최고경영자(CEO)는 마틴 빈터콘 폭스바겐 CEO가 맡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벤델링 비데킹 포르쉐 CEO가 위협적인 태도로 거부감을 드러내면서 양측의 이견이 커졌다고 신문은 덧붙였다. 블룸버그통신은 폭스바겐과 포르쉐의 전쟁이 다시 시작됐다고 전했다. 한편 중국 경제일보는 이날 피아트가 광저우자동차와 합작,43억위안을 투자해 ...

    한국경제 | 2009.05.18 00:00 | 김미희

  • '한지붕 두가문' 포르쉐·폭스바겐, 'M&A혈투' 갈수록 점입가경

    ... 포르쉐 지분 13%를 보유하고 있는 등 포르쉐와 피에히 일가는 밀접한 관계를 맺고 있다. 포르쉐 회장은 폭스바겐과 포르쉐를 합병해 새로운 지주회사를 만든 뒤 가문과 외부 투자자로부터 자금 지원을 받아 포르쉐를 정상화시킨다는 벤델린 비데킹 포르쉐 최고경영자(CEO)의 계획을 지지하고 있다. 카타르의 국부펀드가 폭스바겐과 포르쉐의 통합으로 출범할 지주회사 투자에 관심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이 안에 힘을 실어주고 있다. 반면 피에히 회장은 지난달 22일 포르쉐를 ...

    한국경제 | 2009.05.05 00:00 | 서기열

  • thumbnail
    글로벌 車 CEO 상하이 총집결 "살 길은 중국시장 뿐"

    ... 메이커와 CEO(최고경영자)들이 '2009 상하이 모터쇼'가 열리는 중국 상하이로 집결하고 있다. 글로벌 불황을 타개할 시장은 중국밖에 없다는 인식에서다. 도요타자동차의 와타나베 가쓰아키 사장,다임러의 디터 체체 회장,포르쉐의 벤델린 비데킹 이사회 의장,폭스바겐의 마르틴 빈터콘 회장 등 자동차계의 거물들이 상하이에 도착했다. 생사의 기로에 놓인 GM의 신임 CEO인 프리츠 헨더슨 회장도 참가 여부를 저울질하다 막판에 상하이행을 결정했다. 올 들어 글로벌 불황 여파로 ...

    한국경제 | 2009.04.19 00:00 | 하영춘

  • thumbnail
    정몽구 회장, 세계 車업계 파워인물 6위에

    ... 기아차를 세계 5위 자동차업체로 올려놨다"며 선정 이유를 설명했다. 정 회장은 1년 만에 41단계 수직 상승했다. 모터트렌드는 또 현대차가 렉서스와 경쟁하기 위해 개발한 제네시스,기아차가 내놓은 쏘울 등도 성공작이라고 평가했다. 이번 조사에서 영향력 있는 인물 1위는 후쿠이 다케오 혼다 사장이 차지했다. 벤델린 비데킹 포르쉐 AG 이사회 의장,조 후지오 도요타 회장,페르디난드 피에히 폭스바겐그룹 이사회 의장,카를로스 곤 르노닛산 회장이 뒤를 이었다.

    한국경제 | 2009.02.11 00:00 | 이상열

  • "정몽구, 세계 車업계 영향력 6위"

    ... 직접 챙기는 정 회장이 판매대수 기준으로 혼다를 제치고 현대기아차를 세계 5위의 자동차 업체로 올려놓은 점을 평가해 이같이 순위를 매겼다"고 설명했다고 현대기아차는 전했다. 1위에는 혼다 후쿠이 다케오 사장이 올랐으며 벤델린 비데킹 포르쉐 AG 이사회 의장이 2위에 선정됐다. 모터트렌드는 1949년 발간돼 미국 최고의 발행부수 및 권위를 자랑하는 전문지로 미국 소비자들의 구매시 비중있는 참고 자료로 활용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김범수 기자 bumsoo...

    연합뉴스 | 2009.02.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