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1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아프간 공습으로 탈레반·민간인 등 45명 사망"

    ... 방어적인 전략을 취했던 정부군도 탈레반의 테러가 계속되자 지난 5월 중순부터 본격적으로 공격 재개에 나섰다. 동시에 아프간 정부와 탈레반은 포로 교환을 진행하며 평화 협상도 추진하는 등 강온 양면 정책을 펼치고 있다. 탈레반은 2001년 9·11 테러를 일으킨 오사마 라덴 등을 비호했다는 이유로 미국의 침공을 받아 정권을 잃었다. 하지만 이후 꾸준히 세력을 회복, 현재 아프간 국토의 절반 이상을 사실상 장악한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23 11:39 | YONHAP

  • thumbnail
    부모 살해 탈레반 AK-47 소총으로 사살…용감한 아프간 소녀

    ... 사연이 알려지자 현지 네티즌들은 그의 행동이 용감하고 영웅적이라고 칭찬하는 글을 잇따라 올렸다. 나지바 라흐미는 페이스북에 "그녀의 용기에 경의를 표한다"며 "잘했다"고 썼다. 탈레반은 2001년 9·11 테러를 일으킨 오사마 라덴 등을 비호했다는 이유로 미국의 침공을 받아 정권을 잃었다. 하지만 이후 꾸준히 세력을 회복, 현재 아프간 국토의 절반 이상을 장악했다. 탈레반은 정부 측에 정보를 제공한 것으로 의심되는 주민 등을 찾아내 직접 살해하는 ...

    한국경제 | 2020.07.22 11:27 | YONHAP

  • thumbnail
    탈레반, 아프간 북부 정보기관 단지 공격…"70여명 사상"

    ... 추진되고 있다. 아슈라프 가니 아프간 대통령은 탈레반을 강하게 비난했다. 가니 대통령은 성명을 통해 "회담에서 양보를 얻어내기 위해 폭력과 살인에 의존하는 것은 최악의 접근법"이라며 "탈레반은 폭력을 포기하라"고 촉구했다. 탈레반은 2001년 9·11 테러를 일으킨 오사마 라덴 등을 비호했다는 이유로 미국의 침공을 받아 정권을 잃었다. 하지만 이후 꾸준히 세력을 회복, 현재 아프간 국토의 절반 이상을 장악한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4 11:27 | YONHAP

  • thumbnail
    미 빅데이터 분석업체 팰런티어, 기업공개 신청

    ... 가장 가치가 높은 스타트업 중 하나로 평가된다. 팰런티어는 대기업과 정부 기관을 상대로 방대한 데이터를 집적해 처리하는 소프트웨어를 판매해왔다. 특히 이 회사가 수행한 분석 정보는 미 정부가 9·11 테러의 주동자인 오사마 라덴을 잡는 데 기여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팰런티어는 또 실리콘밸리에서 이례적으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지지하는 억만장자 벤처 투자자 피터 틸이 공동 창업한 회사이기도 하다. 틸은 팰런티어가 가능한 한 오래 비공개 기업으로 남아 ...

    한국경제 | 2020.07.08 03:22 | YONHAP

  • thumbnail
    트럼프가 '미군살해 사주설' 몰랐다고?…전문가들 "그럴리가"

    AP, 백악관 주장 반박… "9.11·빈라덴 등 불확실해도 중대 사안은 보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러시아의 아프가니스탄 주둔 미군 살해 사주 의혹을 보고 받지 못했다는 주장은 사실일까. AP통신은 2일(현지시간) 확인되진 ... 전했다. 조지 W. 부시 전 대통령은 2001년 9·11 테러 한 달 전 대통령 일일브리핑(PDB)을 통해 오사마 라덴이 미국을 공격할 수 있다는 경고를 받았다. 해당 정보가 날짜·위치·방법 등 구체성이 부족했지만, 대통령의 ...

