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81-90 / 64,2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삼성 신제품 갤럭시S20, 전작 S10보다 저렴해질 것…폴더블 Z플립도 100만원대"

    삼성전자의 올 상반기 스마트폰 주력 모델 '갤럭시S20' 시리즈와 화면이 위·아래로 접히는 조개껍질(클램셸) 형태 폴더블폰 '갤럭시Z 플립(가칭)'의 예상 가격이 공개됐다. 미 정보통신(IT) ... 모토로라 '레이저' 가격대가 205만7000원(1599유로)으로 책정됨에 따라 가격 경쟁력을 갖기 위해 삼성이 이같은 가격대를 설정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다음달 11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갤럭시S20 시리즈 ...

    한국경제 | 2020.01.21 07:54 | 배성수

  • thumbnail
    이인용 '사장 컴백'…대외업무 총괄

    ... 총괄고문(62·사진)이 20일 대외업무(CR)담당 사장으로 2년 만에 일선에 복귀했다. 이 사장은 삼성그룹이 준법 경영을 위해 설치한 준법감시위원회(위원장 김지형 전 대법관) 위원 7인 중 유일한 그룹 내부인사다. 내부 ... ‘준법 경영’을 한층 강화할 것이란 분석이 나온다. MBC 기자 출신인 이 사장은 2005년 삼성전자 홍보팀장(전무)으로 자리를 옮겼다. 2013년 삼성그룹 미래전략실 커뮤니케이션팀장(사장)을 맡아 삼성의 홍보를 총괄했다. ...

    한국경제 | 2020.01.20 18:02 | 김보형

  • thumbnail
    '갤폴드 개발 주역'…30대 상무, 40대 부사장, 52세 최연소 사장

    ... 52세인 노 사장은 삼성전자 사장단 중 가장 젊다. 스마트폰 사업부를 젊은 조직으로 재정비해 참신한 전략으로 돌파구를 마련하겠다는 구상이다. 노 사장은 연세대 전자공학과를 졸업하고 포항공대에서 전자전기공학 석·박사 학위를 받은 엔지니어 출신이다. 1997년 삼성전자에 입사해 39세인 2007년 상무에 올랐다. 2010년 ‘자랑스러운 삼성인상’을 받았다. 2010년 전무, 2012년 부사장, 2018년 사장으로 ...

    한국경제 | 2020.01.20 18:01 | 전설리

  • thumbnail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30억원 집 상속세…한국 8억원 vs 미국 0원 外 유료

    ... 내놨지만 '보여주기식'이란 지적이 나옵니다. 고사(枯死)위기에 처한 지방대 문제를 짚어봤습니다. 3. 삼성 ‘안정 속 변화’…50대 5명 사장 승진 (1면, 4면) 삼성그룹이 드디어 ... 스마트폰과 생활가전 사업의 수장은 각각 삼성전자 노태문 사장(52)과 이재승 부사장(60)이 맡습니다. 노희찬 삼성전자 경영지원실장(사장·59)은 에스원 사장으로 이동하고, 경계현 삼성전자 부사장(57)은 삼성전기 사장으로 ...

    모바일한경 | 2020.01.20 17:59 | 차병석

  • thumbnail
    삼성생명 CEO 전영묵…전자 5명 사장 승진

    ... 개발을 주도한 이재승 생활가전사업부 개발팀장(부사장)이 맡는다. 디스플레이·SDI 사장은 유임 삼성디스플레이와 삼성SDI, 삼성전기 등 전자부문 계열사 중에는 삼성전기 최고경영자(CEO)만 교체됐다. 삼성전기는 경계현 ... 전문가다. 보안 전문 업체 에스원 대표에는 삼성전자 경영지원실장을 맡았던 노희찬 사장이 기용됐다. 노 사장은 삼성전자 경영지원실 지원팀장, 삼성디스플레이 경영지원실장 등을 거친 재무 전문가다. 전자·디스플레이업계에서 쌓은 ...

