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6,8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경제자유구역 날개 단 시흥 배곧신도시…'서해안의 중심' 꿈꾼다

    ... 학교·병원 부지가 보인다. 서울대 시흥캠퍼스 유치에 이어 지난 6월 초 경제자유구역으로 지정된 경기 시흥시 정왕동 배곧신도시다. 1980년대 한국화약(현 한화그룹)의 화약성능시험장이 신도시로 탈바꿈한 곳이다. 공원에서 산책하는 시민들 사이로 시흥시 통합관제 플랫폼과 연결된 자율주행 순찰로봇 ‘골리’가 돌아다니고 있었다. 오이도역에서 정왕동 주거지역까지 주민들을 실어나르는 자율주행 심야 셔틀버스 ‘마중’도 운행을 ...

    한국경제 | 2020.08.11 17:16 | 신연수

  • thumbnail
    "여름 휴가 시작!" 이번 휴가 강원도 양양으로 떠나볼까?

    ... 캠핑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이로 인해 캠핑장에 대한 인기가 상승되고 있으며, 죽도해변 인근에 위치한 죽도 오토캠핑장은 바로 앞에서 바다뷰를 즐길 수 있어 가족, 커플, 친구들 단위의 캠핑족들이 모이고 있다. 해안선을 따라 산책을 즐길 수 있는 죽도 산책로도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죽도해변을 시작으로 파도가 깎아 만든 여러 모양의 바위들과 죽도전망대, 죽도정을 차례로 즐길 수 있는 코스다. 산책로 곳곳에는 사진을 찍을 수 있는 스팟이 정해져 있어 ...

    한국경제 | 2020.08.11 13:41

  • thumbnail
    인도 카슈미르서 반군 공격에 여당 정치인 잇따라 희생

    ... 커졌다고 인도 언론과 외신이 10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카슈미르 중심 도시 스리나가르에서 9일 총상을 입고 치료받던 집권 인도국민당(BJP) 지역 지도자 압둘 하미드 나자르가 이날 숨졌다. 그는 9일 오전 집 근처에서 산책하다가 괴한의 공격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현지 경찰은 반군 테러리스트가 이번 범행을 저질렀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6일에도 카슈미르의 쿨감 지역에서 BJP 지역 지도자가 반군 총격에 희생됐고, 지난달에는 BJP 당원 삼부자가 ...

    한국경제 | 2020.08.11 11:46 | YONHAP

  • thumbnail
    '개훌륭' 강형욱 매직 通했다… 복합고민견 뚱이, 하루 만에 180도 변화

    ... 모자라 집 안의 물건을 모두 파괴하는 복합고민견 뚱이가 등장했다. 불도그 뚱이는 잠시도 가만히 있지 않는 에너지로 제작진과 이경규, 허경환, 남이안을 당황케 했다. 실제로 불도그를 키우고 있는 이경규는 중성화 수술을 권유했고 산책, 터그 놀이 등을 조언하며 보호자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꿀팁을 전수했다. 뚱이 보호자는 반려견을 키우는 게 처음은 아니지만 불도그를 키우는 건 처음인 만큼 훈련에 어려움을 겪었던 상황. 아무런 규칙이 없는 환경에서 ...

    텐아시아 | 2020.08.11 11:04 | 태유나

  • thumbnail
    49일 역대 최장기간 장마…밤사이 서울 비 피해 속출

    49일째 이어진 역대 최장기간 장마로 밤사이 서울 곳곳에 비 피해가 잇따랐다. 11일 서울 성동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0시53분께 60대 남성 A씨가 성북천 산책 중 급류에 휩쓸려 청계천 중앙 수초 부위에 고립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소방구조대는 수평 구조로프로 A씨를 구조한 뒤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다. 구조된 A씨는 왼팔과 왼쪽다리에 찰과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전날 밤 11시58분께에는 서울 동대문구 전농동의 2층짜리 단독주택이 무너져내렸다. ...

