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661-3670 / 4,1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비트코인 같은 핀테크 외환송금업 발전할 수 있을까

    ... 공청회에서는 이같은 토론이 오고갔습니다. 정부가 지난 5월 은행만 할 수 있는 외환업무를 증권·보험회사와 핀테크업체 등에도 허용하기로 하면서 각계 각층의 의견수렴을 위해 열린 자리였습니다. 법령이 개정되면 블록체인을 활용한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를 이용한 송금도 합법화할 전망입니다. 이주노동자와 결혼이민자 등 체류 외국인 158만명과 외국에서 공부하는 한국인 유학생 22만명 등 180만명 이상이 혜택을 볼 것으로 추정됩니다. 허가의 전제조건으로는 자금세탁방지와 소비자보호 ...

    한국경제 | 2016.12.16 18:21 | 이현일

  • thumbnail
    [스타트업 리포트] "실리콘밸리식 투자문화 50년 걸려…한국, 단기성과 집착 말아야"

    ... 시드머니(종잣돈)를 투자하는 벤처캐피털(VC)이다. 2011년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 설립돼 2014년부터 한국에서 본격적인 투자 활동을 하고 있다. 2년 남짓한 기간 24개 스타트업에 투자했다. 가사도우미 연결 서비스 미소, 비트코인거래소 코빗, 핀테크 업체 모인, 동영상 제작 솔루션 업체 쉐이커미디어 등이 대표 투자 사례다. 최근 170억원 규모의 2차 투자조합 결성도 마쳤다. 그는 “한국 시장을 타깃으로 하는 LA 소재 벤처기업이나 글로벌 진출을 노리는 ...

    한국경제 | 2016.12.13 17:53 | 임원기

  • 불법 유사수신행위 처벌 '징역 최고 5년→10년' 강화

    비트코인·FX마진거래 등 신종 수법도 규제…금융당국 조사권 도입 최근 들어 새로운 투자기법을 사칭해 고수익을 보장한다며 자금을 모집하는 불법 사금융행위가 급증함에 따라 처벌 수위가 최고 징역 5년에서 10년으로 강화된다. 또 신종 수법도 규제할 수 있도록 하고, 금융당국에 조사권을 주는 방안이 내년 법제화된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이런 내용이 담긴 유사수신행위법 개정안을 마련했다고 8일 밝혔다. 금융당국에 따르면 ...

    연합뉴스 | 2016.12.08 13:32

  • 일본은행-ECB, 결제시스템에 블록체인기술 응용방안 공동조사

    미즈호금융그룹, 일본IBM과 가상화폐 '미즈호머니' 공동개발 일본은행(BOJ)이 비트코인 같은 가상통화에 사용된 '블록체인(block chain)' 기술을 금융시장 결제시스템에 응용할 수 있는지를 유럽중앙은행(ECB)과 공동조사하기로 합의했다고 NHK방송이 8일 보도했다. 블록체인은 거래 데이터를 개별 금융기관의 서버가 아닌 인터넷상 클라우드에 분산 보관하는 기술이다. 2014년 대형 비트코인 중개업체 마운트곡스의 ...

    연합뉴스 | 2016.12.08 10:22

  • thumbnail
    [비즈 인사이드] 코인숲, 디지털화폐 비트코인으로 결제 가능

    ...계에서의 부자가 현실세계에서 부자가 되는 새로운 통화수단이 인기를 모으고 있다. 한국 내 데이터센터를 운영하는 코인숲(주)(대표 유보라매)은 디지털화폐 비트코인과 이더리움(거래명세가 담긴 블록이 사슬처럼 이어지는 블록체인 기술을 ... 사거나 서비스 이용료를 결제할 수 있다. 가상화폐를 이용하려면 보안성을 갖춘 암호화된 지갑을 만들어야 한다. 비트코인은 세계 어디든지 스마트폰을 쓸 수 있는 곳이라면 거래가 가능하다. 현재 비트코인 지갑 이용자 수는 1000만건으로 ...