    한국경제 | 2020.01.20 17:54 | 정인설/황정수/김보형

  • thumbnail
    카드 대표에 김대환, 자산운용에 심종극…'생명' 출신 CEO 포진

    ... 이동한다. 삼성화재와 삼성증권은 최영무 사장(57), 장석훈 대표(57) 체제를 유지할 것으로 알려졌다. 장 대표는 삼성전자 사업지원태스크포스(TF)로 옮기는 방안 등이 거론됐지만, 2018년 7월 대표직을 맡은 데다 삼성증권 실적이 좋은 ... 결론이 난 것으로 전해졌다. 올해 금융계열사 인사에서는 전자와 금융 계열사 간 순환 인사를 찾아볼 수 없게 됐다. 삼성은 과거 삼성전자 DNA를 전 계열사로 확산시킨다는 취지에서 전자와 금융계열사의 순환 이동을 장려했다. 2013년 ...

    한국경제 | 2020.01.20 17:46 | 고재연/황정수

  • thumbnail
    10년간 시총 수십배…코스피 '슈퍼 스타'들

    ...uo;이 국내외에서 인기를 끌며 시총이 1262억원에서 7608억원으로 6배 늘었다. 시가총액 상위주 중에선 삼성전자(195.1%), SK하이닉스(368.3%), 네이버(261.4%), 삼성SDI(205.8%), 엔씨소프트(360.7%), ... 51조6146억원으로 시가총액 2위였지만 지금은 21조556억원에 그쳐 11위로 밀려났다. 한국전력(-26.0%), LG전자(-28.8%), 한국조선해양(-45.1%), KT(-41.9%) 등도 큰 폭으로 줄었다. 변준호 유진투자증권 리서치센터장은 ...

    한국경제 | 2020.01.20 17:33 | 임근호

  • thumbnail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타계…문 대통령 "한·일 경제 가교역할 높이 평가"

    ... 기렸다. 그는 “한국 경제가 큰 어려움에 처해 있는데, 고인의 경륜과 지혜가 그 어느 때보다 절실하게 필요하다”며 “묵묵히 한국 경제를 이끈 고인의 빈자리가 더 크게 느껴진다”고 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허태수 GS그룹 회장, 이재현 CJ그룹 회장,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김광수 농협금융지주 회장,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 최한명 풍산 부회장 등 경영계 주요 인사들도 빈소를 찾았다. 대부분은 취재진에게 ...

    한국경제 | 2020.01.20 17:17 | 안재광/안효주/오현우

  • thumbnail
    SK텔레콤, 2배 빠른 5G 통신모드 성공

    SK텔레콤이 국내 최초로 5세대(5G) 이동통신 단독모드(SA)를 상용망에서 구현했다. SK텔레콤은 부산 지역의 5G 상용망에서 삼성전자, 에릭슨의 장비를 이용해 5G SA 시험 통신에 성공했다고 20일 발표했다. 현재 통신사들은 4세대 이동통신(LTE)과 시스템을 공유하는 NSA(비단독모드) 방식으로 5G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5G SA는 NSA에 비해 접속 속도는 두 배, 데이터 처리 효율은 세 배가량 높다. 가상 네트워크를 분리해 고객에게 ...

    한국경제 | 2020.01.20 16:24 | 최한종

  • thumbnail
    4분기 영업이익 추정치 뚝뚝…반도체 장비株 어닝쇼크 우려

    ... 150원(0.80%) 오른 1만8900원에 마감했다. 최근 1년 최고가다. 유진테크는 플라즈마 처리장비 등을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등에 공급하고 있다. 기술력을 갖춘 국내 대표 소부장(소재·부품·장비) 기업으로 ... 있다. 반도체 제조사의 대규모 설비투자가 본격화돼야 실적 개선이 본격화한다는 게 전문가들의 설명이다. 황민성 삼성증권 연구원은 “반도체 업황이 빠르게 개선되고 있지만 삼성전자 SK하이닉스를 비롯한 국내외 반도체 제조사들은 ...

    한국경제 | 2020.01.20 16:20 | 전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