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8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현실과 괴리된 日정부 코로나 인식…"감염 3·4월보다 완만"

    ... 확산을 막기 위해 필요하면 벌칙을 가할 수 있도록 '신형인플루엔자 등 대책특별조치법' 개정이 필요하다는 의견도 함께 제시했다. 아베 정권의 앞뒤가 맞지 않는 대응에 야당은 반발하고 있다. 입헌민주당, 국민민주당, 일본공산당, 사민당 등 주요 야당은 헌법 53조에 따라 임시 국회 소집을 요구하는 요청서를 오시마 다다모리(大島理森) 중의원 의장에게 제출했다. 헌법 53조는 중의원이나 참의원 전체 의원의 4분의 1 이상이 요구하면 내각이 임시 국회 소집을 결정하도록 ...

    한국경제 | 2020.07.31 16:57 | YONHAP

  • thumbnail
    [신간] 반지성주의 시대·몸젠의 로마사 제5권

    ... 계획이다. 푸른역사. 376쪽. 2만원. ▲ 서구 사회민주주의의 배신 1944~1985 = 이언 버철 지음, 이수현 옮김. 마르크스주의 역사가의 눈으로 사회민주주의의 절정기라고 할 제2차 세계대전 이후 40년 동안의 역사를 추적해 사민당과 공산당이 어떤 궤적을 밟았는지, 어떤 상호 작용을 했는지를 실증적으로 검토한다. 1960년대 벨기에 총파업, 1968년 반란, 1974~1975년 포르투갈 혁명 등 전후 엄청난 투쟁이 분출했을 때 이들은 어떤 구실을 했는지, ...

    한국경제 | 2020.07.08 11:02 | YONHAP

  • thumbnail
    "도쿄지사 선거 야당 부진…아베 중의원 해산 판단에 영향"

    ... 자민당과 연립 여당인 공명당의 실질적인 지원을 받은 고이케 유리코(小池百合子) 현 지사는 이날 새벽 개표가 끝난 도쿄지사 선거에서 366만1천371표(59.7%, 이하 득표율)를 쓸어 담으며 압승했다. 반면 입헌민주·공산·사민당 등 야당 연합의 후원을 받은 우쓰노미야 겐지(宇都宮健兒·73) 전 일본변호사연합회 회장은 84만4천151표(13.8%)를 받는 데 그쳤다. 일본 정계의 풍운아로 꼽히는 야마모토 다로(山本太郞·45) 레이와신센구미(新選組) 대표는 6...

    한국경제 | 2020.07.06 09:21 | YONHAP

  • thumbnail
    '극우 성향' 고이케 도쿄지사 재선 확정…득표율 60% 육박 압승

    ... 대회(도쿄올림픽)를 기대하고 있을 것"이라며 "어떤 의미에서 (올림픽이) 코로나를 이긴 증거로 삼는 것을 목표로 코로나 대책을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입헌민주·공산·사민당 등 야당 연합의 후원을 받은 우쓰노미야 전 회장은 거리 유세 등을 통해 고이케 지사의 코로나19 대응을 비판했지만, '고이케 대세론'을 극복하지 못했다. 일본 정계에서 풍운아로 불리는 야마모토 대표는 내년 7월로 연기된 ...

    한국경제 | 2020.07.06 07:23 | 조아라

  • thumbnail
    고이케 도쿄지사 재선 확정…득표율 60% 육박 압승(종합3보)

    ... 또한 "어린이와 선수들은 내년으로 연기됐다고 하지만 대회(도쿄올림픽)를 기대하고 있을 것"이라며 "어떤 의미에서 (올림픽이) 코로나를 이긴 증거로 삼는 것을 목표로 코로나 대책을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입헌민주·공산·사민당 등 야당 연합의 후원을 받은 우쓰노미야 전 회장은 거리 유세 등을 통해 고이케 지사의 코로나19 대응을 비판했지만, '고이케 대세론'을 극복하지 못했다. 일본 정계에서 풍운아로 불리는 야마모토 대표는 내년 7월로 연기된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의 ...

