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7,8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검언유착 의혹' 전 채널A 기자 사건, 단독 재판부에서 심리

    ... 혐의를 제보하라"고 협박한 혐의를 받는다. 이 사건은 특히 윤석열 검찰총장의 최측근으로 분류되는 한동훈(47·사법연수원 27기) 검사장까지 수사 선상에 오르면서 여러 논란을 낳았다. 윤 총장은 강요미수 혐의를 적용하기 어렵다며 ... 의심된다며 대립하고 있다. 검찰은 이 전 기자의 공소장에 한 검사장이 공모했다고 적시하지는 않았다. 다만 "앞으로 추가 수사를 통해 한 검사장의 공모 여부 등을 명확히 규명한 후 사건 처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6 18:04 | YONHAP

  • thumbnail
    중국 법원, 마약 제조 혐의 캐나다인에 사형 선고

    ... 선고받았다. 광저우중급법원은 캐나다 국적인 쉬웨이훙에게 마약 제조 혐의로 사형을 선고하고 개인 재산을 몰수 조치했다고 밝혔다. 왕원빈(汪文斌)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마약 범죄는 세계적으로 엄중한 범죄이며 중국 사법기관은 국적을 불문하고 범죄자를 법에 따라 처리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이번 일이 중국과 캐나다의 관계에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중국 통신장비 제조업체인 화웨이의 멍완저우 부회장이 2018년말 캐나다에서 체포된 ...

    한국경제 | 2020.08.06 17:28 | YONHAP

  • thumbnail
    검찰인사위 시작…고위 간부 인사 이르면 오늘 단행(종합)

    ... 하루 전날 갑자기 취소됐다. 이를 두고 추 장관과 청와대 간 이견 때문이라는 분석과 채널A 강요미수 의혹 사건 처리 때문이라는 등의 추측이 나왔다. 법무부는 보통 검찰인사위가 열린 당일, 늦어도 이튿날 인사발령을 냈다. 이에 ... 실무진은 1월 인사 때 빚었던 갈등을 되풀이하지 않기 위해 노력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추 장관은 지난 6월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다음 인사의 기조는 형사·공판부에서 묵묵히 일해 온 인재들을 발탁함과 동시에 전문검사 제도를 향해서 나아가겠다는 ...

    한국경제 | 2020.08.06 15:09 | YONHAP

  • thumbnail
    '검언유착' 수사 실패 후폭풍…통합당 "추미애 물러나라"

    ... 중인 서울중앙지검 형사1부(부장 정진웅)가 5일 이동재 전 채널A 기자를 재판에 넘겼지만 한동훈(47·사법연수원 27기) 검사장에 대한 공모 여부는 공소사실에서 제외했다. 한동훈 검사장과의 공모가 없었다면 이번 사건은 ... 피의자 조사도 종료하지 못했다"며 "앞으로 추가 수사를 통해 한동훈의 본건 범행 공모 여부 등을 명확히 규명한 후 사건처리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김명일 한경닷컴 기자 mi737@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8.06 15:04 | 김명일

  • thumbnail
    부동산법 총대 멘 윤호중 "다음은 경제민주화법"

    "부동산법 처리는 비상대응…앞으로는 여야 머리 맞대야" 국회 법제사법위원장인 더불어민주당 윤호중 의원은 6일 향후 입법 과제로서 경제민주화법을 추진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윤 의원은 연합뉴스와 전화 인터뷰에서 "집단소송제 등 ... 법사위원장으로서 전월세상한제와 계약갱신청구권을 도입하는 '임대차 2법' 등 법사위 소관 법률을 포함해 부동산 법안 처리를 주도했다. 윤 의원은 법안 처리 과정을 두고 야당에서 '입법 독재' 지적이 나오는 것에 대해 "긴급한 주거 불안 ...

