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8,4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전 유성구 계산동 산불…1시간여만에 진화

    8일 오후 5시 31분께 대전시 유성구 계산동 야산에 불이나 1시간여만에 진화됐다. 불이 나자 산불진화대 등 공무원 60여명이 출동, 소방차 등을 이용해 불길을 잡았다. 산림 당국은 입산자에 의한 실화로 보고, 정확한 원인과 피해면적을 조사 중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8 19:26 | YONHAP

  • thumbnail
    횡성 안흥면 산불 1시간 40분 만에 진화(종합)

    8일 낮 12시 12분께 강원 횡성군 안흥면 상안리에서 산불이 나 1시간 40분 만에 꺼졌다. 산림당국은 헬기 2대와 인력 42명을 투입해 이날 오후 1시 50분께 진화를 완료했다. 이 불로 산림 0.01㏊가 소실된 것으로 추정된다. 산림당국은 입산자에 의한 실화로 보고, 정확한 원인과 피해면적을 조사 중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8 14:49 | YONHAP

  • thumbnail
    횡성 안흥면 산불…헬기 2대·31명 투입해 진화 중

    8일 낮 12시 12분께 강원 횡성군 안흥면 상안리에서 산불이 발생했다. 산림당국은 헬기 2대와 인력 31명을 투입해 진화 중이다. 산불 현장에는 초속 3.2m의 바람이 불고 있다. 조시형기자 jsh1990@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5.08 14:15

  • thumbnail
    횡성 안흥면 산불…헬기 2대 투입 진화 중

    8일 낮 12시 12분께 강원 횡성군 안흥면 상안리에서 산불이 났다. 산림당국은 헬기 2대와 인력 31명을 투입해 진화 중이다. 산불 현장에는 초속 3.2m의 바람이 불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8 14:02 | YONHAP

  • thumbnail
    '산림 교육·레포츠' 국립춘천숲체원 12일 개원

    강원 춘천과 영서지역 산림과 관련한 교육과 레포츠 서비스를 위한 국립춘천숲체원이 12일 개원 행사를 갖는다. 국립춘천숲체원은 춘천시 신북읍 발산리 국유림 335ha에 조성됐다. 모두 200억원이 투입돼 2018년부터 조성에 들어가 지난해 공사를 대부분 마무리하고 시범 운영을 해 왔다. 주요시설은 방문자센터 1동과 어울림관 1동, 소담관 1동 등 편의시설을 비롯해 총 34객실의 숙박시설을 갖췄다. 또 실내 암벽장과 모험숲, 배려숲, 놀이숲, ...

    한국경제 | 2021.05.08 14:00 | YONHAP

  • thumbnail
    고양시, 3개 학교에 명상숲 등 도심숲 조성

    ... 백양초등학교에 6천만원을 들여 520㎡ 규모의 학교 명상숲을 조성했다. 학교 내 유휴부지를 활용해 팥배나무·병꽃나무 등 수목 1천306그루와 야생화 1천650본을 심었다. 학교 명상숲은 학생들의 심신 교육과 휴식에 도움이 된다. 국립산림과학원에 따르면 명상숲이 조성된 학교의 학생들은 없는 학교보다 적대감이 18%, 행동 공격성이 20%, 분노가 19%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매년 예산을 확보해 명상숲을 확대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8 06:32 | YONHAP

  • thumbnail
    광명시, 세계 최고 '나무 전망타워' 건립 백지화

    그린벨트 해제 지연이 원인…설계비 등 2억 낭비 경기 광명시가 당초 올해 말 준공을 목표로 2018년부터 추진해 온 90m 높이의 세계 최고 높이 '목조 전망타워' 건립 사업을 백지화했다. 시는 7일 "산림청과 함께 광명동굴 옆에 랜드마크로 건립을 추진 해온 목조 전망타워 건립 사업을 최근 백지화하기로 했다"며 "이 사업을 위해 지원받았던 국비 40억원도 반납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시는 이 시설물 건립을 위해 산림청을 통해 3년 전 받은 ...

    한국경제 | 2021.05.07 17:07 | YONHAP

  • thumbnail
    세종행 중기부 대체 '기상청+3개' 기관 대전 이전 확정

    ... 대덕특구 연구개발(R&D) 인프라와 시너지 효과를 통해 대전을 기상산업 중심지로 도약시켜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임업진흥원이 이전하면 교육생 2만여 명이 매년 대전을 방문하게 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산림청, 산림복지진흥원과 더불어 '산림산업 클러스터'를 형성하면 지역이 산림과 임업 중심도시로 성장하게 된다. 시는 특허전략개발원 이전으로 지역 내 특허청·특허심판원·국제지식재산연수원 등과 연계한 지식산업 경쟁력을 확보할 것으로 내다봤다. ...

    한국경제 | 2021.05.07 16:00 | YONHAP

  • thumbnail
    삼척 도계읍 산불 1시간 30분 만에 진화…1천500㎡ 소실(종합)

    7일 오전 11시 5분께 강원 삼척시 도계읍 황조리에서 산불이 나 1시간 30분 만에 꺼졌다. 산림당국은 헬기 5대와 진화인력 140명을 투입해 낮 12시 40분께 주불 진화를 마치고 잔불 정리를 하고 있다. 산불 현장에 초속 6m의 강풍이 불어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으나 산불 현장 인근 골프장에서 담수지를 제공해주고, 관계 기관 간 소통을 통해 대형산불로 번지는 것을 막았다. 이 불로 산림 0.15㏊(1천500㎡)가 소실된 것으로 추정된다. ...

    한국경제 | 2021.05.07 13:01 | YONHAP

  • thumbnail
    삼척 도계서 산불…"헬기 3대 등 투입 진화 중"

    7일 오전 11시 5분께 강원 삼척시 도계읍 황조리에서 산불이 발생했다. 산림당국은 헬기 3대, 장비 19대, 인력 108명을 투입해 진화작업 중이다. 현재 산불 현장에는 초속 4.4m의 바람이 불고 있다. 삼척시는 인근 주민과 등산객은 도계읍 행정복지센터로 대피 바란다는 재난문자를 발송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7 11:5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