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61-270 / 513,3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노조·시민단체 지원금 2342억원 전수조사

    ... 수사기관에 고발하고 최대 다섯 배의 제재금을 부과할 방침이다. 향후 보조금 지원 대상에서도 배제하기로 했다. 일각에서 제기되는 노조와 시민단체의 불투명한 회계 관행을 손보겠다는 것이다. 고용부는 “고용노동 분야 17개 사업에서 1244개 민간단체에 지급된 2342억원의 지원금을 오는 3월 15일까지 집중 점검할 계획”이라고 25일 밝혔다. 구체적으로 △지원 대상 선정의 적법성 △회계처리 투명성 △보조금의 목적 외 사용·횡령에 ...

    한국경제 | 2023.01.25 18:04 | 곽용희

  • thumbnail
    [시론] '에너지 전환' 빠를수록 좋다

    ... 뿐이다. 한국은 2015년 파리기후협약에 따른 세계적 흐름에 발맞춰 2050 탄소중립을 선언했다. 중동 산유국들도 석유 의존도를 줄이기 위한 산업 다변화를 시도 중이고, BP를 비롯한 글로벌 석유기업들은 종합에너지 회사로의 변신 등 사업 다각화를 꾀하고 있다. 이는 일반적으로 석유 수요 정점을 2030년 전후로 보는 것과도 궤를 같이한다. 즉 2050으로 가는 길은 세계 원유 수급 균형이 수시로 무너지면서 유가 급등락이 빈번할 것이 뻔하다. 1973년 중동전쟁 당시 ...

    한국경제 | 2023.01.25 17:57

  • "중대재해법 기소 11건 중 10건이 中企…혼란만 초래"

    중대재해처벌법 시행 후 1년간 기소된 사건 11건 모두가 중소·중견기업 사업장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 재해 발생 후 검찰 기소까지 평균 8개월이 걸릴 만큼 수사에 오랜 시간이 걸리는 것으로 조사됐다. 25일 한국경영자총협회가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까지 검찰이 중대재해처벌법 위반으로 기소한 11건 중 10건은 중소기업, 1건은 중견기업 사업장인 것으로 나타났다. 7건이 건설업, 4건이 제조업 현장이었다. 기소된 사건의 평균 수사 ...

    한국경제 | 2023.01.25 17:51 | 박한신

  • thumbnail
    매출 600%↑…라방 제작대행 시장도 '쑥쑥'

    라이브커머스(라방) 시장이 급속도로 커지면서 방송영상 제작과 송출을 편리하게 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서비스가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로 떠오르고 있다. 시장 경쟁이 치열해지면서 양질의 콘텐츠에 대한 사업자 욕구가 커졌기 때문이다. 오픈마켓을 중심으로 활동하는 중·소상공인을 대상으로 한제작·송출 서비스 수요도 늘고 있다. 11번가는 운영 중인 라이브 방송 ‘라이브 11’을 오픈 플랫폼으로 개편한다고 25일 ...

    한국경제 | 2023.01.25 17:45 | 이미경

  • thumbnail
    최고급 식재료에 혁신적 레시피…'외식사업 실험'나선 식품기업들

    ... 고급스러운 ‘파인 다이닝’을 추구한다. 송파구 롯데월드몰에 있는 농심 ‘포리스트 키친’은 식물성 코스요리를 5만~7만원대에 선보인다. ‘안테나’ 역할 하는 외식사업 이처럼 식품업체들이 수익성을 따지기보다 연구개발(R&D)과 마케팅 목적으로 외식사업을 활용하는 사례는 점차 늘어나는 추세다. CJ제일제당은 미쉐린가이드에서 별을 딴 한식 파인 다이닝 ‘소설한남’과 ...

    한국경제 | 2023.01.25 17:43 | 하수정

  • thumbnail
    왜 우리집만 많이 올랐나 했더니…난방비 폭탄 '불편한 진실'

    ... 한국가스공사가 도매요금을 책정한 뒤 각 시·도가 공급비용을 감안해 소매요금을 결정한다. 가스공사가 공기업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정부가 요금을 책정한다는 뜻이다. 지역난방 가구에 부과되는 열요금은 한국지역난방공사 같은 집단에너지 사업자가 도시가스 요금에 연동해 조정한다. 도시가스 요금은 2020년 7월부터 1년8개월간 동결됐다가 작년 4월과 5월, 7월과 10월 네 차례에 걸쳐 인상됐다. 현 정부가 출범한 작년 5월 10일 기준으로 보면 문재인 정부 말기에 두 ...

    한국경제 | 2023.01.25 17:38 | 강경민

  • thumbnail
    KT서브마린, 해저 케이블용 선박 400억 매입

    해저케이블 시공 전문업체 KT서브마린이 LS전선으로부터 해저 전력 케이블 포설(설치) 전용 선박(사진)을 매입한다. 해저 전력 케이블 시공 역량을 강화해 해상 풍력발전 사업 수주를 늘리겠다는 포석이다. 포설선은 바다 위에서 해저 전력 케이블을 시공할 때 필요한 핵심 장비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KT서브마린은 이달 이사회를 열고 LS전선으로부터 해저 전력 케이블 포설선(船) ‘GL2030’을 매입하는 방안을 의결한다. GL2030은 ...

    한국경제 | 2023.01.25 17:37 | 황정수

  • thumbnail
    정유사 '1000% 성과급'에 불붙은 논란

    ... 성과급 잔치와 관련해 야당 등 정치권 일각에선 이익의 일부를 세금으로 회수하는 ‘횡재세’를 부과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온다. 하지만 횡재세 도입은 부작용이 상당하다는 게 업계의 중론이다. 국내 정유업계가 국내 주유소 사업을 포기하고, 석유제품 대부분을 수출하는 등의 방법을 동원할 수 있다는 지적이다. 횡재세까지 내는 상황에서 이익이 박한 국내 주유소 사업을 유지할 이유가 없다는 주장에 힘이 실릴 수 있다는 얘기다. 김익환 기자

    한국경제 | 2023.01.25 17:36 | 김익환

  • 삼성물산, 네옴시티에 모듈러 주택 짓는다

    ... 계획이다. 모듈러 공법은 구조체를 포함해 건축 부재의 70% 이상을 공장에서 사전 제작한 뒤 공사 현장에서는 설치와 내외장 마감 등만 진행하는 방식이다. 원 장관은 이날 야시르 총재와의 면담에서 “그린수소 생산 등 분야에서 한국 기업과 PIF의 협력을 강화해 가고 있다”며 “홍해, 키디야 사업 등에 참여해 사우디 ‘비전 2030’ 실현에 기여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김은정 기자

    한국경제 | 2023.01.25 17:35 | 김은정

  • thumbnail
    2억 '마피' 매물 나오자 초긴장…송파 아파트에 무슨 일

    하락 거래가 속출하는 서울 송파구 잠실에서 소형 단지를 중심으로 리모델링 사업이 속도를 내고 있다. 최근 일부 단지에선 아파트 리모델링 기대에 집주인이 급매 매물을 거둬들이고 있다. 하지만 이미 분양에 나선 리모델링 단지에서 이른바 ‘마피’(마이너스 프리미엄)가 나오는 등 사업성에 대한 우려가 크다. 25일 정비업계에 따르면 잠실동 현대아파트(사진) 리모델링 조합은 최근 송파구로부터 증축형 리모델링 1차 안전진단 통과 통보를 ...

    한국경제 | 2023.01.25 17:34 | 유오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