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1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황새 떠난 대전, 감독대행에 조민국 전력강화실장 선임

    황선홍(52) 감독이 사령탑에서 물러난 프로축구 K리그2 대전하나시티즌이 조민국(57) 전력강화실장을 감독대행으로 선임했다. 대전은 18일 조 감독대행의 선임을 발표했다. 조 감독은 이번 시즌 남은 8경기에서 전력강화실장과 감독대행을 겸임한다. 이달 8일 황 감독이 경기력 부진에 대한 책임을 지고 사퇴한 뒤 강철 수석코치가 팀을 이끌어 왔지만, 대전은 효율적인 팀 운영을 위해 조 감독대행에게 지휘봉을 맡기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시즌 후반까지 ...

    한국경제 | 2020.09.18 18:22 | YONHAP

  • thumbnail
    세티엔 전 감독 "바르셀로나 계약 불이행…법적 대응 할 것"

    ... 구단으로부터 전혀 위약금을 받지 못했다고 주장했다. 그와 함께 성명을 낸 세 명의 코치진 역시 위약금을 받지 못했고, 구단으로부터 '보직 변경' 제안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 1월 바르셀로나와 2022년 6월까지 계약을 하고 사령탑에 오른 세티엔 감독은 팀이 단 하나의 우승컵도 따내지 못한 채 부진하면서 7개월 만에 감독직에서 물러났다. 특히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에서 바이에른 뮌헨(독일)에 2-8로 대패한 게 경질에 결정타가 ...

    한국경제 | 2020.09.18 16:56 | YONHAP

  • thumbnail
    중국과학원장 "美 봉쇄리스트는 中 과학기술 발전의 청사진"

    ... 맞추고 우리의 모든 자원을 그곳에 집중해야 한다"고 말했다. 중국은 지난해부터 반도체 칩, 소프트웨어, 전자기 기술, 최첨단 베어링강, 다언어 오디오 연구 5개 분야를 육성하기 위한 프로젝트를 가동하고 있다. 바이 원장이 사령탑으로 있는 중국과학원은 중국 내 모든 과학적 자원을 활용해 미국과의 기술전쟁에서 최일선에 서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1949년 설립된 중국과학원은 5만6천여명의 연구인력을 거느린 중국 과학기술의 중추 기관이다. 앞서 시진핑(習近平) ...

    한국경제 | 2020.09.18 10:15 | YONHAP

  • thumbnail
    오리온 데뷔전 앞둔 이대성 "MVP 된 다음날 새벽 운동가던 마음"

    ... 감사할 뿐이고, 제 개인감정이 들어가고 할 부분은 없다"고 강조했다. 이대성은 "사실 그런 개인감정이 아니더라도 농구에 제 에너지를 쏟아부어야 할 이유가 훨씬 더 많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2008년부터 3년간 창원 LG 사령탑을 맡아 '(혼자 잘 되려는)영웅은 필요 없다'는 명언을 남겼던 강을준 감독이 올해부터 오리온 지휘봉을 잡았고, '영웅이 되려는 마음이 크다'는 평을 들었던 이대성이 오리온에 합류하면서 이번 시즌 오리온을 지켜보는 팬들의 기대치가 커진 ...

    한국경제 | 2020.09.18 07:29 | YONHAP

  • thumbnail
    9월 필드골 '0'…수원, 이대로면 다득점에서도 밀린다

    ... FC서울과의 슈퍼매치에서는 염기훈의 페널티킥 골로 한 골을 만회하는 데 그쳤다. 이달 전적은 1무 2패. 시즌 전체를 보면 수원은 21라운드 중 10경기를 '무득점 경기'로 치렀다. 결과는 3무 7패다. 박건하 감독을 새 사령탑으로 선임하며 새 감독 효과를 노리고 있지만, 박 감독 스타일의 경기를 준비할 시간도 부족한 데다 '주포' 부재의 문제가 그대로 남아있다. 지난 시즌 K리그1 득점왕(20골) 타가트가 올해는 5골로 부진한데, 그 와중에 팀에서는 ...

