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4,1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FBI, '트위터 해킹' 수사 착수…美의회에서도 커지는 우려

    ... 민주당 대선 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 전기차 업체 테슬라의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 모델 킴 카다시안 등 정치인·억만장자·연예인 등 명사들의 트위터 계정에 '비트코인을 보내면 2배를 되돌려주겠다'는 내용의 트윗을 올렸다. 미 뉴욕주 금융서비스국도 이번 해킹 사건을 조사하겠다고 밝혔다. 미 의회에서는 트위터 해킹이 단순한 사기가 아니라 국가안보나 정치 교란을 겨냥했을 경우 더 심각한 타격이 ...

    한국경제 | 2020.07.17 07:24 | 조아라

  • thumbnail
    [모닝브리핑] 뉴욕증시·국제유가 하락…전국 곳곳서 소나기

    ... 착수했다고 밝혔습니다. 전날인 15일 해커로 추정되는 이들은 미 민주당 대선 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 모델 킴 카다시안 등 명사들의 트위터 계정에 '비트코인을 보내면 2배를 되돌려주겠다'는 내용의 트윗을 올렸습니다. ◆전국 곳곳서 소나기…낮 최고 32도 제헌절이자 금요일인 17일은 전국 여러 지역에서 소나기가 내릴 전망입니다. 서울과 경기도, 강원 영서, 충청내륙, ...

    한국경제 | 2020.07.17 06:58 | 오정민

  • thumbnail
    FBI, '트위터 해킹' 수사 착수…미 의회에서도 우려 목소리

    ... 민주당 대선 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 전기차 업체 테슬라의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 모델 킴 카다시안 등 정치인·억만장자·연예인 등 명사들의 트위터 계정에 '비트코인을 보내면 2배를 되돌려주겠다'는 내용의 트윗을 올렸다. 미 뉴욕주 금융서비스국도 이번 해킹 사건을 조사하겠다고 밝혔다. 미 의회에서는 트위터 해킹이 단순한 사기가 아니라 국가안보나 정치 교란을 겨냥했을 경우 더 심각한 타격이 ...

    한국경제 | 2020.07.17 05:55 | YONHAP

  • thumbnail
    '트위터 해킹' FBI가 수사 이끌어…미 의회에서도 우려 목소리

    미국 연방수사국(FBI)이 트위터 해킹 사건에 대한 수사를 이끌고 있다고 로이터 통신이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로이터는 소식통을 인용해 FBI가 저명 인사들의 트위터 계정을 장악해 비트코인을 가로채는 사기를 벌인 해커들을 찾는 수사를 이끌고 있다고 전했다. FBI는 별다른 입장을 내놓지 않았다. FBI는 앞서 해커들이 민주당 대선 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 전기차 업체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 ...

    한국경제 | 2020.07.17 03:46 | YONHAP

  • thumbnail
    Premium [한국경제신문 편집국장입니다] 안봐도 보이는 것들

    ... 바이든 전 부통령,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 등의 계정을 탈취한 뒤 “30분 안에 1000달러를 보내면 돈을 두 배로 돌려주겠다”는 글을 올리자 약 한시간만에 11만8000달러에 해당하는 비트코인이 송금됐다는 겁니다. 공짜 좋아하는 것은 인간의 본성이지만 공짜는 대부분 독을 품고 있습니다. 세 번째 '정답'에 대해 고개를 갸우뚱하는 분이 계실지도 모르겠습니다. 어떤 사안을 판단하거나 결정을 하는데 사전에 정해진 답은 없으며 ...

    모바일한경 | 2020.07.16 18:57 | 조일훈

  • thumbnail
    바이든·머스크도 털렸다…최악 '트위터 해킹'에 美 발칵

    ... 유력 인사들의 트위터 계정이 15일(현지시간) 동시에 털렸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이후 의사소통의 중심 축이 온라인 공간으로 이동한 가운데 발생한 일이라 파장이 만만치 않을 전망이다. “비트코인 보내면 두 배로 돌려주겠다” 해킹당한 인사들의 계정에는 “30분 안에 1000달러(약 120만원)를 비트코인 계좌로 보내면 돈을 두 배로 돌려주겠다”는 글이 올라왔다. 구체적인 문구는 조금씩 달랐다. 게이츠의 ...

    한국경제 | 2020.07.16 17:27 | 최한종

  • thumbnail
    트위터 유명인 계정 해킹 사기, 어떻게 이뤄졌나

    ... 뒤에는 가상화폐 사기에 동원했다. 이들은 해킹한 유명인사 계정에 트윗을 올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나 '사람들의 요청'을 이유로 들며 "사회에 환원하려 하니 30분 또는 1시간 안에 비트코인(가상화폐)을 보내주면 배로 되돌려주겠다"고 사람들을 유혹했다. 사람들 눈에는 세계 굴지의 부자들과 명사들의 '약속'으로 보일 테니 당연히 솔깃해질 수밖에 없다. 통상적으로 이런 사기에는 유명인사의 계정처럼 ...

    한국경제 | 2020.07.16 17:20 | YONHAP

  • thumbnail
    히틀러 옹호부터 보안 캠페인까지…역대 트위터 해킹 목적은?

    미국 저명 인사들의 트위터 계정에서 발생한 '무더기 해킹'은 가상화폐인 비트코인 사기가 목적이었다. 블룸버그통신은 15일(현지시간) 저명인사나 단체를 겨냥한 역대 트위터 해킹 사건을 소개하면서 이번 해킹 사건의 목적이나 규모 면에서 비교할 만한 사건을 찾기 힘들다고 보도했다. 트위터의 최고경영자(CEO) 잭 도시는 두 번이나 해킹의 피해를 봤다. 2016년엔 해킹단체인 '아워마인'이 도시의 계정을 해킹한 뒤 "보안 점검 중"이라는 트윗을 남겼고, ...

    한국경제 | 2020.07.16 17:07 | YONHAP

  • thumbnail
    트위터 '내부부터 털렸다' 시인…관리자 권한 탈취당한 듯

    ... 마더보드에 내부 직원이 직접 계정을 해킹했는지, 외부 해커들에게 관리자 도구 접근권을 줬는지에 대해 아직 조사 중이라고 답했다. 이날 트위터는 2006년 3월 첫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최악으로 평가되는 대규모 계정 해킹 사태에 휘말렸다.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과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등 정치계와 재계 거물급 인사들의 계정이 암호화폐 비트코인과 관련한 사기행각에 도용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6 16:26 | YONHAP

  • thumbnail
    "비트코인 요구" 유명인사들 트위터 대규모 해킹사태 [종합]

    ... 얻어내는 해킹방법이라 할 수 있다. 트위터는 해커들이 해킹 외에 또 다른 악의적 시도를 했는지 조사하고 있다. 비트코인 획득을 목적으로 접근했을 가능성이 있는 다른 정보들도 함께 살피고 있다. 해킹 당한 계정들은 즉각 차단됐으며 관련 ... "탈취된 비트코인의 자금 흐름을 살펴보면 금전적 이유로 해킹을 한 것 같진 않다. 애초에 돈이 목적이라면 비트코인보다 추적이 어려운 익명 코인을 골랐을 것"이라며 "해킹 실력을 뽐내기 위한 의도거나 트위터의 취약한 ...

    한국경제 | 2020.07.16 15:41 | 김대영, 김산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