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4,1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트위터 '내부부터 털렸다' 시인…관리자 해킹당한 듯(종합)

    ... 절차였다"면서 "잠긴 계정의 원소유자에게 안전하게 계정 접근권을 돌려줄 수 있다는 확신이 들 때만 그렇게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트위터는 2006년 3월 첫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최악'으로 평가되는 대규모 계정 해킹 사태에 휘말렸다.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과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등 정치계와 재계 거물급 인사들의 계정이 암호화폐 비트코인과 관련한 사기행각에 도용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6 15:08 | YONHAP

  • thumbnail
    트럼프는 쏙 빼고…트위터 해킹 누구의 소행일까

    ... 소셜미디어의 보안상 허점을 테스트하는 사건일 수 있다고 말했다. 주요 해킹 사건이 나올 때면 거론되듯 러시아와 중국, 북한, 이란 등이 해킹의 배후일 수 있다는 주장도 나온다. 뉴욕타임스(NYT)는 이번 해킹에 도용된 계정들이 비트코인 사기에 이용됐다는 점에서 경제 제재로 돈줄이 마른 북한이 유력한 용의자 중 하나일 수 있다고 보도했다. 조지워싱턴대학 사이버국토안보센터의 클린턴 왓츠 선임연구원은 WP에 "러시아의 가장 위험한 놀이는 대선 당일 최대의 혼란을 가하는 ...

    한국경제 | 2020.07.16 14:58 | YONHAP

  • thumbnail
    트위터 내부시스템 털렸다…접근권 가진 직원 해킹당한 듯

    ... 표적으로 삼는 데 성공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트위터는 이들이 저지른 적대적인 활동이 더 있는지 접근한 정보가 있는지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트위터는 창사 후 최악으로 평가되기도 하는 집단적인 계정해킹 사태에 휘말렸다.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등 정치계와 재계 거물급 인사들의 계정이 암호화폐 비트코인과 관련한 사기행각에 도용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6 12:12 | YONHAP

  • thumbnail
    트위터 가상화폐 사기 해킹, 어떻게 이뤄졌을까

    ... 해커들은 이런 유명 인사들의 트위터 계정을 해킹한 뒤 자신들이 원하는 트윗을 올렸다. 이들 트윗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혹은 사람들의 요청을 이유로 들면서 "사회에 환원하려 한다"며 30분 또는 1시간 안에 "나한테 비트코인을 보내주면 그 두 배를 되돌려주겠다"고 사람들을 유혹했다. 베이조스나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 등 전 세계 굴지의 부자나 명사들의 트윗 계정이어서 사람들은 솔깃할 수밖에 없었다. 명사 ...

    한국경제 | 2020.07.16 12:04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트위터였다면…집단해킹에 안보위기 올라 '아찔'

    소셜미디어 리스크 재조명…"비트코인 타깃인게 다행" 국제분쟁 도화선 될수도…미 대선 앞 '보안 취약성' 재확인 미국 유명 인사들의 트위터 계정이 15일(현지시간) 무더기 해킹당하는 초유의 사건이 발생한 가운데 정보·기술(IT) 전문가들은 '안보 리스크'에 초점을 맞추는 표정이다. 가상화폐인 비트코인 송금을 노린 해킹이지만, 상황에 따라선 국제사회의 안보위기로 ...

    한국경제 | 2020.07.16 10:11 | YONHAP

  • thumbnail
    오바마·바이든·빌 게이츠 트위터 뚫렸다…"최악 해킹사태"

    머스크·베이조스·버핏 포함…우버와 애플 공식 계정도 당해 "비트코인 두배로 돌려준다" 사기글 게시…1억3천만원 송금 피해 AP "미 민주당과 좌파가 ... 블룸버그에 따르면 해커들이 올린 비트코인 주소로는 11만달러(1억3천200만원)의 가치에 해당하는 12개 이상의 비트코인이 송금됐으며, 이후 비트코인거래소 코인베이스는 이 주소로의 송금을 차단했다. 특히 베이조스와 게이츠, 머스크는 ...

    한국경제 | 2020.07.16 10:03 | YONHAP

  • thumbnail
    오바마·빌게이츠 등 트위터 해킹 당해…"비번 변경해야"

    ...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과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빌 게이츠 등 미국 내 유명 인사들의 트위터 계정이 해킹당했다. 16일(현지시각) 외신에 따르면 해커는 이들 계정을 해킹 한 후 '30분 안에 1000달러(약 120만원)를 비트코인으로 보내면, 돈을 두 배로 돌려주겠다'는 글을 올렸다가 삭제했다. 미국 민주당의 대선후보 조 바이든 전 부통령과 자동차업체 테슬라의 CEO 알론 머스크, 아마존 CEO 제프 베이조스, 억만장자 래퍼 카녜이 웨스트 등의 ...

    키즈맘 | 2020.07.16 09:57 | 이진경

  • thumbnail
    "비트코인 보내라"…오바마·게이츠·머스크 등 트위터 해킹

    ... 회장, 마이클 블룸버그 전 뉴욕시장, 억만장자 가수 칸예 웨스트 등 다양한 분야의 인사들이 포함됐다. 애플과 우버, 비트코인, 코인베이스, 리플 등 기업들의 공식 트위터 계정도 비슷한 방식으로 해킹됐다. 전세계적인 유명인들의 트위터 계정이 ... 뉴욕타임스는 분석했다. 주요 외신들에 따르면 이날 이들의 계정에 '30분 안에 1000달러(약 120만원)를 비트코인으로 보내면 돈을 두배로 돌려주겠다'는 글이 올라왔다가 삭제됐다. 우버와 애플 공식 트위터에도 비트코인 송금을 ...

    한국경제 | 2020.07.16 09:26 | 김정은

  • thumbnail
    트위터 "비번 빨리 바꾸라"…오바마·빌 게이츠 등 무더기 해킹 [종합]

    ... 머스크,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 등 유명인사들의 트위터 계정이 잇따라 해킹당했다고 CNBC방송이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들의 공식 계정에 '30분 안에 1000달러(약 120만원)를 비트코인으로 보내면 돈을 두배로 돌려주겠다'는 글이 올라왔다. 유명인들의 팔로어가 수천만 명에 이르는 점을 이용해 금융 사기에 악용한 것으로 추정돼 파장이 적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해킹을 당한 사람들 중에는 제프 베조스 아마존 ...

    한국경제 | 2020.07.16 08:17 | 조아라

  • thumbnail
    오바마·바이든·빌 게이츠 등 트위터 계정 동시다발 해킹(종합)

    우버와 애플 공식 계정도 당해…초유의 일로 파장 클 듯 "비트코인 보내면 두배로 돌려주겠다"…사기 글 게시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과 미국 민주당의 대선후보 조 바이든 전 부통령,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 등 유명인사들의 트위터 계정이 대거 해킹당했다. 피해 계정에는 미국 자동차업체 테슬라의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 아마존 CEO 제프 베이조스, 마이클 블룸버그 전 뉴욕시장, 억만장자 래퍼 카녜이 웨스트도 포함됐다. ...

    한국경제 | 2020.07.16 07:4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