    한국경제 | 2020.09.17 10:46 | YONHAP

  • thumbnail
    프로농구 KBL 컵대회 20일 개막…10월 정규리그 '전초전'

    ... 타이치가 이번 대회에서 어떤 기량을 보일지도 관전 포인트다. 여기에 이대성(오리온), 김지완, 유병훈(이상 KCC), 장재석, 김민구(이상 현대모비스) 등 이적한 선수들 역시 새 유니폼을 입고 첫선을 보인다. 지난 시즌이 끝나고 사령탑을 교체한 창원 LG(조성원 감독)와 고양 오리온(강을준 감독)의 달라진 팀 컬러에도 팬들의 관심이 쏠린다. 우승 상금 3천만원, 준우승 상금 1천만원이 걸려 있고 4개 조 1위 팀이 4강에 진출해 토너먼트 방식으로 우승팀을 정한다. ...

    한국경제 | 2020.09.17 10:25 | YONHAP

  • thumbnail
    '진짜 위기' 수원 박건하 감독 "우리가 어떻게 이겨낼지에 중점"

    ... 이겨내는지가 중요하다. 여기에 중점을 두고 싶다"고 설명했다. 결국 수원 스스로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는 것이다. 이달 8일 수원의 지휘봉을 잡은 박 감독은 최근 두 경기에서 1무 1패에 그쳐 아직 첫 승을 맛보지 못했다. 그가 사령탑에 오르기 전부터 수원의 사정은 좋지 않았지만, 상황은 점점 나빠지고 있다. 이날 인천이 FC서울을 제압하면서 수원과 승점이 18점으로 같아졌다. 다득점에서 수원(18득점)이 인천(15득점)에 3골 앞서 겨우 11위를 유지했다. ...

    한국경제 | 2020.09.16 22:06 | YONHAP

  • thumbnail
    클리퍼스 리버스 감독, 3승 1패 리드 세 번 날린 첫 사령탑

    LA 클리퍼스의 닥 리버스(59·미국) 감독이 미국프로농구(NBA) 사상 최초로 플레이오프에서 3승 1패의 리드를 세 번이나 뒤집힌 사령탑이 됐다. LA 클리퍼스는 16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올랜도에서 열린 2019-2020 NBA 플레이오프 서부 콘퍼런스 2라운드(7전 4승제) 7차전 덴버 너기츠와 경기에서 89-104로 졌다. 이로써 LA 클리퍼스는 4차전까지 3승 1패로 앞서 있다가 5, 6, 7차전을 내리 패해 탈락이 확정됐다. ...

    한국경제 | 2020.09.16 18:04 | YONHAP

  • thumbnail
    김태형 두산 감독 "정말 중요한 한 주…알칸타라, 두 번 등판"

    ... 위를 바라보지만, 바로 뒤에 위치한 5위 kt와 6위 KIA 타이거즈도 의식한다. 4위 두산과 1위 NC의 격차는 4게임이다. 두산과 kt는 게임 차 없이 승률로 순위가 갈렸고, KIA는 두산을 1.5게임 차로 추격 중이다. 두산 사령탑에 부임한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5년 연속 한국시리즈에 진출해 3번 우승을 차지한 '승부사' 김태형 감독은 상위권과 연이어 맞붙는 이번 주를 승부처로 본다. 이번 주에는 '우천 취소'에 관계없이 에이스 라울 알칸타라를 두 차례 선발로 ...

    한국경제 | 2020.09.15 16:32 | YONHAP

  • thumbnail
    [이슈 프리즘] 적자국채 폭탄, 한은이 봉인가

    홍남기 부총리는 요즘 정책 홍보에 열중이다. 거의 하루건너 페이스북에 글을 올린다. 지난달 대통령이 “경제사령탑 역할을 잘하고 있다”고 이례적으로 칭찬한 이후론 의욕이 더 샘솟는 것 같다. 자화자찬성 글이 다수인데, 지난달 19일 올린 국가채무에 대한 글은 재정당국 수장의 인식 수준을 의심케 했다. 홍 부총리는 “우리에게 두 가지 선택지가 있다”며 ①국가채무 증가를 염려해 재정이 통상의 역할에만 그치도록 ...

    한국경제 | 2020.09.14 17:52 | 정종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