    한국경제 | 2020.08.06 14:43 | YONHAP

  • thumbnail
    검찰 고위간부 인사 이르면 오늘 단행…女검사장 탄생 관심

    ... 하루 전날 갑자기 취소됐다. 이를 두고 추 장관과 청와대 간 이견 때문이라는 추측과 채널A 강요미수 의혹 사건 처리 때문이라는 등의 분석이 제기됐다. 법무부는 보통 검찰인사위가 열린 당일, 늦어도 이튿날 인사발령을 냈다. 이에 ... 대검찰청의 실무진은 1월 인사 때 빚었던 갈등을 되풀이하지 않기 위해 노력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 인사에서는 사법연수원 27~28기의 검사장 승진이 예상된다. 앞서 지난 1월 인사에서는 연수원 26기(3명)와 27기(2명) 등 ...

    한국경제 | 2020.08.06 07:31 | 채선희

  • thumbnail
    검찰인사위 시작…고위 간부 인사 이르면 6일 단행

    ... 하루 전날 갑자기 취소됐다. 이를 두고 추 장관과 청와대 간 이견 때문이라는 분석과 채널A 강요미수 의혹 사건 처리 때문이라는 등의 추측이 나왔다. 법무부는 보통 검찰인사위가 열린 당일, 늦어도 이튿날 인사발령을 냈다. 이에 ... 실무진은 1월 인사 때 빚었던 갈등을 되풀이하지 않기 위해 노력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추 장관은 지난 6월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다음 인사의 기조는 형사·공판부에서 묵묵히 일해 온 인재들을 발탁함과 동시에 전문검사 ...

    한국경제 | 2020.08.06 05:45 | YONHAP

  • thumbnail
    [속보] "레바논, 베이루트 항구 공무원들 가택연금키로"

    ... "레바논 고위 관리들은 6년 넘게 베이루트 항구의 한 구역에 질산암모늄이 수천톤 보관 중이라는 사실을 알고 있었다"며 "그러나 그간 어떤 조치도 취하지 않고 있었다"고 보도했다. 레바논 세관은 레바논 사법부에 질산암모늄 처리 방안을 마련해달라고 최소 여섯 차례 공문을 보냈다. 그러나 알 수 없는 이유로 번번이 요청이 묵살된 것으로 알려졌다. 레바논 당국은 이번 폭발 사고로 최소 100명이 숨지고 4000여명이 부상했다고 발표했다. ...

    한국경제 | 2020.08.05 23:23 | 선한결

  • thumbnail
    "베이루트 폭발, 공무원들이 사고 위험 알고도 방치해 참사"

    ... 승인을 내주지 않자 선주와 선원이 배를 포기했다. 레바논 세관은 2014년 배에 있던 질산암모늄을 베이루트 항구의 한 창고에 하역했다. 항구 인근을 지나는 주요 고속도로와 마주보고 있는 커다란 창고였다. 세관은 이후 레바논 사법부에 질산암모늄 처리 방안을 마련해달라고 최소 여섯 차례 공문을 보냈다. 2016년엔 "(질산암모늄을) 부적합한 기후 조건에서 창고에 보관하는 것은 심각한 위험"이라며 "베이루트 항구 일대 안전을 위해서라도 이 ...

    한국경제 | 2020.08.05 20:14 | 선한결

  • thumbnail
    질산암모늄 2750t 폭발…베이루트, 4000여명 사상 '대참사'

    ... 원인으로 지목된 질산암모늄이 시내에 대량 적재돼 위험하다는 사실을 알면서도 수년간 방치했다고 보도했다. 알자지라는 “레바논 세관은 수차례 사법부에 위험성을 경고하면서 처리 방안을 승인해달라고 요구했다”며 “그러나 공무원과 판사 등이 알 수 없는 이유로 처리를 뭉개다 참사가 났다”고 지적했다. 외교부는 이번 폭발 사고와 관련한 한국인 피해 여부에 대해 “현재까지 접수된 인명 피해는 없다”고 ...

    한국경제 | 2020.08.05 17:00 | 선한결/임락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