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41-50 / 488,1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반도체 1위 탈환…웃지 못하는 삼성전자

    ... 생활이 길어지면서 가전 수요가 폭증했고 가전제품에 들어가는 반도체 수요도 덩달아 늘었다. 소비자들의 데이터 사용량이 급증하면서 기업 서버용 메모리 반도체 수요도 함께 증가했다. D램과 낸드플래시 가격도 지속적으로 상승하고 있다. 시장조사업체 D램익스체인지에 따르면 DDR4 8Gb PC용 범용 D램의 7월 고정거래가격은 전달보다 7.89% 오른 4달러10센트였다. 메모리카드, USB용으로 쓰이는 128Gb 범용 낸드플래시 제품의 7월 고정거래가격 역시 4달러81센트로 2018년 ...

    한국경제 | 2021.08.02 17:20 | 박신영

  • thumbnail
    휴대용TV·마이마이·애니콜 등 삼성, 임직원 기부 옛 제품 공개

    ... 진행된 이 캠페인에 임직원 119명이 참여했다. 삼성전자의 제품과 문서, 영상 등 자료 331점이 한곳에 모였다. 옛 제품 중엔 1990년대 애니콜 휴대폰(SCH-900), 휴대용 5인치 흑백TV(사진), 삼성LED(삼성전자 LED사업부의 전신) 사보 등이 눈에 띈다. 직원들은 제품과 관련한 사연을 함께 전했다. 휴대용 흑백TV를 기증한 영상디스플레이 사업부 소속 직원은 “아버지가 낚시할 때 즐겨 봤던 제품”이라고 말했다. 삼성이노베이션뮤지엄은 ...

    한국경제 | 2021.08.02 17:19 | 이수빈

  • thumbnail
    김윤 "삼양 미래 먹거리 의료·친환경 소재"

    김윤 삼양그룹 회장(사진)이 2일 핵심 미래사업으로 영양관리·의료 사업과 친환경 소재를 육성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김 회장은 이날 온라인으로 열린 ‘2021년 그룹 조회’에서 “스페셜티(고기능성) 사업 강화를 위해 뉴트리션(영양관리), 메디컬(의료), 퍼스널케어 사업 규모를 확대해 헬스 앤드 웰니스 분야를 집중 육성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생분해성 플라스틱 원료인 이소소르비드의 ...

    한국경제 | 2021.08.02 17:18 | 강경민

  • KG동부제철, 당진공장에 업계 최대 ESS 구축

    ... 많은 시간대에 사용하기 위해서다. 앞서 다른 철강사들은 20~150㎿h 용량의 ESS를 설치했다. ESS 설비는 지난 6월 착공했으며 오는 10월 초 가동에 들어갈 전망이다. 한국동서발전이 ESS 구축 설비투자금을 부담하고, 사업 기간 15년이 끝나면 설비 소유권을 KG동부제철이 갖는 방식이다. KG동부제철은 “ESS 구축을 통해 친환경 경영을 이어갈 계획”이라며 “전기요금 절감 효과뿐만 아니라 전력예비율 확보 등 정부의 ...

    한국경제 | 2021.08.02 17:18 | 황정환

  • thumbnail
    진승현 랩지노믹스 대표 "15분 내 감염 여부 알 수 있는 키트 만들 것"

    ... “유전자 검사가 대중화되면 대기업도 경쟁에 뛰어들 것”이라며 “시장을 선점해야 경쟁력을 갖출 수 있다”고 설명했다. 분사도 고려 중이다. 분자진단, 유전자 검사 서비스, 항암제 처방을 위한 동반진단 등 진단 사업을 전문화하기 위해서다. 진 대표는 “진단사업도 ‘포털’과 같은 통합 플랫폼에서 전문성을 살리는 쪽으로 트렌드가 바뀌고 있다”며 “코로나19 진단 등은 현금창출원(캐시카우)으로 유지하면서 ...

