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5,9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넷플릭스 "킹덤2·사랑의 불시착, 인도에서도 큰 인기"

    ... OTT가 긍정적 효과를 만들어내고 있다"고 밝혔다. 라이브민트에 따르면 올해 인도 넷플릭스에서 영어나 현지 언어로 제작된 콘텐츠와 함께 한국 콘텐츠도 가장 많이 본 콘텐츠 순위 상위권에 오르는 경우가 잦아졌다. 특히 '좀비 사극'을 선보인 넷플릭스 한국 오리지널 시리즈 '킹덤' 시즌2는 지난 3월 공개 직후 넷플릭스 인도의 '오늘의 Top(톱) 10'에 안착했고, 한류스타 김수현 주연의 '사이코지만 괜찮아', 현빈-손예진의 '사랑의 불시착' 등도 매 회차가 ...

    한국경제 | 2020.08.12 15:27 | YONHAP

  • thumbnail
    이열음, 셔터만 누르면 A컷…新 화보 요정 탄생

    ... ‘고교처세왕’을 비롯해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애간장, ‘대장금이 보고 있다’와 영화 ‘더 킹’ 등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활약했다. 최근 TV조선 드라마 ‘간택’을 통해 데뷔 이후 첫 사극에 도전,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확실히 찍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스타엔 | 2020.08.05 11:04

  • thumbnail
    "시원하고 속도감 있는 여름 액션물…진짜 '킬러'처럼 보이려고 애썼죠"

    ... 사이, 그가 자신의 형을 암살한 것을 알게 된 레이가 무자비한 복수를 감행한다. 서울 소격동 한 카페에서 이정재를 만났다. “작품을 선택하는 기준은 캐릭터입니다. 방금 전에 끝낸 캐릭터와는 먼 캐릭터를 선택하죠. 사극 ‘대립군’의 대립군 수장에 이어 ‘사바하’에서 기자 역을 했죠. ‘신과 함께’에선 염라대왕, 드라마 ‘보좌관’에선 능수능란한 보좌관과 국회의원 역을 했어요. ...

    한국경제 | 2020.08.02 17:33 | 유재혁

  • thumbnail
    '박장데소' 이태환, '스윗+자상+순둥' 무한 매력

    ... 댄스타임에 쑥스러워하면서도 열심히 말춤을 추는 이태환의 모습은 귀여움과 순수한 매력을 동시에 풍기며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본격적인 승마를 시작하며 수준급 실력을 보여준 이태환은 말을 처음 타본 장도연을 자상하게 챙기는 것은 물론, 사극에서 방금 튀어나온 듯한 완벽 패러디와 센스 넘치는 대사로 꿀잼을 이끌었다. 장도연의 데이트 코스에서 갖고 싶은 연하남의 무한 매력을 발산한 이태환은 다음 주 박나래와의 데이트 코스에서 상남자 매력까지 더할 예정이다. 미리 공개된 ...

    스타엔 | 2020.08.02 10:27

  • thumbnail
    '선녀들' 드라마 '대장금'의 반전, 사실 수라간엔 남자가 많았다?

    ... 조선시대 직업 세계를 배워가는 ‘조선직업실록’ 2탄이 담긴다. 설민석-전현무-김종민-유병재-신지-알베르토는 조선이 낳은 이색 직업들을 탐구할 예정이다. 다양한 직업들 중에서도 배우 이영애가 주인공을 맡았던 사극 ‘대장금’은 수라간 궁녀에서 의녀로 성장한 장금의 일대기를 담아 흥미를 모았다. ‘대장금’은 시청률 약 60%를 기록하는 등 국민드라마로 사랑을 받았다고. 전현무는 “이 ...

