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76,4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해리 왕자, 올 봄부터 '전하' 호칭 못 쓴다…재정지원도 중단

    ... 여왕은 성명에서 “수개월에 걸친 대화와 최근을 논의를 통해 내 손자와 그의 가족을 위해 건설적인 방법을 찾았다”고 말했다. 여왕은 “해리와 메건, 아치(해리 왕자부부 아들)는 항상 우리 가족의 많은 사랑을 받을 것이다”이라며 “그들이 이 나라와 영연방에 헌신적으로 일해 준 것에 대해 감사하고 싶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특히 메건이 빨리 가족의 일원이 된 것이 자랑스럽다”며 ...

    한국경제 | 2020.01.19 06:38 | 강경민

  • thumbnail
    권인하·민해경·최진희·김범룡·박강성·최성수, 전설 총출동한 '불후의 명곡'

    ... 싫다"며 신경전을 벌이기도 했다. 묘한 긴장감이 감돈 가운데 첫 번째로 무대에 오른 이는 최진희였다. 그는 박강성의 '장난감 병정'을 선곡했고, 이어 김범룡이 두 번째 경연자로 무대에 올라 최진희의 '사랑의 미로'를 열창했다. 두 사람은 각각 421표를 받아 무승부를 기록했다. 이는 10년 '불후의 명곡' 역사상 아홉 번째 동점이었다. 민해경은 세 번째로 무대에 올라 김범룡의 '바람 바람 바람'을 열창했다. ...

    HEI | 2020.01.18 20:06 | 최민지

  • thumbnail
    '사랑의 불시착' 손예진, 위기 봉착…현빈이 구할까

    '사랑의 불시착'에서 손예진이 또 한 번 위기를 맞는다. 18일 오후 9시 방송되는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는 괴한들에게 납치당한 윤세리(손예진 분)의 행방이 드러난다. 앞서 구승준(김정현 분)과 함께 사라졌던 윤세리는 자신을 찾으러 온 리정혁(현빈 분)과 눈물로 재회했고, 그를 따라 다시 사택마을로 돌아왔다. 그러나 지난 12일 방송 말미 리정혁에게 줄 선물을 준비하며 행복해하던 그가 누군가에게 납치당하는 ...

    HEI | 2020.01.18 16:57 | 최민지

  • thumbnail
    최현석 "더 나은 사람 되도록 노력하겠다" 직접 사과

    ... 최현석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신중하게 입장을 밝히고자 빠르게 말씀드리지 못한 점 다시 한번 죄송스러운 마음이다"라며 장문의 글을 올렸다. 그는 "요리사인 제가 방송을 통해 그동안 과분한 관심과 사랑을 받았다. 제게 관심을 가져 주신 분들과 관계자분들께 이번 일로 심려를 끼쳐 드리게 된 점 진심으로 죄송하다"라며 사과의 뜻을 전했다. 이어 "어제 있었던 기사에 대해서는 언론을 통해 제 입장을 밝혔고, 다시 한번 제 ...

    HEI | 2020.01.18 16:18 | 최민지

  • thumbnail
    트럼프, 이란 최고지도자 향해 경고의 메시지…"말 조심하라"

    ... 미국과 유럽에 대해 형편없는 발언을 했다"면서 "그는 매우 말을 조심해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그들의 경제는 몰락하고 국민은 고통받고 있다"면서 "이란에서 미국을 사랑하는 고귀한 사람들은 그들을 살해하는 대신 그들의 꿈을 실현하도록 돕는 정부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이란 지도자들이 파멸로 가는 대신 테러를 버리고 이란을 더 위대하게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20.01.18 14:44 | 조준혁

  • thumbnail
    김민아 기상캐스터, 장성규 '워크맨' 등장 '예능감 발휘'

    ... 김민아는 PD들에게 "그런데 준비할 게 많지 않냐. 마음가짐이라든가 옷차림이라든가 속옷이라든가"라고 말해 웃음을 샀다. 김민아는 아르바이트 업무를 시작하기 전 "열심히 해서 잡것(JOB 것)들에게 사랑받기 위해서 출연했다. 잘 부탁드린다"며 당찬 포부를 말했다. 이어 찜질방 카운터 업무를 시작한 김민아는 직원에게 엉뚱한 질문을 하는 등 톡톡 튀는 예능감으로 촬영하는 PD들을 배꼽잡게 했다. 또 김민아는 찜질방 카운터 ...

    HEI | 2020.01.18 04:05 | 장지민

  • thumbnail
    슬리피, 수리 9등급→1등급 만들어준 재수학원 은사님 찾아

    래퍼 슬리피(36·본명 김성원)가 재수생 시절 수학 선생님과 재회했다. 17일 방송된 KBS1 ‘TV는 사랑을 싣고’에는 슬리피가 재수생 시절 은사를 찾아나서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슬리피는 "재수 학원을 다닐 때 수학 성적이 9등급에서 1등급으로 올랐다. 그때 만났던 수학 선생님이 덕이다. 별명이 수학의 대장이셔서 '대빵 선생님'인데 본명은 기억 안 난다"라고 밝혔다. 슬리피는 ...

    HEI | 2020.01.17 22:18 | 장지민

  • thumbnail
    최유정 DM공개, 외모 비하 메세지에도 꿋꿋하게 "관심 감사"

    ... 최유정의 셀프 사진을 보고 '너무 일반인', '밋밋하게 생겼어요' 등의 외모를 지적하는 한 네티즌의 악성 메시지가 담겨 있다. 이에 최유정은 "관심 가져주시는 많은 분들에게 감사드리고 그 사랑들이 소중하다는 것도 알고, 그렇기에 조금이라도 더 알고 싶은 마음에 보내주시는 DM(다이렉트 메시지) 다 읽고 있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최유정은 "사랑해주시는 분들이 더 많이 계신다는 것도 알고 있다. ...

    HEI | 2020.01.17 19:13 | 장지민

  • thumbnail
    한국당 "혐의 11개인데 아직도 옹호? 대통령이야말로 제발 '조국'을 놓아주라"

    ...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의 사전선거운동 혐의로 고발된 윤건영 전 청와대 상황실장이 어제 '다시 그 순간으로 돌아가도 당연히 (조국을) 임명해야 한다고 본다'고 했다"면서 "잊을만하면 나오는 '조국사랑' 발언에, 국민들은 분노를 금할 수 없다"고 지적했다. 박 대변인은 "또 민주당 영입인사들은 '당시 학부모들의 관행', '조국 전 장관이 잘못했지만, 검찰은 공정했냐'며 조국을 옹호했고, ...

    한국경제 | 2020.01.17 18:02 | 김명일

  • thumbnail
    사랑의 온도를 올려주세요”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사랑의 온도탑’이 17일 86.8도를 나타내고 있다. 사랑의 온도탑은 나눔목표액 4247억원의 1%인 42억5700만원이 모일 때마다 1도씩 올라 목표액이 달성되면 100도가 된다. 온정의 손길이 줄면서 모금 종료일인 이달 말까지 100도에 도달하지 못할 위기를 맞고 있다. 사랑의 온도탑이 100도를 넘지 못한 경우는 2000년과 2010년 두 번뿐이었다. 허문찬 기자 swe...

    한국경제 | 2020.01.17 17:45 | 허문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