    한국경제 | 2021.08.02 17:17 | 이주현

  • thumbnail
    신동헌 시장 "남한산성~팔당 둘레길 조성, '관광도시' 광주 기틀 다질 것"

    ... 22.5㎞, 3개 코스의 ‘팔당호반 둘레길’도 조성한다. 이들 둘레길은 2022년 12월까지 ‘남한산성~천진암 역사문화관광벨트’ 조성으로 지역관광의 핵심으로 육성된다. 관광벨트조성 사업에는 지난해와 올해 32개 공모사업으로 확보된 국·도비 190억원과 특별교부세 100억원 등 총 290억원이 투입된다. 둘레길이 완성되면 총 121.15㎞ 길이의 7개 둘레길이 조성돼 세계적 관광도시로 거듭날 것으로 전망된다. ...

    한국경제 | 2021.08.02 17:16 | 윤상연

  • 이오플로우-유엑스엔 손잡고 웨어러블 인공췌장 기기 개발

    ... 유엑스엔의 무효소 방식 연속혈당측정 기술이 적용된다면 정확성과 가격 경쟁력을 모두 끌어올린 일체형 인공췌장 개발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이오플로우는 지난 4월부터 휴온스를 통해 웨어러블 인슐린 펌프인 ‘이오패치’를 국내 판매하고 있다. 후속 사업으로 혈당 자동 조절 기능을 추가한 인슐린 펌프와 연속혈당측정기 등을 통합한 인공췌장을 개발 중이다. 유엑스엔은 효소를 쓰지 않는 연속혈당측정기를 개발하고 있다. 이주현 기자

    바이오인사이트 | 2021.08.02 17:16 | 이주현

  • '원액기 업체' 휴롬, 과일유통사업 확대

    원액기 기업 휴롬이 과일유통 사업을 강화한다. 반년 내 점포를 두 배 늘리며 본격적인 수익성 추구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2일 휴롬에 따르면 이 회사는 기존 10개였던 과일유통매장 ‘청과원’을 올해 말까지 20개로 늘린다. 청과원은 서울 마포와 길음, 중계 등 수도권 위주로 운영되고 있다. 휴롬은 이를 전국적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청과원 사업은 과일유통 분야에서 시행착오를 겪은 김영기 휴롬 회장의 노하우가 집약돼 있다. 휴롬은 ...

    한국경제 | 2021.08.02 17:15 | 윤희은

  • thumbnail
    무인헬기·드론이 농약 살포…태안, 농촌 일손부족 해소

    ... 있다. 부족한 일손을 해소하고 벼 생산성을 높여 농촌의 디지털 혁신 성공사례로 떠올랐다. 2일 태안군에 따르면 군은 2018년 농촌 노동력의 고령화와 노동력 부족 현상을 해소하기 위해 무인헬기 및 드론을 활용한 병해충 항공방제사업을 시작했다. 첫해에는 군내 총 6006㏊의 논을 대상으로 항공방제를 했다. 이후 매년 방제 면적을 늘려 올해는 2018년보다 2.4배 늘어난 1만4614㏊의 논에서 무인헬기 23대, 드론 71대를 활용해 항공방제를 하고 있다. 대상 농가도 ...

    한국경제 | 2021.08.02 17:15 | 임호범

  • 중기부 "공정 자동화 도와 기업 해외유출 막겠다"

    ... 예정이다. 인력·공간 사용을 약 70% 줄이는 등 생산성을 대폭 끌어올리는 것이 목표다. 이 장비가 개발되면 인건비 부담 탓에 해외로 이전한 와이어링 하네스 제조업체들의 국내 복귀가 수월해질 것으로 보인다. 이번 사업에는 산업·농업용 타이어 제조업체 대동이브이, 의료용 진단키트 제조업체 피씨엘, 자동차 진동·소음 방진재 대영알앤티를 비롯한 자동차 분야 4개, 플라스틱 분야 3개, 뿌리 기술 분야 2개, 코로나 진단 분야 1개 ...

    한국경제 | 2021.08.02 17:15 | 민경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