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245,1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보유 자산만 1조원…89년생 女 CEO 자수성가 비결

    먼저 말을 걸 수 있는 권한은 여성에게만 있다. 거주지, 나이 등을 고려해 어울릴 만한 이성을 추천해준다. 사진을 보다가 마음에 들지 않으면 왼쪽으로, 마음에 들면 오른쪽으로 넘긴다. 느낌이 오는 상대에게 ‘좋아요’를 누른 뒤 상대도 24시간 안에 반응하면 서로 ‘연결’된다. 세계 1억 명의 가입자를 보유한 데이팅 앱 ‘범블(bumble)’ 얘기다. 범블 창업자이자 최고경영자(CEO)인 ...

    한국경제 | 2021.04.11 16:53 | 안정락

  • thumbnail
    조화·연결·긴장…'일과 일상 사이' 행복을 묻다

    ... 공식’이다. 거리의 불빛처럼 공간 안을 비추는 행복 공식, 자유를 추구하는 민요를 연주하는 피아노가 빚어내는 앙상블은 강한 울림을 준다. 광주 운암동 광주시립미술관에서 열리고 있는 세계적인 설치미술가 리암 길릭(57·사진)의 개인전 ‘워크 라이프 이펙트’에서 각각의 작품은 서로 긴장감과 조화를 빚어내며 유기적으로 연결돼 있다. 전시장 전체가 하나의 거대한 작품을 만들어내는 셈이다. 길릭은 영국 현대미술 부흥기를 주도한 &...

    한국경제 | 2021.04.11 16:48 | 조수영

  • thumbnail
    바스키아 '무제' 亞시장 낙찰가 신기록 도전

    ‘검은 피카소’로 불리는 장 미셸 바스키아(1960~1988)의 1982년 작품 ‘무제(untitled·사진)’가 다음달 홍콩에서 열리는 크리스티 경매에 나온다. 지난 3월 같은 경매에서 바스키아의 ‘전사’가 세운 아시아 미술시장 최고가 기록을 깰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크리스티에 따르면 이 작품은 다음달 24일 열리는 홍콩 이브닝세일에 출품된다. 추정가로는 18...

    한국경제 | 2021.04.11 16:46 | 성수영

  • thumbnail
    그칠 줄 모르는 집단감염…부산 유흥주점發 누적 381명

    ... 18명으로 늘었다. 이 밖에 경북 경산시 어린이집 관련 사례에서는 누적 확진자가 총 12명이 됐다. 언제, 어디서 감염됐는지 알지 못하는 환자 비율은 27.5%로 집계됐다. 지난달 29일부터 이날까지 최근 2주간 방역 당국에 신고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총 7천809명으로, 이 가운데 2천146명의 감염 경로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4.11 16:39

  • thumbnail
    속초시, 7급 이상 전·현직 공무원 땅투기 전수조사…배우자 포함

    ... 경위 등을 집중적으로 조사해 위법행위 의혹이 상당할 경우 사법당국에 수사를 의뢰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시는 `부동산 특별 대책반`을 설치해 운영하기로 했다. 아울러 공직자 부동산 투기에 대한 시민들의 제보도 받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전수조사를 통해 공직자들의 직무수행 공정성과 도덕성을 재점검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4.11 16:29

  • thumbnail
    '어쩌다 가족' 서지석X이본, 핑크빛 기류…본격 쌍방 로맨스 시작?

    ... 일편단심 사랑으로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자신의 기를 살려주기 위해 노력하는 부모님의 모습에 죄책감을 느끼던 성하늘은 그들을 위한 정성 가득한 저녁 식사를 선물하며 고마운 마음을 표출했다. 방송 말미, 입양인지원센터에 연락한 성하늘이 친모의 전화번호를 알게 돼 관심이 집중됐다. 성동일, 진희경과 찍은 사진을 바라보는 그녀의 애틋한 눈빛은 앞으로의 이야기가 어떻게 전개될 것인지 궁금증을 높였다. 김수영 기자 swimkim@tenasia.co.kr

    텐아시아 | 2021.04.11 16:27 | 김수영

  • thumbnail
    소송전 벌어진 ARM차이나…꼬이는 소프트뱅크의 ARM 매각

    세계 최대 반도체 설계회사인 영국의 암홀딩스(ARM)를 미국 반도체업체 엔비디아에 매각하려는 손정의 일본 소프트뱅크그룹 회장 (사진) 의 계획이 암초를 만났다. ARM 본사와 중국 법인 ARM차이나 사이의 지배권을 둘러싼 소송전이 격화하고 있어서다. 블룸버그통신은 앨런 우 ARM차이나 최고경영자(CEO)가 자신을 몰아내려 했던 ARM 이사진 3명을 업무방해 등의 혐의로 고소했다며 10일(현지시간) 이같이 보도했다. 사건의 발단은 작년 6월로 ...

    한국경제 | 2021.04.11 16:10 | 박상용

  • thumbnail
    배현진 "김종인, 아들뻘 안철수에 스토킹처럼 분노 표출?"

    배현진 국민의힘 의원( 사진 )은 11일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를 향해 "건방지다"라고 언급한 것과 관련해 "선거도 끝났는데 아흔을 바라보는 연세에 서른 살도 넘게 어린 아들 같은 정치인에게 마치 스토킹처럼 집요하게 분노 표출을 설마 했겠는가"라고 했다. "홍준표·안철수와도 함께하게 당 문 열어야" 배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좁은 ...

    한국경제 | 2021.04.11 16:10 | 조준혁

  • thumbnail
    무허가 강남 클럽서 춤판 벌인 200명 "우리가 죄 지었냐"

    ... 방역수칙을 지키지 않은 정황도 포착됐다. 일부 손님은 출동한 경찰관들에게 "우리가 죄를 지었나, 무슨 근거로 이러는 거냐" 등 소리를 지르며 항의했다. 단속 전 이미 방역 측면에서 불안함을 느끼고 자리를 뜬 이들도 일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함께 단속을 벌인 관할 구청은 적발된 이들에게 감염병예방법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할 방침이다.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4.11 15:49

  • thumbnail
    이미 1차 접종한 30대, 2차도 AZ 접종…나머지는 다른 백신

    ... 백신접종 기준에 대한 것을 계속 보완해 나갈 계획이지만 교차접종은 고려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결국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대상에서 30세 미만은 제외됐지만 이미 1차 접종을 마친 30세 미만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으로 2차 접종을 해야 하는 셈이다. 1분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차 접종자 가운데 30세 미만은 약 13만5천명이다.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4.11 15: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