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3,2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르네상스 본고장' 이탈리아 피렌체, 한국영화에 매료되다(종합)

    ... 열리는 대중 행사라는 의미도 크다. 이날 개막작으로는 미국계 사모펀드 론스타의 외환은행 불법 매각 과정을 그린 정지영 감독의 '블랙머니'가 상영됐다. 작년에 한국에서 개봉해 248만명을 끌어모은 흥행작이다. 한국의 금융 비리 사건을 모티브로 한 영화라 이야기 전개를 따라가기가 쉽지 않을 것으로 짐작했지만 현지 관객의 반응은 의외로 뜨거웠다. 관객들은 '엔딩 크레딧'이 흐르자 약속이나 한 듯 동시에 큰 박수를 보내며 감상평을 대신했다 현장에서 만난 한 ...

    한국경제 | 2020.09.24 22:09 | YONHAP

  • thumbnail
    '마치 결단인냥' 탈당·제명…여야, 비판여론 꼼수해법

    ... 손혜원 의원이 민주당을 탈당했다. 최근 1심에서 징역형을 선고받고 항소한 상태다. 민주당 서영교 의원의 경우 가족 채용 논란 등으로 2016년 7월 탈당했지만, 이듬해 9월 복당했다. 2017년 초 당시 새누리당에서는 비리 사건으로 기소된 현기환 전 청와대 정무수석과 이병석 전 국회부의장, 과거 강제추행 유죄 전력이 문제가 된 박희태 전 국회의장 등이 무더기 제명됐다. 2006년에는 성추행 파문에 휘말린 최연희 당시 한나라당(국민의힘 전신) 의원이 ...

    한국경제 | 2020.09.24 18:23 | YONHAP

  • thumbnail
    고대 교수들, 근거 없이 자녀에 A+…대학은 '부모찬스' 눈감아

    체육 특기자 전형에서는 입시부정도 적발 교수들 강남 유흥업소서 법인카드 총 6천693만원 결제 '황금열쇠' 비리 재현…퇴직 교원에게 순금 15돈 부당 지급 성적 공정성 시비 등을 이유로 자녀들이 대학교수인 부모 강의를 듣지 않도록 하는 규정이 있지만, 고려대 교수들이 대학 측에 아무런 신고도 하지 않고 자녀에게 자신의 강의를 수강하게 한 사실이 무더기 적발됐다. 부모인 교수들은 자녀에게 대부분 A 이상 고학점을 매겼으나 성적 산출 근거를 대학에 ...

    한국경제 | 2020.09.24 17:54 | YONHAP

  • thumbnail
    정경심, 법정서 또 건강 문제 호소…중도 퇴정

    "병원서 2차례 수술 권고…기일 미뤄달라" 입시비리와 사모펀드 의혹 등으로 기소된 정경심 동양대 교수가 재차 건강 문제를 호소하면서 재판 도중 법정을 떠났다. 정 교수는 24일 오후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2부(임정엽 권성수 김선희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속행 공판에서 재판부 허가를 받고 퇴정했다. 정 교수는 오후 2시 시작한 이날 공판에 출석해 2시간 넘게 재판이 이어지자 변호인을 통해 건강 문제를 호소했다. 변호인은 "정경심 피고인이 ...

    한국경제 | 2020.09.24 17:29 | YONHAP

  • thumbnail
    고려대 교수들, 강남 유흥업소서 연구비 7천여만원 '펑펑'

    고려대 일부 교수들이 유흥주점에서 연구비를 수백회에 걸쳐 쓰고 용처를 속인 사실이 교육부 감사에서 적발됐다. 또 입시와 채용과정에서도 부적절한 사례가 드러났다. 교육부는 24일 고려대를 운영하는 학교법인 고려중앙학원과 고려대에 대한 종합감사 결과, 38건의 지적사항을 적발하고 이 중 2건은 수사기관에 수사를 의뢰, 1건은 고발 조치했다. 교육부가 고려대를 종합감사한 것은 개교 이래 처음이다. 감사총괄담당관 등 20명을 파견해 지난 1월29일...

