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4,1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가습기 살균제' 무죄 판결에…피해자들 "절대 수긍 못해"

    가습기 살균제 사태에 연루된 SK케미칼·애경산업 전직 임원들이 12일 1심에서 모두 무죄를 선고받자 피해자들은 "판결에 수긍할 수 없다"고 반발했다.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들은 이날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3부(유영근 부장판사)가 홍지호 전 SK케미칼 대표와 안용찬 전 애경산업 대표 등에게 무죄를 선고하자 법원 출입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도저히 납득할 수 없는 사법부의 기만"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피해자 조모씨는 "어떻게 이런 판결이 나올 수 있느냐"며 ...

    한국경제 | 2021.01.12 15:32 | YONHAP

  • thumbnail
    [속보] '가습기 살균제' SK케미칼·애경산업 전 대표 무죄

    인체에 유해한 물질로 가습기 살균제를 만들고 유통한 혐의로 기소된 SK케미칼과 애경산업 전직 대표가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3부(부장판사 유영근)는 12일 업무상과실치사 등 혐의로 기소된 홍지호 SK 케미칼 전 대표와 안용찬 전 애경산업 대표에게 각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클로로메틸이소티아졸리논(CMIT) 성분 가습기살균제 사용과 이 사건의 폐질환, 천식 발생 혹은 악화 사이 인과관계를 인정할 증거가 없다"고 ...

    한국경제 | 2021.01.12 14:59 | 김수현

  • thumbnail
    '가습기 살균제' SK케미칼·애경산업 前대표 무죄

    "CMIT·MIT 성분-폐질환·천식 인과관계 입증 안돼" 가습기 살균제 사태에 연루돼 재판에 넘겨진 SK케미칼과 애경산업 전직 임원들이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3부(유영근 부장판사)는 12일 업무상 과실치사 등 혐의로 기소된 홍지호 전 SK케미칼 대표와 안용찬 전 애경산업 대표 등에 관해 "공소사실이 충분히 증명되지 않았다"면서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클로로메틸아이소티아졸리논(CMIT)·메틸아이소티아졸리논(MIT) ...

    한국경제 | 2021.01.12 14:47 | YONHAP

  • thumbnail
    [속보] '가습기 살균제' SK케미칼·애경산업 前대표 무죄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1.12 14:35 | YONHAP

  • thumbnail
    코로나에 대박 99.9% 살균수 제조기…"효과 없거나 미흡"

    ... 32.5% 감소하는 데 그치거나 오히려 늘어난 경우도 있었다. 이들 제품이 살균력을 광고하는 데 쓰인 시험성적서는 유기물이 존재하는 실제 환경을 반영하지 않은 채 도출된 결과라고 소비자원은 설명했다. 소비자원은 "화장실 등 살균제를 사용하는 장소에는 세균뿐 아니라 유기물이 존재하고, 유기물은 살균제의 살균효과를 감소시킨다"면서 "전해수기의 살균 소독력 시험을 위한 기준 마련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조사대상 15개 제품 모두 `오직 물로만 99.9% 살균`, ...

    한국경제TV | 2021.01.12 14:14

  • thumbnail
    "살균제 만들어준다고 샀는데…" 전해수기, 살균력 '미흡'

    ... 생성되는 차아염소산 및 차아염소산나트륨은 손소독제로 사용할 수 없는 성분이다. 동물 살균을 목적으로 살균수를 생성하는 기기는 ‘동물용 의료기기’ 허가를 받은 후 제조·판매해야 하지만, 반려동물용 살균제로 광고한 13개 제품(86.7%) 중 12개 제품은 동물용 의료기기로 허가 받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이어 살생물제품으로 분류되는 전해수기 9개(60.0%) 제품이 ‘인체에 무해’, ‘친환경’ ...

    한국경제 | 2021.01.12 12:02 | 김남영

  • thumbnail
    '99.9%' 살균수 제조기라더니…"살균 효과 없거나 미흡"

    ... 32.5% 감소하는 데 그치거나 오히려 늘어난 경우도 있었다. 이들 제품이 살균력을 광고하는 데 쓰인 시험성적서는 유기물이 존재하는 실제 환경을 반영하지 않은 채 도출된 결과라고 소비자원은 설명했다. 소비자원은 "화장실 등 살균제를 사용하는 장소에는 세균뿐 아니라 유기물이 존재하고, 유기물은 살균제의 살균효과를 감소시킨다"면서 "전해수기의 살균 소독력 시험을 위한 기준 마련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조사대상 15개 제품 모두 '오직 물로만 99.9% 살균', ...

    한국경제 | 2021.01.12 12:01 | YONHAP

  • thumbnail
    울산농수산물도매시장 경매 전 농산물 1.2% '잔류농약 초과'

    ... 경매 전 농산물 570건을 대상으로 프로사이미돈 등 195종 잔류농약을 검사했다. 그 결과 고추·부추·시금치·깻잎 각 1건, 상추 3건 등 7건이 허용기준을 초과해 부적합한 것으로 측정됐다. 허용기준을 초과한 농약 성분은 살균제 3종(클로로탈로닐, 테부코나졸, 프로사이미돈)과 살충제 2종(뷰프로페진, 에토프로포스)이다. 특히 시금치에서는 보통 독성 살충제인 뷰프로페진이 잔류허용기준(0.01㎎/㎏)보다 19배(0.19㎎/㎏) 초과 검출됐다. 기준을 초과한 ...

    한국경제 | 2021.01.12 08:03 | YONHAP

  • thumbnail
    아르헨 법원, 코로나19 환자에 '미검증 치료제' 투여 명령 논란

    보호자 요청 받아들여 '살균제' 이산화염소 투여 결정…의료계 반발 아르헨티나에서 법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에게 검증되지 않은 치료제를 투여하라는 결정을 내린 것을 두고 논란이 일고 있다. 최근 아르헨티나의 한 판사는 코로나19에 걸린 아버지에게 의료기관이 이산화염소를 투여하도록 해달라는 아들의 요청을 받아들였다고 AFP통신과 현지 매체 인포바에 등이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산화염소는 살균·표백제 등으로 쓰이는 ...

    한국경제 | 2021.01.12 07:5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