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1-170 / 5,3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전국 8개 대학과 글로벌 기업이 찾는 '융합 디자이너' 키운다

    ... 사물인터넷(IoT), 인공지능(AI), 증강현실·가상현실(AR·VR), 드론, 데이터 엔지니어드 UX(사용자경험) 디자인, 에너지, 모빌리티 등 미래 성장동력 12대 신산업을 이끌 디자인 전문인력 770여 명을 ... 실무교육 전문가로 구성된 운영위원회를 통해 실효성 있는 교육 프로그램을 만든다. 지난해에는 LG전자, LG생활건강, 삼성카드, 넥센타이어, 한국타이어, BMW 등 국내외 글로벌 23개 기업과 28건의 산학 프로젝트를 운영했다. BMW ...

    한국경제 | 2022.01.12 15:14 | 민경진

  • thumbnail
    애플과 싸우던 삼성 임원이 친정에 소송 건 이유 [이지효의 플러스 PICK]

    ... 다음 키워드는 '전직 임원의 배신?' 입니다. 배신도 무서운 단어인데 무려 전직 임원의 배신입니다. 바로 삼성전자의 얘기인데요. 삼성전자에서 특허 소송을 총괄하다가 퇴직한 임원이 삼성전자를 상대로 미국 법원에 특허침해소송을 ... 제소를 했다는 점도 의도가 명확해 보입니다. 여기서 말하는 안승호 전 부사장, 어떤 사람인가요? 안 전 부사장은 엔지니어 출신 미국 특허 변호사입니다. 1997년부터 삼성전자의 특허 업무를 맡다가 2010년 IP센터장으로 선임돼 2019년 ...

    한국경제TV | 2022.01.11 17:35

  • thumbnail
    먹튀·파산…中 '반도체 굴기' 실패로 끝났다

    중국이 삼성전자와 대만 TSMC를 따라잡을 반도체 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거액을 쏟아붓고 있지만 아직 성공 사례를 찾아보기 어려운 상황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중국 정부는 2025년까지 자국에서 ... 주도했던 장상이를 최고경영자(CEO)로 영입해 반도체업계의 주목을 끌기도 했다. QXIC도 막대한 연봉을 내걸고 대만 엔지니어들을 스카우트했다. 두 회사는 막대한 투자금을 날리고 지금까지 단 한 개의 칩도 상업용으로 생산하지 못했다. HSMC는 ...

    한국경제 | 2022.01.10 16:59 | 강현우

  • thumbnail
    삼성전자 잡겠다더니…중국, '3조 먹튀' 사기단에 당했다

    중국이 삼성전자와 대만 TSMC를 따라잡을 반도체 기업을 만들어 내기 위해 거액을 쏟아붓고 있으나 아직 성공 사례를 찾아보기 어려운 상황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중국은 2025년까지 자국 내에서 ... 주도했던 장상이를 최고경영자(CEO)로 영입해 반도체업계의 주목을 받기도 했다. QXIC도 막대한 연봉을 내걸고 대만 엔지니어들을 스카우트했다. 두 회사는 막대한 투자금을 날리고 지금까지 단 하나의 칩도 상업용으로 생산하지 못했다. HSMC는 ...

    한국경제 | 2022.01.10 13:46 | 강현우

  • thumbnail
    '삼성 따라잡겠다'며 3조원 투자한 中반도체사업 모두 실패

    WSJ 분석…HSMC·QXIC 등 6개 첨단 반도체 프로젝트 무위로 중국이 삼성전자와 대만 TSMC를 따라잡을 최첨단 반도체 제조사를 만들기 위해 거액을 쏟아부었으나 모두 실패로 돌아갔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9일(현지시간) ... 7나노미터 초미세 공정 제품까지 만들겠다는 청사진을 제시했다. 이들 회사는 전직 TSMC 고위 임원을 포함한 대만의 엔지니어 다수를 막대한 연봉 등을 미끼로 스카우트했다고 소식통들은 전했다. 그러나 각 지방정부의 막대한 지원을 업고 출발한 ...

