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140,0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국민 10명 중 6명, 고위공무원 집 2채 이상 보유 '적절치 않아'

    ...iddot;충청(60.0%), 서울(56.9%) 순으로 '적절하지 않다'는 응답이 많았다. 다만 대구·경북과 광주·전라에서는 '잘 모름' 응답이 20%대로 다른 지역에 비해 상대적으로 많았다. 이번 조사는 YTN 의뢰로 지난 10일 전국 18세 이상 성인 남녀 5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포인트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국경제 | 2020.07.13 08:36 | 채선희

  • thumbnail
    넘치는 유동성에 '머니무브'…오피스텔·지산까지 완판

    ... 내놓은 6·17대책과 7·10대책은 다주택자과 갭투자를 잡겠다는 게 골자다. 각종 세금을 늘리고 실수요자가 주거할 수 있도록 유도하는 방침이다. 이러한 대책이 아파트로 쏠리면서 오피스텔, 상가, 지산 등은 상대적으로 규제가 가벼워 보이고 있다. 오피스텔은 주택법이 아닌 건축법을 적용 받아 주택도시보증공사(HUG) 규제 대상이 아니다. 주택으로 분류되지 않다보니 여러 개 갖고 있더라도 부동산 보유세가 중과되지 않는다. 심지어 다른 아파트나 ...

    한국경제 | 2020.07.13 08:02 | 김하나

  • thumbnail
    손흥민, 아시아선수 최초 EPL 10골-10도움

    ... 3분 뒤 손흥민이 경기를 원점으로 돌려놨다. 아스널 수비수 세아드 콜라시나츠의 패스 실수를 가로채 왼쪽으로 돌파한 뒤 골키퍼를 살짝 넘기는 로빙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손흥민은 여기서 멈추지 않고 후반 결승골을 이끌어냈다. 상대 왼쪽 코너에서 오른발로 공을 골대 쪽으로 올렸고, 이를 알데르베이럴트가 머리로 해결했다. 아시아 선수 최초로 EPL서 10골-10도움을 기록한 선수가 배출된 순간이었다. 올 시즌 EPL을 통틀어서도 10-10을 기록한 건 11골-18도움을 ...

    한국경제 | 2020.07.13 08:01 | 조희찬

  • thumbnail
    홀로 박원순 조문한 김병준 "죽음 앞에선 일단 모자 벗어야"

    김병준 전 자유한국당(미래통합당 전신) 비상대책위원장이 12일 고(故) 박원순 서울시장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통합당 전·현직 지도부 가운데 빈소를 찾은 사람은 김 전 위원장이 처음이다. 이날 오후 혼자 서울 연건동 서울대학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빈소를 찾은 김 전 위원장은 조문 후 기자들에게 "모든 죽음은 나름대로 의미가 있다"며 "그 의미를 되새기는 것은 다른 일이지만, 죽음 앞에서는 일단 모자를 벗는 ...

    한국경제 | 2020.07.12 20:41 | 하헌형

  • thumbnail
    法 가세연이 낸 박원순 서울특별시葬 가처분 신청 각하[종합]

    ... 박원순 시장의 장례를 서울특별시장(葬) 형식으로 치르는 것을 막아 달라며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 등 일부 시민들이 낸 가처분 신청을 각하했다. 서울행정법원 행정6부(이성용 부장판사)는 12일 김 모 씨 등 시민 227명이 서울시를 상대로 낸 가처분 신청을 각하했다. 각하란 소송이나 신청 등이 요건을 갖추지 못한 경우 그 주장 자체를 아예 판단하지 않고 재판 절차를 끝내는 결정이다. 해당 가처분 신청은 유튜브 채널 가세연을 운영하는 강용석 변호사가 대리했다. ...

    한국경제 | 2020.07.12 20:30 | 조준혁

  • thumbnail
    [속보] 법원, 가세연이 낸 박원순 서울특별시장(葬) 금지 가처분 각하

    ... 박원순 시장의 장례를 서울특별시장(葬) 형식으로 치르는 것을 막아 달라며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 등이 낸 가처분 신청이 법원에서 각하됐다. 서울행정법원 행정6부(이성용 부장판사)는 12일 김 모 씨 등 시민 227명이 서울시를 상대로 낸 가처분 신청을 각하했다. 각하란 소송이나 신청 등이 요건을 갖추지 못한 경우 그 주장 자체를 아예 판단하지 않고 재판 절차를 끝내는 결정이다. 이번 가처분 신청은 유튜브 채널 가세연을 운영하는 강용석 변호사가 대리했다. ...

    한국경제 | 2020.07.12 19:40 | 조준혁

  • thumbnail
    故 박원순 빈소 찾은 김병준 "죽음 앞엔 모두 모자 벗어야"

    김병준 전 자유한국당(미래통합당 전신) 비상대책위원장이 12일 고(故) 박원순 서울시장 빈소를 찾은 자리에서 "죽음 앞에서는 일단 모자를 벗어야 한다"라는 입장을 밝혔다. 이날 오후 홀로 빈소를 찾은 김병준 전 위원장은 조문 후 취재진을 만난 자리에서 "모든 죽음은 나름대로 의미가 있다"며 "그 의미를 되새기는 것은 다른 일"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통합당 전·현직 지도부 가운데 ...

    한국경제 | 2020.07.12 19:33 | 조준혁

  • 온라인서 결제하고 백화점서 픽업…5060도 '스마트 쇼핑'이 대세

    ... 사람이 늘어나면서 2분기 이용자가 작년보다 30%가량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2분기 신선식품 온라인 매출에서 5060세대의 비중은 53%로 2030세대(12%)의 네 배가 넘었다. 백화점 신선식품은 일반 매장보다 상대적으로 가격이 비싸기 때문에 구매력이 큰 5060들이 지갑을 연 것으로 풀이된다. 신세계백화점은 스마트 쇼핑 이용자를 겨냥해 오는 19일까지 ‘신세계 쓱콘 위크’ 행사를 연다. 민지혜 기자 spop@hank...

    한국경제 | 2020.07.12 18:25 | 민지혜

  • thumbnail
    [포토] 메시, 단일시즌 '20-20클럽'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최초

    리오넬 메시(33·바르셀로나)가 12일(한국시간) 스페인 바야돌리드의 호세소리야 스타디움에서 열린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 2019~2020시즌 36라운드 레알 바야돌리드와의 원정 경기에서 상대 수비수 사이로 드리블하고 있다. 그는 이날 아르투로 비달의 결승골을 도우며 팀의 1-0 승리를 이끌었다. 메시는 자신의 올 시즌 정규리그 20번째 도움을 기록해 단일 시즌 ‘20-20 클럽(22골·20도움)’에 ...

    한국경제 | 2020.07.12 18:19

  • '#미투' 계속 이어져도 권력형 성범죄 더 늘어

    ... 이상이다. 올 상반기에만 이 혐의로 58명이 기소됐다. 권력형 성범죄의 유형은 다양하다. 안희정 전 충남지사, 오거돈 전 부산시장 등 지방자치단체장이라는 권력을 내세워 범행을 저질렀다. 목사가 신도를 성추행하거나 대학교수가 제자를 상대로 범행을 저지른 경우도 많다. ‘위력’은 명시적인 폭행·협박뿐 아니라 정치적·사회적·경제적 지위 등 무형의 압력을 통해 피해자 의사에 반하는 행동을 하는 것이 모두 ...

    한국경제 | 2020.07.12 18:05 | 이인혁