    한국경제 | 2020.09.24 16:34 | 강경주

  • thumbnail
    '정경심 재판' 11월 마무리…연내 1심 선고 가능성(종합)

    입시비리와 사모펀드 의혹 등으로 기소된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배우자 정경심 교수의 재판이 오는 11월 마무리된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2부(임정엽 권성수 김선희 부장판사)는 24일 정 교수에 대한 속행공판을 열어 "오는 11월 5일 검찰 구형과 피고인 최후진술을 듣고 재판을 끝낼 예정"이라고 밝혔다. 다음 달 29일 공판에서 검찰이 최종 의견을 밝히고, 마지막 공판에서는 변호인과 정 교수가 의견을 말하는 절차가 진행된다. 검찰의 구형은 ...

    한국경제 | 2020.09.24 16:30 | YONHAP

  • thumbnail
    경찰, '지인 자녀 부정채용 의혹' 나경원 사건 각하의견 송치

    ... 있어 중복수사 우려가 있고 법적 절차 등을 고려해 검찰과 협의를 거쳐 각하 의견을 달아 송치했다"고 밝혔다. 지난 3월 민생경제연구소 등 시민단체들은 나 전 의원이 한국스페셜올림픽위원회(스페셜위원회) 회장 재직 당시 지인 자녀를 부정 채용했다며 경찰청에 고발했다. 민생경제연구소 등은 지난해 9월부터 12차례에 걸쳐 나 전 의원의 자녀 대학 부정 입학, 스페셜올림픽코리아 사유화 및 흥신학원 사학비리 의혹 등을 검찰·경찰에 고발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4 15:53 | YONHAP

  • thumbnail
    '정경심 재판' 11월 마무리…연내 1심 선고 가능성

    입시비리와 사모펀드 의혹 등으로 기소된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배우자 정경심 교수의 재판이 오는 11월 마무리된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2부(임정엽 권성수 김선희 부장판사)는 24일 정 교수에 대한 속행공판을 열어 "오는 11월 5일 검찰의 구형과 피고인의 최후진술을 듣고 재판을 끝낼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는 검찰이 지난해 9월 정 교수를 기소한 이후 약 1년 2개월 만이다. 일반적으로 형사재판에서 변론 종결 이후 1개월 이내에 판결이 ...

    한국경제 | 2020.09.24 14:43 | YONHAP

  • thumbnail
    KB국민은행이 사전과제 제출을 요구한 '2가지 이유'

    ... 20여명의 인력을 채용했다. 국민은행이 당초 서류단계부터 '사전 과제'제출을 요구한 또 다른 이유는 '블라인드 채용'이다. 공기업들은 2017년 하반기 채용부터 모두 블라인드 채용을 도입토록 의무화했다. 은행 채용비리로 곤욕을 치른후 은행연합회는 이듬해 6월 채용 절차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위해 '은행권 채용절차 모범규준'을 마련했다. 은행들은 그해 하반기 채용부터 모두 블라인드 채용을 도입했다. 모범규준은 성별,연령,출신학교,출신지,신체조건 ...

    한국경제 | 2020.09.24 13:58 | 공태윤

  • thumbnail
    '쓰레기 무게 속여 보조금 편취'…전주 청소업체 비리 경찰 수사

    ... 조작…덕진경찰서 "조만간 관련자 불러 조사" 전북 전주의 생활폐기물 수거업체인 ㈜토우가 쓰레기 무게를 부풀리는 수법으로 보조금을 편취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경찰이 본격적 수사에 착수했다. 전북 전주덕진경찰서는 최근 ㈜토우의 비리 의혹을 폭로한 전국민주연합노동조합의 고발장을 접수하고 관련 서류를 들여다보는 등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토우는 이전에도 대표의 자녀와 친척 등을 허위 직원으로 등록한 뒤, 억대 보조금을 횡령한 혐의로 고발돼 최근 실운영자가 ...

    한국경제 | 2020.09.24 11: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