    한국경제 | 2020.07.06 02:58 | YONHAP

  • thumbnail
    고이케 도쿄지사 재선 확실…사실상 당선 인사까지(종합2보)

    ... 지사는 출구조사 결과가 나오자마자 기자회견을 열고 "도민의 강력한 지원에 대해 매우 기쁨을 느끼는 동시에 지금부터 중요한 2기째 중책을 담당해가는, 그 무게에 매우 책임을 느낀다"며 사실상 당선 인사를 했다. 입헌민주·공산·사민당 등 야당 연합의 후원을 받은 우쓰노미야 전 회장은 거리 유세 등을 통해 고이케 지사의 코로나19 대응을 비판했지만, '고이케 대세론'을 극복하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 일본 정계에서 풍운아로 불리는 야마모토 대표는 내년 7월로 연기된 ...

    한국경제 | 2020.07.05 21:25 | YONHAP

  • thumbnail
    일본 언론 "도쿄지사 선거 고이케 재선 확실"

    ... 후보를 내지 않고 고이케 지사를 사실상 후원했기 때문이다. 고이케 지사는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이유로 거리 유세를 한 번도 하지 않고 SNS 등을 활용한 온라인 선거운동만 했다. 입헌민주·공산·사민당 등 야당 연합의 후원을 받은 우쓰노미야 전 회장은 거리 유세 등을 통해 고이케 지사의 코로나19 대응을 비판했지만, '고이케 대세론'을 극복하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 일본 정계에서 풍운아로 불리는 야마모토 대표는 내년 ...

    한국경제 | 2020.07.05 20:16 | YONHAP

  • thumbnail
    [속보] NHK "일본 도쿄지사선거 고이케 재선 확실시"

    ... 지사를 사실상 후원했기 때문이다. 고이케 지사는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이유로 거리 유세를 한 번도 하지 않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을 활용한 온라인 선거운동만 했다. 입헌민주·공산·사민당 등 야당 연합의 후원을 받은 우쓰노미야 전 회장은 거리 유세 등을 통해 고이케 지사의 코로나19 대응을 비판했지만 '고이케 대세론'을 극복하지 못한 것으로 관측된다. 일본 정계에서 풍운아로 불리는 야마모토 대표는 ...

    한국경제 | 2020.07.05 20:05 | 차은지

  • thumbnail
    도쿄도 지사 선거 투표 시작…고이케 현 지사 재선 유력

    ... 겐지(宇都宮健兒·73) 전 일본변호사연합회 회장, 오노 다이스케(小野泰輔·46) 구마모토(熊本)현 전(前) 부지사, 다치바나 다카시(立花孝志·52) 'NHK로부터 국민을 지키는 당' 대표가 꼽힌다. 우쓰노미야 후보는 입헌민주·공산·사민당 등 야당 연합의 후원을 받아 선거운동에 나섰고, 오노 후보는 오사카(大阪) 지역에 세력 기반을 둔 일본유신회의 추천을 받았다. 지난 17일간의 선거운동 기간에는 도쿄도 차원의 코로나19 대응책에 주요 후보들 간의 공방이 집중됐다. ...

    한국경제 | 2020.07.05 07:01 | YONHAP

  • thumbnail
    아베 작년 소득 4억3천만원…일본 당수 중 최다

    ... 2천427만엔이었다. 국회의원 평균 소득을 정당별로 보면 집권 자민당이 2천608만엔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제1야당인 입헌민주당 2천209만엔, 국민민주당 2천204만엔, 일본유신회 2천120만엔, 연립여당 공명당 2천92만엔, 사민당 2천23만엔, 일본공산당 1천978만엔, NHK로부터 국민을 지키는 당 1천968만엔의 순이었다. 일본 언론은 아베 총리 퇴임 후 차기 총리를 노리는 이른바 '포스트 아베' 주자들의 잡소득에 주목했다. 잡소득에는 TV 출연료, ...

    한국경제 | 2020.07.01 11:2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