    스타엔 | 2020.08.01 10:46

  • thumbnail
    "장르 영화에서 용인해 온 잘못된 관습 고쳐나가야죠"

    ... 엘리베이터 신이 '신세계'의 장면과 비슷하다는 지적에 대해서는 "완전히 다른 상황이었고, 공간이 주는 좁은 느낌이 중요했기 때문이지, '신세계'의 장면을 의식하지는 않았다"고 반박하기도 했다. 차기작 역시 액션과 스릴러가 가미된 사극이다. 시대 배경을 담고 있어 자료 조사가 많이 필요해 공부 중이라고 했다. 줄곧 장르 영화를 만들어 왔지만, 줄리아 로버츠와 휴 그랜트가 주연한 '노팅힐'이나 미하엘 하네케의 '아무르'를 '인생 영화'로 꼽으며 언젠가는 멜로 ...

    한국경제 | 2020.08.01 08:00 | YONHAP

  • thumbnail
    추억의 중국 사극 '황제의 딸' 채널차이나서 다시 본다

    중국 드라마 입문작으로 꼽히는 '황제의 딸' 시리즈가 다음 달 3일 채널차이나에서 방송된다. 30일 채널차이나에 따르면 1998년 중국 방영 당시 시즌1 평균 시청률 47%를 기록한 '황제의 딸'은 국내 시청자들에게도 큰 인기를 끌었던 추억의 명작이다. 드라마는 천방지축 고아 제비가 황제의 숨겨진 딸 자미 대신 뜻하지 않게 입궁해 가짜 공주 행세를 하며 벌어지는 일들을 그렸다. 이 드라마로 중국 배우 자오웨이, 대만 배우 린신루 등이 스타...

    한국경제 | 2020.07.30 15:25 | YONHAP

  • thumbnail
    '악의 꽃' 문채원, 설명이 필요 없는 디테일 장인의 귀환…인생 캐릭터 추가 예고

    ... 벗는다. 문채원의 브라운관 복귀작으로 조명받았던 '악의 꽃'은 사랑마저 연기한 남자 백희성(이준기 분)과 그의 실체를 의심하기 시작한 아내 차지원(문채원 분), 외면하고 싶은 진실 앞에 마주선 두 사람의 고밀도 감성 추적극이다. 사극과 의학물, 로맨스 코미디 그리고 판타지에 이르기까지. 문채원은 장르를 불문하고 자신의 훌륭한 기량을 뽐내왔다. 매 작품마다 맡은 캐릭터를 온전히 자신의 것으로 만들며 대중들에게 차근차근 연기력에 대한 믿음을 쌓아온 것. 그 결과, ...

    스타엔 | 2020.07.29 11:52

  • thumbnail
    드라마로 들어온 대하소설…'바람구름비' 5.9% 종영

    ... 끌었던 작품은 중반부에 진입하면서부터 킹메이커들의 소리 없는 전쟁과 애절한 사랑 이야기를 균형 있게 배분해 시청자의 다양한 욕구를 만족시키려 노력했다. 또 거듭되는 권력투쟁 속 허를 찌르는 반전들은 박진감을 안겼다. 무엇보다 사극이 고사하다시피 한 최근 드라마 시장에서 판타지 요소 없이 묵직한 사극이 나왔다는 것만으로도 사극 팬들에게는 반가움을 선물했다. '공주의 남자'(2011) 이후 오랜만에 한복을 입고 돌아온 박시후는 정사(正史)에 기록되지 않은 영웅의 ...

    한국경제 | 2020.07.27 08:45 | YONHAP

  • thumbnail
    '바람과 구름과 비' 성혁 "첫 사극 도전, 겸손한 마음 배웠다" 종영 소감

    배우 성혁이 TV CHOSUN 특별기획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 종영소감을 전했다. 성혁은 26일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바람과 구름과 비’로 첫 사극 도전을 했는데 좋은 배우, 스태프 분들과 함께할 수 있어 정말 감사했다. 사실 악역을 하는데 있어 가장 힘든 부분은 자신만의 이유가 분명해야 하고, 설득력이 있어야 한다고 생각하는데 채인규를 연기하는 데 있어 분명한 목표를 가지고 ...

    스타엔 | 2020.07.26 11: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