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71-80 / 58,5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글과컴퓨터, 29년 SW 기술력으로 AI·블록체인까지…4차 산업혁명 기술 혁신·서비스화 선도

    ... 있다. AI를 미래 성장 동력으로 삼고, 적극적인 파트너십과 협력을 통해 좋은 성과를 내고 있다. 한컴은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과 손잡고 세계 최고의 한국어 기반 음성인식 및 통번역 기술력을 확보하는 데 힘쓰고 있다. 동시에 ... 음성인식 기술을 접목해 고도화 사업을 완료했다. SK텔레콤의 AI 플랫폼 ‘누구(NUGU)’와 삼성전자 AI플랫폼 ‘빅스비’에도 한컴의 AI 기술이 접목됐다. 한컴은 글로벌 기업인 마이크로소프트(MS)와 ...

    한국경제 | 2019.12.02 15:35

  • thumbnail
    '퀄컴 쇼크' 없었다…화웨이, 美부품 안 쓰고 스마트폰 만들었다

    ... 부품은 하나도 포함돼 있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 업체가 분해한 제품은 화웨이가 올해 9월 출시한 플래그십 모델 '메이트30'( 사진 )으로 알려졌다. 이 모델은 카메라 전문 평가사이트 디엑스오마크로부터 애플 아이폰11과 삼성전자 갤럭시노트10보다 카메라 성능이 더 뛰어난 것으로 평가 받았다. 미국 정부는 지난 5월부터 안보상 이유로 화웨이를 블랙리스트에 올려 미 업체들이 화웨이와 거래하는 것을 금지했다. 영국 등 해외기업들에도 미국 기업의 지적 재산권(IP)을 ...

    한국경제 | 2019.12.02 11:05 | 노정동

  • thumbnail
    '붙였다 뗐다'…이젠 모듈형이 대세

    ... 4인형, 카우치(등받이 낮은 소파), 오토만(등받이와 팔걸이가 없는 소파) 등 여러 형태로 만들었다. 소파 하부의 연결 부분으로 쉽게 분리·조립해 취향대로 구성을 바꿀 수 있다. 주방가전에서도 모듈형 제품이 나왔다. 삼성전자가 최근 선보인 냉장고 ‘비스포크’는 소비자가 1도어부터 4도어까지 총 8개 타입을 조합한 형태로 주문할 수 있다. 하단은 냉동고 또는 김치냉장고 중에 선택하고 상단은 일반 냉장고로 구성한 뒤 다른 조합의 1도어를 ...

    한국경제 | 2019.12.01 18:08 | 김정은

  • thumbnail
    '갤폴드' 출시 60여개국으로 늘린다

    삼성전자가 폴더블폰 갤럭시폴드(사진)의 출시국을 내년 초까지 60여 개국으로 확대한다. 당초 20여 개국에 한정된 수량만 내놓을 계획이었지만 출시국을 세 배가량 늘렸다. 여러 국가에서 갤럭시폴드가 ‘완판 행진’을 ... 삼성전자는 장기적으로 갤럭시노트와 갤럭시폴드 라인업을 통합하는 방안도 고려하고 있다. 현재 갤럭시노트 안에 들어가는 전자펜을 접을 수 있게 해 갤럭시폴드에 넣는 방식이다. 삼성전자 관계자에 따르면 완전한 기술 개발에는 2년 이상 소요될 ...

    한국경제 | 2019.12.01 18:04 | 최한종

  • thumbnail
    [천자 칼럼] '기업을 위한 변론'

    ...부가가치세가 중심축이다. 이들 3대 세목 중 법인세는 물론 소득세도 기업 경영실적에 많이 의존한다. 국내 20대 기업의 올 1~3분기 법인세가 13조219억원에 그쳤다. 지난해 동기의 25조4153억원과 비교하면 반 토막 났다. 삼성전자만 13조6694억원에서 6조2013억원으로 줄었다. 몇 년간 법인세수를 화수분인 양 여기며 재정지출에 거침없던 정부는 내년부터 적자국채 발행에 기대야 한다. 몇 년이나 버틸지 걱정이다. 최대 세원(稅源)인 것만이 아니다. 좋은 일자리, ...