    한국경제 | 2022.01.10 01:43 | YONHAP

  • thumbnail
    전직 삼성 임원, '친정' 삼성 상대 특허 소송 제기

    삼성전자가 전임 특허 담당 임원으로부터 스마트폰 음성 인식 기술과 관련해 소송을 당했다고 9일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안승호 전 삼성전자 IP센터장(부사장)은 최근 미국 텍사스 동부지방법원에 삼성전자·삼성전자아메리카가 ... 등에 탑재된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에서는 소송 규모가 수백억원대에 이를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안 전 부사장은 엔지니어 출신 미국 특허변호사로, 1997년부터 삼성전자 특허 업무를 맡았다. 2010년 IP센터장에 선임됐으며 2019년 ...

    한국경제TV | 2022.01.09 19:14

  • thumbnail
    전직 삼성 특허담당 임원, '친정' 삼성 상대로 특허 소송 제기

    업계 "재직 중 영업비밀 이용한 직업윤리 위반 소지" 삼성전자가 전임 특허 담당 임원으로부터 스마트폰 음성 인식 기술과 관련해 소송을 당했다. 9일 업계에 따르면 안승호 전 삼성전자 IP센터장(부사장)은 최근 미국 텍사스 동부지방법원에 ... 등에 탑재된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에서는 소송 규모가 수백억원대에 이를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안 전 부사장은 엔지니어 출신 미국 특허변호사로, 1997년부터 삼성전자 특허 업무를 맡았다. 2010년 IP센터장에 선임됐으며 2019년 ...

    한국경제 | 2022.01.09 18:51 | YONHAP

  • thumbnail
    다이슨 계단청소봇·아마존 똑똑한 냉장고…판 커진 '스마트홈 전쟁'

    ... 잡아라” 미래 가전 시장은 경계가 사라진 ‘빅블러 시대’의 격전장으로 꼽힌다. 삼성전자 LG전자 월풀 다이슨 등 전통적인 가전 제조사뿐만 아니라 구글 아마존 메타(옛 페이스북) 등 글로벌 IT 플랫폼도 ... 방식은 글로벌 가전시장을 통틀어 가장 체계적”이라고 평가했다. 다이슨 STC에는 650여 명의 기술 엔지니어들이 24시간 내내 세상에 없는 가전 제품을 개발하기 위해 분투하고 있다. LG전자에 세계 1위 자리(가전 매출 ...

    한국경제 | 2022.01.09 18:11 | 정지은

  • thumbnail
    '애플 소송' 주도한 前 특허수장, 퇴직 1년 만에 삼성 공격

    9일 경제계는 삼성전자의 특허소송 피소 소식에 작지 않은 파장이 일었다. 그간 ‘특허괴물’을 비롯한 기업사냥꾼의 공격을 받은 적은 있었지만 내부 사정을 꿰뚫고 있는 전직 임원이 삼성전자를 상대로 소송에 나선 ... 것으로 알려졌다. “특별한 원한관계 없어” 특허 소송을 안 전 부사장이 이끈다는 점은 삼성전자를 긴장시킬 수밖에 없다. 안 전 부사장은 엔지니어 출신 미국 특허변호사다. 1997년부터 삼성전자 특허 업무를 ...

    한국경제 | 2022.01.09 18:03 | 박신영

  • thumbnail
    건설업계, 올해 체질개선·안전에 방점…실적 기대감 1위는 GS건설

    ... 순입니다. 해외 수주는 어떻습니까? 지난해 해외 수주액은 306억달러, 36조2,000억원 규모였습니다. 삼성물산이 5조5,900억원의 수주액으로 1위를 차지했고요. 삼성엔지니어링과 현대건설도 4조원 이상의 수주액을 기록했습니다. ... 9,380억원의 영업이익을 거둘 것으로 추정되고 있고요. 현대건설도 올해 영업이익이 25.2% 늘어날 것으로 관측됩니다. 삼성물산과 HDC현대산업개발 역시 각각 20% 이상의 영업이익 증가율을 보일 전망입니다. 반면 DL이앤씨는 7.3% ...

    한국경제TV | 2022.01.06 17: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