    한국경제 | 2016.11.27 15:58

  • thumbnail
    [경찰팀 리포트] 텔레그램 통해 손쉽게 거래…"올해 마약사범 사상 최대"

    ... 구매한 유학생 등 80명을 검거했다. 경찰청 관계자는 “국내 마약조직은 ‘점조직’으로 활동해 찾기 어렵다”며 “돈을 결제할 때도 신용카드나 계좌거래 대신 추적이 어려운 ‘비트코인’을 이용하기도 한다”고 말했다. 마약을 직접 제조하는 범죄자도 늘고 있다. 인터넷에 대마 재배법이나 마약 제조법이 버젓이 공개돼 있다. 한 유튜브 채널은 동영상에 전자담배용 대마액상의 가격, 집에서 대마를 ...

    한국경제 | 2016.11.26 09:00 | 김동현

  • thumbnail
    금융사, '블록체인 금융거래' 앞당긴다

    ...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의심거래 정보를 공유하는 기술을 공동 채택한다. 블록체인은 애초 디지털통화(가상화폐)인 비트코인의 거래정보 저장 기술로 고안됐지만 지금은 인증, 자금이체, 무역거래 등에도 활용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다. 금융위원회는 ... 때 모바일 보증서를 발급하고 블록체인에 있는 정보와 대조해 진위를 확인하고 있다. 핀테크 기업들도 적극적이다. 코인플러그, 스트리미, 센트비 등 10여개사가 비트코인 거래중개와 환전, 전자지갑, 해외송금 서비스를 제공하거나 관련 ...

    한국경제 | 2016.11.24 17:51 | 김일규

  • 블록체인 활용 공동대응한다…금융권 컨소시엄 출범

    ... 중심으로 컨소시엄을 구성해 블록체인 활용 방안을 논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블록체인이란 정보분산을 통한 금융보안기술을 말한다. 네트워크 참여자가 정보를 암호화해 저장·공유하도록 설계된 일종의 분산형 장부이다. 가상통화 비트코인 거래의 핵심 기술로 널리 알려진 이 기술은 금융회사의 기존 거래장부를 대체할 차세대 금융거래 시스템으로 조명받고 있다. 각종 인증이나 자금이체, 무역거래에 블록체인을 활용할 수 있다는 것이다. 금융회사는 거래정보 관리와 보안대책에 ...

    연합뉴스 | 2016.11.24 16:17

  • 최순실 관련 '악성코드 주의보'…도박 등 불법 사이트 연결

    ... 사이트에 접속하면 용도가 불분명한 프로그램을 내려받으라는 메시지가 뜨거나 도박 등 불법 사이트로 연결된다. 해당 프로그램과 사이트에는 랜섬웨어가 깔린 것으로 파악됐다. 랜섬웨어는 중요 파일을 암호화한 뒤 이를 푸는 대가로 금전(비트코인)을 요구하는 악성 코드다. 이러한 방식으로 유포되는 랜섬웨어는 대부분 케르베르(cerber)로 최근 변종을 거듭하며 급속히 확산하고 있다. 앞서 '최순실 게이트'가 불거진 이후 국내 유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파밍...

    한국경제 | 2016.11.24 08:04

  • 최순실 관련 온라인 게시글 '악성코드 주의보'

    ... 사이트에 접속하면 용도가 불분명한 프로그램을 내려받으라는 메시지가 뜨거나 도박 등 불법 사이트로 연결된다. 해당 프로그램과 사이트에는 랜섬웨어가 깔린 것으로 파악됐다. 랜섬웨어는 중요 파일을 암호화한 뒤 이를 푸는 대가로 금전(비트코인)을 요구하는 악성 코드다. 이러한 방식으로 유포되는 랜섬웨어는 대부분 케르베르(cerber)로 최근 변종을 거듭하며 급속히 확산하고 있다. 앞서 '최순실 게이트'가 불거진 이후 국내 유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파밍...

    연합뉴스 | 2016.11.24 07: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