    한국경제 | 2019.12.01 17:38 | 허원순

  • thumbnail
    美·中 테크 스타트업 '메가투자' 10兆 쏠리는데…韓은 고작 3500억

    ... 의욕이 꺾이는 구조다. 올 벤처 투자액 3.5兆 중 '테크기업' 비중 10% 그쳐 “삼성전자 등 대기업에 있는 친구들에게 함께 일하자고 제안하면 ‘성공 사례가 없어 용기가 안 난다’는 ... 성공했다. 하나같이 서비스형 스타트업이다. ■ 테크 스타트업 신기술 기반으로 부가가치를 창출해내는 신생 벤처기업. 전자상거래 등 서비스형 스타트업과 구분된다. 최근엔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등 4차 산업혁명 분야의 기술을 ...

    한국경제 | 2019.12.01 17:29 | 조수영

  • thumbnail
    美 67조원 vs 韓 670억원…'중박' 치는 M&A도 없다

    ... 작용한다”고 전했다. ‘우리편’을 구분하는 대기업들의 협력업체 관리 문화를 지적하는 목소리도 나온다. 한 반도체 스타트업 관계자는 “SK하이닉스와 협력하면 ‘빨간색(회사 로고 색깔)’ 라벨이 붙어 삼성전자와 거래하기 어려워진다”며 “처음부터 SK하이닉스인지 삼성전자인지를 분명히 정하고 접촉해야 한다”고 말했다. 조수영 기자 delinews@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12.01 17:20 | 조수영

  • thumbnail
    '러시아의 실리콘밸리' 스콜코보 혁신센터…IT·바이오 등 2000개 스타트업 입주

    ... IT·바이오·에너지·우주·원자력기술 등 다섯 가지 분야의 스타트업을 주로 지원하고 있다. 최근엔 파트너사들과의 인공지능(AI) 관련 연구개발(R&D)이 활발히 이뤄지고 있다. 삼성전자와 LG전자도 스콜코보의 파트너사다. 삼성전자는 스콜코보에 AI센터를 두고 있다. LG전자 모스크바연구소는 스콜코보 입주 스타트업과 공동으로 자율주행차 관련 기술 협력을 하고 있다. 현대자동차 러시아법인도 최근 스콜코보와 파트너십을 ...

    한국경제 | 2019.12.01 17:14 | 추가영

  • 삼성, 사내벤처 C랩 4곳 창업 지원

    삼성전자는 사내벤처 육성 프로그램인 C랩을 통해 선발된 4개 우수 과제의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 창업을 지원한다고 1일 발표했다. C랩은 삼성전자가 창의적 조직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2012년 12월 시작했다. 2015년 8월 분사(스핀오프) 제도를 도입했다. 지금까지 4년간 C랩을 통해 40개의 스타트업 창업과 200여 명의 신규 고용 창출을 이끌어냈다고 삼성전자 측은 설명했다. 이번에 분사된 4개 스타트업은 인공지능(AI)과 관련된 곳이다. ...

    한국경제 | 2019.12.01 17:05 | 정인설

  • 와우스탁킹서 국일제지 등 집중 매매…이종원 수익률 1위

    ... 전략가로 활동한 최성민 파트너의 ‘히든 마켓’으로 꾸며졌다. 국내외 증시 이슈는 물론 제주항공과 반도체 업종의 보고서 속에 숨어 있는 이야기까지 찾아내며 히든 투자 전략을 마련했다. 이어 외국인 수급이 특징적인 삼성전자와 네패스까지 살펴봤다. 화요일에는 거침없는 입담으로 시청자와 소통하는 김병전 파트너가 함께했다. 김 파트너와 함께하는 ‘테마 파크’는 지금 주목해야 할 테마인 폴더블폰 관련 종목들, 주요 일정과 매매 전략까지 다뤘다. ...

    한국경제 | 2019.12.01 16: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