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3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생수값 30%로 떨어진 원유, 개미들 1조 베팅 했지만…

    ... 판단해 매수했다. 하지만 바닥이 아닐 수도 있고, 바닥을 통과하는 시간이 길어질 수도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의 감산 합의 가능성을 언급했지만 시행까진 건너야 할 산이 많다는 게 전문가들의 관측이다. 산유국들의 이해관계가 달라 협상 과정이 길어질 수 있다. 코로나19 변수도 현재 진행형이라 유가의 단기 방향에 대한 섣부른 판단은 주의해야 한다는 게 전문가들의 지적이다. 설지연 기자 sjy@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4.05 17:55 | 설지연

  • 뉴욕증시 "이번엔 얼마나"…실업급여 청구 건수 주목

    ... 공개된다. 3월 생산자물가지수(PPI, 9일)와 소비자물가지수(10일) 발표도 예정돼 있다.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 2일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의 감산 가능성을 언급한 뒤 유가는 폭등하고 있다. 9일 석유수출국기구(OPEC) 및 주요 산유국 회의에서 합의가 도출될지 주목된다. 러시아와 사우디가 요구하고 있는 미국의 감산 동참이 불투명하기 때문에 협상이 매끄럽지는 않을 전망이다. 10일은 부활절 전날인 성(聖)금요일로 미국 증시가 휴장한다. 뉴욕=김현석 특파원 ...

    한국경제 | 2020.04.05 17:27 | 김현석

  • thumbnail
    트럼프 "저유가가 일자리 위협하면 관세 부과할 것"(종합)

    ... 코로나19 팬데믹(대유행) 사태에 따른 원유 수요 급감에 경쟁적으로 유가 인하에 나선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 간 '유가 전쟁'이 맞물리면서 폭락과 급등을 반복하고 있다. 미국은 사우디가 주도하는 석유수출국기구(OPEC) 및 산유국 연대체와 세계 일일 원유 수요량의 약 10%에 해당하는 하루 1천만 배럴 내외의 원유 감산을 논의 중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브리핑에서 '우크라이나 스캔들'에 관해 의회에 최초 보고한 정보기관 감찰관 마이클 앳킨슨을 경질한 데 ...

    한국경제 | 2020.04.05 13:15 | YONHAP

  • thumbnail
    노르웨이 "주요 산유국 감산 합의시 자체 감산 검토할 것"

    서유럽 최대 원유 및 가스 생산국인 노르웨이가 주요 산유국들의 감산 합의가 이뤄지면 원유 생산 감축에 동참하는 것을 고려하겠다고 밝혔다. 티나 브루 노르웨이 석유·에너지부 장관은 4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보낸 이메일에서 "광범위한 산유국 집단이 원유 생산량을 상당량 감축하는데 합의하고, 노르웨이의 자원관리와 경제에 도움이 된다면 우리도 자체 감산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브루 장관은 다른 산유국과 논의를 진행해왔다면서 이같이 밝혔으나 구체적인 ...

    한국경제 | 2020.04.05 11:36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저유가가 일자리 위협하면 관세 부과할 것"

    ... 팬데믹(대유행) 사태에 따른 원유 수요 급감에 경쟁적으로 유가 인하에 나선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 간 '유가 전쟁'이 맞물리면서 폭락과 급등을 반복하고 있다. 미국은 사우디가 주도하는 석유수출국기구(OPEC) 및 산유국 연대체와 세계 일일 원유 수요량의 약 10%에 해당하는 하루 1천만 배럴 내외의 원유 감산을 논의 중이다. 또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브리핑에서 '우크라이나 스캔들'에 관해 의회에 최초 보고한 정보기관 감찰관 마이클 ...

    한국경제 | 2020.04.05 08:56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개입에도 러·사우디 '불화'…"OPEC+ 회의 9일로 연기"(종합2보)

    ... 떠받치기 위해 '유가 전쟁'의 당사국인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 사이에 급히 개입했지만, 이들의 불화를 진화하지는 못하는 모양새다. 러시아와 사우디는 유가 전쟁을 촉발한 지난달 6일(현지시간) OPEC+(OPEC과 10개 주요 산유국의 연대체)의 감산 협상이 결렬된 책임을 상대방에 미루면서 공방을 벌였다. 사우디 외무부는 4일 국영 SPA통신을 통해 '러시아 대통령실의 발표는 진실을 왜곡했다'라는 제목으로 낸 성명에서 "그 (감산) 합의를 거부한 쪽은 러시아였다. ...

    한국경제 | 2020.04.05 07:00 | YONHAP

  • [뉴욕증시 주간전망] 유가·실업 주시…코로나19 여전히 관건

    이번 주(6~10일) 뉴욕증시는 산유국의 감산 합의 여부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속도 등을 주시하는 가운데 불안정한 장세를 이어갈 전망이다. 주요 경제 지표가 얼마나 더 악화할지도 관건이다. 연방준비제도(Fed·연준)를 비롯한 주요 정책 당국의 시장 대응이 이어질지도 주요 변수다. 코로나19의 끝이 보이지 않으면서, 글로벌 경제가 깊은 침체로 빠져들고 있다. 세계 최대 경제국 미국에서 실업자가 2주 만에 약 1천만 명 ...

    한국경제 | 2020.04.05 07:00 | YONHAP

  • thumbnail
    원유 감산 합의 또 미뤄지나…"OPEC+ 긴급회의 8~9일로 연기"

    사우디아라비아 등 석유수출구기구(OPEC) 14개 회원국과 러시아 등 회원국이 아닌 10개 산유국이 국제 유가 안정을 논의하기 위한 긴급 화상회의의 일정이 당초 오는 6일에서 미뤄질 가능성이 높아졌다. 4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OPEC+'(OPEC과 10개 주요 산유국 연대체) 긴급회의 일정은 오는 8일 혹은 9일로 미뤄졌다. 원유 감산과 관련 회의에 앞서 석유 생산국간 협상 기간을 늘릴 수 있도록 시간이 더 필요하다는 ...

    한국경제 | 2020.04.04 19:46

  • thumbnail
    트럼프 개입에도 러·사우디 책임론 공방…"OPEC+ 회의 연기"(종합)

    ... '유가 전쟁'의 당사국인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 사이에 급히 개입했지만, 이들의 불화를 진화하지는 못하는 모양새다. 러시아와 사우디는 유가 전쟁을 촉발한 지난달 6일(현지시간) OPEC+(OPEC과 10개 주요 산유국의 연대체)의 감산 협상이 결렬된 책임을 상대방에 미루면서 공방을 벌였다. 사우디 외무부는 4일 국영 SPA통신을 통해 '러시아 대통령실의 발표는 진실을 왜곡했다'라는 제목으로 낸 성명에서 "그 (감산) 합의를 ...

    한국경제 | 2020.04.04 19:28 | YONHAP

  • thumbnail
    사우디 "원유 감산 거부한 쪽은 러시아…진실 왜곡" 맹비난

    6일 OPEC+ 감산 협상 '험난' 예고 사우디아라비아 정부는 '유가 경쟁'의 실마리가 된 지난달 6일(현지시간) OPEC+(OPEC과 10개 주요 산유국의 연대체)의 감산 합의가 결렬된 책임이 러시아에 있다면서 맹비난했다. 사우디 외무부는 4일 국영 SPA통신을 통해 '러시아 대통령실의 발표는 진실을 왜곡했다'라는 제목으로 낸 성명에서 "그 (감산) 합의를 거부한 쪽은 러시아였다. 사우디와 나머지 22개 산유국은 감산 합의를 연장하고 더 감산하자고 ...

    한국경제 | 2020.04.04 14:2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