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91-200 / 513,2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KT서브마린, 해저 케이블용 선박 400억 매입

    해저케이블 시공 전문업체 KT서브마린이 LS전선으로부터 해저 전력 케이블 포설(설치) 전용 선박(사진)을 매입한다. 해저 전력 케이블 시공 역량을 강화해 해상 풍력발전 사업 수주를 늘리겠다는 포석이다. 포설선은 바다 위에서 해저 전력 케이블을 시공할 때 필요한 핵심 장비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KT서브마린은 이달 이사회를 열고 LS전선으로부터 해저 전력 케이블 포설선(船) ‘GL2030’을 매입하는 방안을 의결한다. GL2030은 ...

    한국경제 | 2023.01.25 17:37 | 황정수

  • thumbnail
    정유사 '1000% 성과급'에 불붙은 논란

    ... 성과급 잔치와 관련해 야당 등 정치권 일각에선 이익의 일부를 세금으로 회수하는 ‘횡재세’를 부과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온다. 하지만 횡재세 도입은 부작용이 상당하다는 게 업계의 중론이다. 국내 정유업계가 국내 주유소 사업을 포기하고, 석유제품 대부분을 수출하는 등의 방법을 동원할 수 있다는 지적이다. 횡재세까지 내는 상황에서 이익이 박한 국내 주유소 사업을 유지할 이유가 없다는 주장에 힘이 실릴 수 있다는 얘기다. 김익환 기자

    한국경제 | 2023.01.25 17:36 | 김익환

  • 삼성물산, 네옴시티에 모듈러 주택 짓는다

    ... 계획이다. 모듈러 공법은 구조체를 포함해 건축 부재의 70% 이상을 공장에서 사전 제작한 뒤 공사 현장에서는 설치와 내외장 마감 등만 진행하는 방식이다. 원 장관은 이날 야시르 총재와의 면담에서 “그린수소 생산 등 분야에서 한국 기업과 PIF의 협력을 강화해 가고 있다”며 “홍해, 키디야 사업 등에 참여해 사우디 ‘비전 2030’ 실현에 기여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김은정 기자

    한국경제 | 2023.01.25 17:35 | 김은정

  • thumbnail
    2억 '마피' 매물 나오자 초긴장…송파 아파트에 무슨 일

    하락 거래가 속출하는 서울 송파구 잠실에서 소형 단지를 중심으로 리모델링 사업이 속도를 내고 있다. 최근 일부 단지에선 아파트 리모델링 기대에 집주인이 급매 매물을 거둬들이고 있다. 하지만 이미 분양에 나선 리모델링 단지에서 이른바 ‘마피’(마이너스 프리미엄)가 나오는 등 사업성에 대한 우려가 크다. 25일 정비업계에 따르면 잠실동 현대아파트(사진) 리모델링 조합은 최근 송파구로부터 증축형 리모델링 1차 안전진단 통과 통보를 ...

    한국경제 | 2023.01.25 17:34 | 유오상

  • thumbnail
    "中 의존도 낮춘다"…면세사업 다각화 나선 '롯데의 야심'

    ... 구상이다. 호주에서 글로벌 경쟁사 제쳐 롯데면세점은 호주 멜버른 국제공항 면세점 운영권을 최근 획득했다고 25일 발표했다. 현재 이곳에서 면세점을 운영하는 스위스 듀프리를 비롯해 독일 하이네만, 홍콩 DFS 등 유수의 글로벌 면세사업자 6곳을 제치고 사업권을 따냈다. 롯데면세점은 오는 6월 1일부터 멜버른공항점을 운영한다. 사업 기간은 2033년 5월까지 총 10년이다. 멜버른 공항면세점은 출국장과 입국장 면세점을 합쳐 총 3592㎡에 달한다. 롯데면세점의 ...

    한국경제 | 2023.01.25 17:34 | 이미경

  • LG이노텍 영업익 60%↓…스마트폰 생산 차질 여파

    ... 줄어든 1조1828억원에 그쳤다. 지난해 정보기술(IT) 기기 수요가 감소하면서 관련 부품 주문이 줄어든 영향으로 분석됐다. 두 회사 모두 올해는 전장용 부품을 비롯한 고부가가치 제품 확대에 나설 계획이다. 삼성전기는 이날 콘퍼런스콜에서 “스마트폰과 PC 등 IT 기기 수요가 언제 회복될지 가늠하기 어렵다”며 “신사업인 전장용 부품 사업을 확대하고 새로운 고객사 발굴에 집중하겠다”고 했다. 정지은 기자

    한국경제 | 2023.01.25 17:33 | 정지은

  • 삼성전기 "올해 설비투자 축소"…IT 수요 급감 영향

    ... 올해 설비투자를 축소하겠다고 밝혔다. 스마트폰, PC 등 정보기술(IT) 기기 판매량이 급감하면서 관련 부품 수요가 위축된 영향이다. 김원택 삼성전기 부사장은 25일 실적 컨퍼런스콜에서 “올해 설비투자 규모는 주요 전방사업 수요가 둔화하는 데 따라 지난해보다 감소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패키지기판(FC-BGA)은 거래 기업과 연동된 사안이 있어서 설비투자 규모가 지난해와 비슷하겠지만 MLCC(적층세라믹커패시터) 쪽 설비투자는 ...

    한국경제 | 2023.01.25 17:29 | 정지은

  • 우영우로 재미 본 KT, 유명 IP 줍줍

    지난해 산하 채널 ENA에서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를 방영해 톡톡히 재미를 본 KT스카이라이프가 유명 IP(지식재산권) 투자를 늘리고 있다. 채널 가치를 높여 콘텐츠 사업을 키우기 위해서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ENA는 네이버웹툰의 인기작 ‘낮에 뜨는 달’ IP를 기반으로 한 동명 드라마를 연내 편성한다. 이 드라마는 이르면 오는 3월부터 촬영을 시작한다. ‘낮에 뜨는 달’은 ...

    한국경제 | 2023.01.25 17:26 | 선한결

  • thumbnail
    3D로 전장 재현, 총소리로 적 감지…'안보 지킴이' 된 스타트업

    ... 앞당긴다는 방침이다. 자율비행 드론 솔루션 스타트업 니어스랩은 ‘안정성’을 무기로 국방산업 진출에 시동을 걸고 있다. 2015년 설립된 니어스랩은 25개국에서 드론을 활용해 풍력발전, 건설 등 산업 안전점검 사업을 펼쳐온 회사다. 드론으로 풍력발전 시설을 점검하기 위해서는 바람이 강한 해상에서도 안정적인 비행이 이뤄져야 한다. 니어스랩은 자체 보유한 드론 제어 기술을 통해 풍력발전 분야에서 사고 없이 안전점검을 해왔다. 최재혁 니어스랩 대표는 ...

    한국경제 | 2023.01.25 17:26 | 최다은

  • thumbnail
    이원덕·박화재·임종룡…우리금융 회장 '3파전'

    우리금융지주 차기 회장 구도가 임종룡 전 금융위원장(63)의 참여로 내부 출신인 이원덕 우리은행장(60), 박화재 우리금융 사업지원총괄 사장(61) 등과 함께 ‘3파전’이 될 전망이다. 지난해 NH농협금융지주 회장에 오른 이석준 전 국무조정실장(63)에 이어 모피아(옛 재무부의 영문 약자 MOF와 마피아의 합성어) 출신 금융지주 회장이 또다시 선임될 수 있을지 금융권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우리금융 개혁 적임자” ...

    한국경제 | 2023.01.25 17:23 | 박상용/김보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