    한국경제 | 2020.07.03 17:00 | YONHAP

  • thumbnail
    어린이 놀던 시장에 포탄 떨어져…아프간 민간인 23명 사망

    ... 대통령도 "다시 한번 탈레반에 전쟁과 폭력을 중단할 것을 요청한다"고 말했다. 이에 탈레반 대변인 카리 유수프 아마디는 "우리는 이번 폭발에 연관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탈레반은 2001년 9·11 테러를 일으킨 오사마 라덴 등을 비호했다는 이유로 미국의 침공을 받아 정권을 잃었다. 하지만 이후 꾸준히 세력을 회복, 현재 아프간 국토의 절반 이상을 장악한 것으로 알려졌다. 탈레반은 지난 2월 29일 미국과 평화 합의 후 현재 아프간 정부 측과의 ...

    한국경제 | 2020.06.30 12:42 | YONHAP

  • thumbnail
    백악관 '러시아가 미군살해 사주 트럼프 알았다' NYT 보도 부인(종합)

    ... 주장했다고 AFP통신은 보도했다. 이어 탈레반이 러시아로부터 무기를 공급받았다는 과거 미국 측 주장에 대해서도 반박했다. 탈레반은 "우리는 이미 아프간에 있던 무기와 시설을 이용했다"며 일부는 전투에서 획득한 것들이라고 밝혔다. 탈레반은 2001년 9·11 테러를 일으킨 오사마 라덴 등을 비호했다는 이유로 미국의 침공을 받아 정권을 잃었다. 하지만 이후 꾸준히 세력을 회복, 현재 아프간 국토의 절반 이상을 장악한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6.28 10:56 | YONHAP

  • thumbnail
    [특파원 시선] 홍보 인터뷰로 꽉 찬 볼턴 일정표, 하지만…

    ... 방첩법 위반과 같은 혐의로 형사 법정에 설 수도 있습니다. 방첩법으로 기소되는 일이 드물다고는 하지만 잘못하면 철창행 신세를 지게 될 수도 있는 겁니다. 해군특전단(네이비실) 소속이었던 매트 비소네트는 알카에다 지도자 오사마 빈라덴 사살 과정에 대한 책을 썼다가 2016년 출판 수익 660만 달러(약 80억원)를 내놓는 조건으로 기소를 면했습니다. 비소네트 역시 당국으로부터 기밀이 들어있지 않다는 확인을 받지 않고 책을 내 누설금지 의무를 위반한 상태였습니다. ...

    한국경제 | 2020.06.28 07:07 | YONHAP

  • thumbnail
    오사마 빈라덴이 순교?…파키스탄 총리, 연설 발언으로 '뭇매'

    "미국이 순교시켰다"고 언급했다가 비판…정부 측 "실언일 뿐" 임란 칸 파키스탄 총리가 9·11 테러의 주모자인 오사마 라덴이 순교했다는 취지로 발언했다가 뭇매를 맞고 있다고 현지 언론과 외신이 26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칸 총리는 25일 의회 연설에서 미군이 2011년 파키스탄의 아보타바드로 와서 라덴을 죽였다며 "미국이 그를 순교(martyr)시켰다"고 말했다. 그는 2011년 라덴 죽음 이후 파키스탄과 미국의 불편한 관계를 ...

    한국경제 | 2020.06.26 12:40 | YONHAP

  • thumbnail
    미군, 알카에다 표적살해에 '중세칼날 달린 첨단미사일' 사용

    ... 단 두차례다. 2000년 10월 미 해군 17명의 목숨을 앗아간 미 해군함정 '콜'(Cole) 폭파사건과 연루된 알카에다 조직원 자말 알바위를 예멘에서 공습했을 때와 2017년 2월 시리아 이들립에서 9·11 테러를 주도한 오사마 빈라덴의 사위로, 알카에다의 2인자였던 아부 알카이르 알마스리를 제거했을 때다. 당시 알마스리가 탑승했던 차 사진을 보면 차 자체에선 큰 폭파 흔적이 보이지 않지만 차 천장을 통해 정밀하게 격추한 흔적이 보인다. 국방부와 미 중앙정보국은 ...

    한국경제 | 2020.06.25 17:3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