    한국경제 | 2020.08.11 09:01 | 양길성

  • thumbnail
    장맛비로 신길동 주택 지붕 붕괴…밤사이 서울 비 피해 잇따라(종합)

    ... 밝혔다. 동대문소방서는 굴착기 등을 동원해 붕괴물을 들어낸 뒤 집 안에 사람이 없는 것을 확인했으며 잔여물을 구청에 인계했다. 소방 당국은 계속된 장마로 지반이 약해지면서 집이 붕괴한 것으로 보고 있다. 또 11일 오전 0시 53분께에는 60대 남성이 성북천 산책 중 급류에 휩쓸려 청계천 중앙 수초부위에서 고립됐다가 출동한 소방 구조대에 구조되기도 했다. 구조된 남성은 왼팔과 왼쪽 다리에 찰과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11 07:42 | YONHAP

  • thumbnail
    장맛비로 전농동 단독주택 무너져…밤사이 비 피해 잇따라

    ... 동대문소방서는 굴착기 등을 동원해 붕괴물을 들어낸 뒤 해당 주택에 사람이 없는 것을 확인했으며 잔여물을 구청에 인계했다. 해당 건물은 계속된 장마로 지반이 약해지면서 붕괴한 것으로 소방당국은 보고 있다. 또 11일 오전 0시 53분께 60대 남성이 성북천 산책 중 급류에 휩쓸려 청계천 중앙 수초부위에서 고립됐다가 출동한 소방 구조대에 의해 구조되기도 했다. 해당 남성은 왼팔과 왼쪽 다리에 찰과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11 06:40 | YONHAP

  • thumbnail
    사람과 너무 가까워진 멕시코 '셀카 곰', 결국 당국에 붙잡혀

    다른 산악지역에 방생 예정…"먹이 주며 접근한 인간 탓에 이상행동" 멕시코의 한 공원에서 산책객의 셀카에 찍혀 당국의 '추적'을 받던 야생 흑곰이 결국 붙잡혀 중성화 수술까지 받고 다른 곳으로 옮겨지게 됐다. 10일(현지시간) 일간 엘우니베르살, 에랄도데멕시코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지난 5일 북부 누에보레온주의 한 가정집 마당에서 낮잠을 자던 수컷 곰 한 마리가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당국에 붙잡혔다. 몸무게 96㎏의 이 곰은 지난달 인근 ...

    한국경제 | 2020.08.11 01:38 | YONHAP

  • thumbnail
    인천 '적산가옥' 부윤관사 골목길, 관광명소 변신

    ... 나선다. 일제강점기부터 1966년까지 인천시장 숙소로 사용한 것으로 알려진 ‘부윤관사’ 골목길은 테마특화형으로 재생한다. 이 골목길은 1945년 일본인이 남기고 간 적산가옥이 있었던 곳이다. 이곳에 석축테마공원, 산책길, 부윤관사 마을박물관을 조성하기로 했다. 인천의 골목길 재생사업은 17개 시·도 가운데 서울에 이어 국내에서 두 번째로 추진하는 것이다. 시 관계자는 “골목길 재생사업 추진을 위해 주민과 우선 소통하고 내년부터 ...

    한국경제 | 2020.08.10 17:20 | 강준완

  • thumbnail
    전두환·노태우 동상 철거 관련…충북도의회 26일 토론회

    ... 청와대'라는 뜻의 청남대는 제5공화국 시절인 1983년 건설됐다. 이후 역대 대통령의 여름 휴가 장소로 이용되다가 2003년 노무현 전 대통령에 의해 일반에 개방돼 관리권이 충북도로 넘어왔다. 충북도는 청남대에 역대 대통령의 동상·유품·사진·역사 기록화 등을 전시하고, 전직 대통령이 방문 때 애용한 산책길의 사연을 담아 전두환(1.5㎞)·노태우(2㎞)·김영삼(1㎞)·김대중(2.5㎞)·노무현(1㎞)·이명박(3.1㎞) 대통령 길을 조성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10 15:5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